뉴욕의 상징 중 하나이면서

뭐랄까..미국의 상징이기도 한

랜드마크지요.


그랜드 센트럴 터미널은

영화에서도 참 자주 본 듯


제가 갔던 2013년은 이 역의 100주년 기념이었어요.


트래블 & 레저' 잡지에서 

미국인들이 선정한 제 6위의 인기 관광지이기도 하답니다.


1위 타임스퀘어, 2위 센트럴파크, 3위 워싱턴 DC 유니온스퀘어역,

 4위 라스베이거스, 5위 나이애가라 폭포


1,2,6위가 모두 뉴욕이네요.





 89 E 42nd St, New York, NY 10017 미국




 44면 67선으로 승강장 숫자만으로는

세상에서 가장 큰 역이기도 합니다.








주변에 걸어서 갈 수 있는 유명한 곳이 

다 모여있기도 해요


크라이슬러 빌딩, 

조금만 더 가면 UN 건물

그리고 옆엔 하야트호텔






아름다운 장식으로도 유명한

건축물입니다.





별자리로 꾸며진 벽화도


재개발 계획이 엎어지면서

새로 복원되었다고 합니다.






미국의 상징적인 건물이고

2층 플랫홈쪽엔


애플 스토어가 있지요.






제 별자리인

물고기 자리를

한번 떙겨 잡아봅니다.


역시 어둡네요.



1930년대 분위기로 복원된 철도역입니다.






고전적인 분위기가 물씬~


여행을 하는 사람들도 많고

출퇴근 열차를 이용하는 사람들도 많지만

그냥 저처럼 구경하러 온 사람들이 어찌나 많은지~






인터넷을 보니


http://www.grandcentralterminal.com/


 천장화와 벽화가 석탄과 디젤의 스모그, 

애연가들이 내뿜은 타르와 니코틴 때문에 너무 더러워져서

 1998년 대대적인 세정작업을 통해 원래 벽화를 복원했다고 하네요.







http://www.gcthistory.com/


역사는 여기에...영어로..;;;

급 영어공부를 하려니...하하..;;






인상적이었던 조명들

엄청난 경제 호황을 보는 느낌?


돈이 모여들고 있는 뉴욕!!!

그런 강력한 이미지....


19세기 부가 모여들던 미국





그리고 다시 21세기..

애플과 함께







항상 첨단을 달리는 뉴욕이 되는 거죠


사실 애플 스토어에서 엄청나게 고민을 했었지만..;;


역시나 저는 이런 류의 물건들에 

큰 욕심이 없어서 다행







그래도 미국에서

맥으로 한번 들여다 보고 싶었던 

제 블로그 ^^;;






슬쩍 띄워보았더랍니다.


지금은 없어진 서비스들


티스토리가 다음으로 넘어오고

다음이 다시 카카오로 넘어가고

이제 또 어떻게 변하려나...


옛 화면보니 마음이 또 그렇네요.





3년 전의 사진 폴더를 열고

바라보고 있는 것은


100년 전의 기차역


디지털 카메라라는 첨단의 기계로

결국은 과거를 담고 있고


노트북을 사용하고 인터넷을 이용해도

결국 글을 쓰는 것은 사람인 것을...







수많은 사람들이

이 계단에서

추억을 또 만들어 갑니다.






위대한 국가의

거대한 역에서


100년을 살지 못할 사람들이





이 순간을 기억하기 위해

시계를 바라보며





또 하루의 뉴욕을 보냅니다





1913년


19세기의 부가 집중되고

20세기의 주인공이 된 미국






21세기에도 가장 가 보고 싶은 곳 중 하나...


그런 곳을 걸어더랬습니다.







2014/01/22 - [적묘의 뉴욕]메트로폴리탄 미술관 관람기, 한국어 안내서 The Metropolitan Museum of Art, The Met

2014/01/10 - [적묘의 뉴욕]센트럴 파크,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와 외로운 안데르센 Central Park

2014/01/06 - [적묘의 뉴욕]메트, 라틴 아메리카관에서 페루를 만나다.The Metropolitan Museum of Art, The Met

2014/04/04 - [적묘의 뉴욕]JFK 공항 8터미널에서 1터미널로+스타벅스 기념머그잔

2013/11/04 - [적묘의 뉴욕]그리니치 빌리지를 걷다,Greenwich Village

2013/11/07 - [적묘의 뉴욕]첼시마켓에서 사라베스 피칸파이와 커피 한잔

2013/11/07 - [적묘의 뉴욕]이색명소 첼시마켓,Chelsea Market 맞은 편엔 구글

2013/09/13 - [적묘의 뉴욕]휘트니 미술관 금요일밤 무료입장,whitney museum of america art

2013/09/18 - [적묘의 뉴욕]뉴뮤지엄 목요일저녁 무료입장,New Museum

2013/07/20 - [적묘의 뉴욕]미국 아파트 비상 탈출구 계단, 시트콤 프렌즈

2013/07/22 - [적묘의 뉴욕]루즈벨트섬 고양이와 캣맘이 있는 고택,

2013/08/06 - [적묘의 뉴욕]세계 5대 도서관,뉴욕공립도서관의 매력에 빠지다,New York Public Library

2013/06/16 - [적묘의 뉴욕]아이스에이지,맘모스를 만나는 자연사 박물관

2013/06/13 - [적묘의 뉴욕]자연사박물관 카페테리아에서 맥주를 마실 수 있다!






2015/11/11 - [적묘의 뉴욕]키엘 1호점과 블루밍데일스 백화점을 가보자!

2015/10/29 - [적묘의 뉴욕]자연사 박물관은 살아있다, 인도의 별 563캐럿 스타사파이어

2015/09/05 - [적묘의 뉴욕]크라이슬러 빌딩에서 아르데코를 만나다.Chrysler Building

2015/06/26 - [적묘의 워싱턴디시]6.25한국전쟁, 자유는 공짜가 아니다.64주년

2015/04/10 - [적묘의 뉴욕]그리니치 뉴욕대학, 그리고 워싱턴 스퀘어 파크의 봄

2014/08/20 - [적묘의 뉴욕]스태튼 무료페리로 자유의 여신상, Statue of Liberty

2014/07/23 - [적묘의 뉴욕]탑 오브 더 락 전망대에서 뉴욕야경,rockefeller plaza


2014/06/30 - [적묘의 뉴욕]브루클린 다리를 걸어 맨하탄으로,Brooklyn Bridge

2014/06/22 - [적묘의 뉴욕]이집트 고양이들,메트로폴리탄 이집트관에서

2014/07/01 - [적묘의 미국]뉴욕 JFK공항 면세점 쇼핑은 기대하지 말 것

2014/06/07 - [적묘의 뉴욕]4월 센트럴 파크에서 만난 레트리버, sky

2014/05/22 - [적묘의 뉴욕]타임워너센터 홀푸즈 통 큰 랍스터시식, 뉴욕공항면세점

2014/05/14 - [적묘의 뉴욕]모마 디자인스토어, MoMA Design Store

2014/04/19 - [적묘의 뉴욕]특별한 부활절 달걀, 록펠러 센터, 타임워너센터

2014/04/22 - [적묘의 단상]위험인지능력과 상황인식, 트라우마

2014/03/12 - [적묘의 뉴욕]록펠러 센터 전망대가는 길,rockefeller plaza





3줄 요약

1. 세상에서 가장 큰 역, 세상에서 가장 높은 빌딩..그런 타이틀이 중요했던 시대


2. 지금도 순위가 중요하군요~ 뉴욕에서 꼭 가봐야할 곳입니다.


3. 결국은 모든 것은 과거로, 추억이 되겠지요!


♡ 카카오채널 http://story.kakao.com/ch/lincat0220

공감 하트♥ 클릭은 블로거에게 즐거움이 됩니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메리카 미국 | 뉴욕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957
Today711
Total5,838,580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