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겨울에 티비를 보다가

에어부산 특가판매가 뉴스에서 딱 나와서

바로 가입하고 클릭해서 구한 표가

괌이었답니다.


김해공항-괌공항 왕복 티켓 11만원 정도에 구입 완료.


그리고 바로 여행에 대한 대략적인 정보를 구하려고 했는데

괌은 따로 책이 나올 정도로 큰 곳이 아니예요.

그래서 정보는 전부 다 인터넷에서~


5월 7일 밤에 괌으로 출발

5월 15일 아침에 김해공항 도착


블로그의 모든 글들은

여행 전에 예약발행으로 해 놓고

다녀왔답니다 ^^







요즘은 위탁수하물이랑

기내수하물에 변동 사항이 조금 있으니까


꼭 확인하세요~


보조배터리, 라이터는 부치는 짐 금지입니다!






여유있게 버스타고 가서

자동발급기에...괌에 대한 말이 없더니

ㅠㅜ 안된데요.


미국령이랑 중국은 비자 확인 때문에

창구에서 해야 한답니다.






다른 지역은 셀프발권 가능합니다.






발권완료

짐은 큰 트렁크 하나.

12kg으로 소소하게.


돌아올 땐 20kg 딱 채워왔어요.







괌에서 귀국할 때 

인터넷 면세점이랑 오프라인 면세점에서

구입한 것들을 트렁크에 채워넣고

나중에 몇개 더 넣으니까 뭐..;;;


금방 차더라구요.






면세점에서 구입한 것들은

모두 봉투를 뜯으면 안된다는 것!!!


고대로 들고 탔다가 

숙소에서 뜯어서 다시 정리했어요.







에어부산은 무려 밥을 줍니다!!!


저가형이지만 좌석간격도 괜찮고

식사도 괜찮았어요.






밍밍하다는 후기를 많이 봤는데

전 매운거 못 먹기 때문에

괜찮았답니다.






잠들기 전에 해야하는 숙제


하나는 무비자 입국카드 쓰는거고




에어부산 타면 비행기 잡지에

아주 친절하게 잘 나와 있어서

그대로 쓰면 됩니다.





다른 것 하나는 세관신고서


뭐 항상 해당사항이 없다..라고 쓰면 되고


역시 돌아올 때도 한국 들어올 때 씁니다.







Antonio B. Won Pat International Airport 


괌 국제공항 도착!!!


미국보다는 동남아 온 기분~

날씨도 그렇고

사실 본토에서 워낙에 떨어져있으니까.


한국에서 4시간 30분이면 가는 가장 가까운 미국?







입국심사대에서 그냥 웃으면서 인사하면 됩니다.


저를 심사한 분은 무지 진지하게 입국목적이 뭐냐

그래서 일주일 놀러왔다고 대답했습니다. 


그 담엔 여권을 한장씩 넘겨보면서 급 질문..;;;

이건 터키글씨야? 여기 좋아?그런데 이건 어느 나라야? 

- 응 그건 모로코 스탬프야. 아프리카에 있어.

잉? 너 쿠바도 다녀왔어? 너 대체 직업이 뭐니?

-난 페루에서 한국어 가르쳤었어. 너 스페인어도 하니?

아니 나 못해. 여행 재미있게 해.


그러고 도장 찍어주더군요.

참 쉽죠~




짐이 나오자 마자 받아들고 

인천에서 출발한 동행들 만나서 바로 택시 잡아타고

엘 하우스로 고고~






엘하우스

http://cafe.naver.com/applehomestayguam

첫날은 1호점의 b,c 룸에 머물렀어요.





눈뜨자 마자

커피부터 향기롭게~





가득 떴다가..


너무 진하면 오히려 머리 아플거 같아서






커피 내리면서~

지도 확인하면서

빵도 구웠습니다.


새벽에 도착해서 아침을 못 먹을까봐

아예 빵도 수하물에 넣어서 가지고 왔었어요.





어니언 베이글~


아예 냉동에 넣어서 딱 얼려왔기 때문에

아침에 적당히 녹아서 바삭하게 구워먹었답니다.


미쿡식으로~





카메라도 확인하고~

커피도 음미하면서 아침 시작







괌현지 한인 드림렌트카 (미리 예약 필수)

http://www.dreamguam.com


특히 렌트카의 한국어 네비게이션은 정말 좋았어요.

엘하우스의 애플하우스를 3일간 이용했기 때문에

또 드림렌트카의 한글 네비게이션을 무료로 사용하고

할인도 좀더 받을 수 있었답니다.


대략적인 지도를 보고 일정을 다시 한번 확인





근처 드라이브 할겸

마트에서 시장도 보고


스쿠버 다이빙을 할거라서 적당한 업체도 알아보고







차는 큰거 안 빌려도 좋더라구요.

일단 깔끔하고~~~


아이스박스랑 돗자리는 무료로 빌려주시구요.





천천히 달려서

숙소 근처 관광지부터 하나 가봤어요.

렌트는 3일간만 했고, 나머지 3일은 걸어다니고 

에어비엔비 사장님이 많이 태워주셨어요.



숙소는 두번째 날부터는 엘하우스의 애플하우스 독채 3일

http://cafe.naver.com/applehomestayguam


그리고 11일부터는 썬하우스 에어비엔비였답니다.

June & Ronald의 썬하우스 Fabulous Condo in Tumon(A) 

https://www.airbnb.co.kr/users/show/5032959


참, 저도 친구에게 ₩23,560 에어비앤비 여행 크레딧을 선물할 수 있어요.

필요하신 분 이메일 주소 비밀댓글로 남겨놓으시면 보내드릴게요 ^^






사랑의 절벽


두 연인이 머리카락을 묶고 

저 푸른 투몬 바다로 뛰어들었다는


도스 아만떼스

스페인어 보니까 오랜만인듯

반갑네~~~~








사진엔 열기가 안나오지만

정말 뜨거웠어요.


다시 석양때 오자고 미루게 될 정도의 뜨거운 햇살






그 뜨거운 햇살이 내려앉으면 


환상적인 색조

매직아워를 즐길 수 있답니다



그렇게 괌의 첫날이 무지 빠르게 흘러갑니다~



자유 여행 일정 정리





1일 : 새벽 도착, 엘하우스 숙소 휴식, 렌트카 인수->사랑의 절벽

->애플하우스로 숙소 이동->해변 드라이브+쇼핑


2일 : 라디티안 비치 스노클링->차모로 파세오 공원->아가나(하갓냐) 대성당, 스페인 광장

-> 피쉬아이-> 전망대->이나라한 자연풀장 -> 해변 석양


3일 : 스피디터틀,블루홀 스쿠버 다이빙->스페인 스텝 스쿠버 다이빙 -> 라떼 전망대-> 사랑의 절벽 석양


4일 : 숙소 수영장-> 렌트카 사무실에 반납-> 썬하우스로 이동->하얏트쪽 투몬비치-> 차모로 수요야시장


5일 : 피쉬아이 스노클링-> 쇼핑몰-> 호텔 쪽 투몬비치 스노클링-> 건비치 스노클링->쇼핑몰


6일 : 호텔 구경 -> 썬하우스 앞쪽 해변 스노클링->산타페 호텔 구경->마트 구경


7일 : 썬하우스 앞쪽 해변 및  ->쇼핑몰 구경  

8일 : 썬하우스 사장님 공항 배웅-> 한국 도착







2016/05/09 - [적묘의 해외여행tip]여행용 넷북,미국 콘센트,달러,광각렌즈,망원렌즈,미니 삼각대

2016/03/30 - [적묘의 해외여행tip]대만여행 110v 플러그 아답타 준비, 타이완은 11자형

2016/05/02 - [적묘의 블로그]천천히 걷는 여행자~20문 20답(2016년 4월 수정)

2016/05/02 - [적묘의 타이완tip]대만무료인터넷 사용신청과 충전,11자콘센트,TPE-Free,iTaiwan

2016/02/10 - [적묘의 아르헨티나tip]페소환전 주의점과 부에노스 아이레스 기념품들

2016/01/03 - [적묘의 여행tip]기내용짐싸기,반입 가능 화장품과 식품류

2015/12/22 - [적묘의 여행tip]해외필수품 여권과 출입국 도장, 그리고 특별한 여행기념스탬프



2015/03/26 - [적묘의 쿠바]낡음의 미학은 없다,빈곤탈출과 꽃보다 남자를 꿈꾸는 아바나

2015/03/23 - [적묘의 갈라파고스]반나절 베이투어 bay tours,푸에르토 아요라

2015/03/04 - [적묘의 멕시코시티]프리다 칼로의 푸른 집,Museo Frida Kahlo

2014/12/16 - [적묘의 갈라파고스]입도기 및 찰스 다윈 거리에서 puerto ayora de santa cruz

2014/07/23 - [적묘의 뉴욕]탑 오브 더 락 전망대에서 뉴욕야경,rockefeller plaza

2014/07/23 - [적묘의 여행tip]기내반입가능, 다양한 인스턴트 차

2014/07/01 - [적묘의 미국]뉴욕 JFK공항 면세점 쇼핑은 기대하지 말 것

2014/06/07 - [적묘의 여행tip]황열병 예방접종카드와 11자 콘센트를 챙기세요







3줄 요약

1. 비행기표와 숙소는 제일 먼저! 숙소와 렌트카 예약은 빨리하는 것이 좋아요.

₩23,560 에어비앤비 여행 크레딧을 선물할 수 있어요.

필요하신 분 이메일 주소 비밀댓글로 남겨놓으시면 보내드릴게요 ^^


2. 괌은 무비자입국카드 작성입국가능. 왜 왔냐는 질문엔 비지니스? 홀리데이!!대답! 


3. 영어랑 달러쓰고, 물가가 좀 비싼 예쁜 바다가 있는 동남아??그런 느낌이랍니다~



카카오채널에서  친구해요

공감 하트♥ 클릭으로 적묘에게 포스팅 파워충전을 해주세요 ^ㅅ^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 강서구 대저2동 2350 | 부산관광안내 국제선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김치앤치즈 2016.05.28 23: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상에나...김해에서 괌까지 고작 11만원이라니...정말 한국의 항공비 할인 케 부럽습니다.
    캐나다에서는 정말 상상도 못할 일입니다.

    • 적묘 2016.05.29 00: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김치앤치즈님 한국에서도 거의 불가능합니다.
      왜냐면 출입국 날짜를 그렇게 저렴하게 맞추려면 저처럼 직업이 없는 사람만 가능하거든요.
      그러니 실제론 양쪽 다 특가를 이용할 수 있는 것이 어려운거죠.
      캐나다 국내선이나 국제선도 마찬가지 특가가 있을겁니다.
      다만 그 특가 날짜에 맞추는 것이 힘들다는 것이 함정이랍니다~

  2. 2016.05.29 17: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적묘 2016.05.29 18: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clober님 메일 발송했습니다~
      저는 아주 만족스러웠어요 ^^

      포스팅 참조하시구요, 네이버 카페 주소도 저기 있으니까 한번 들어가서 보셔요
      [적묘의 미국]괌자유여행 추천숙소,June & Ronald, 썬하우스,airbnb

  3. 최창후 2016.06.06 00: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런데 쿠바는 다녀와도 여권에 흔적이 안 남는것 아닌가요? 저는 쿠바는 여러번 다녀왔는데 힌싱 여행자 카드같은거 사서.. 흔적니 안남던데 디른 방법 있나요?

    • 적묘 2016.06.06 1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최창후님 미국이 쿠바와 여행개방하면서 이제 그냥 도장 다 찍어요 ^^
      그리고 미국 출입국에도 문제가 없습니다.

      지금은 아마 이란입출국 도장이 문제가 될겁니다.

      물론 그 종이쪽지...쿠바 여행자 카드는 여전히 돈벌이를 위해서 씁니다.
      빈곤한 국가들의 비자 장사 중 하나지요.
      여행자카드는 카드대로 구입하고, 출입국 도장은 기념으로 여권에 남겼어요 ^^

      2015/12/22 - [적묘의 여행tip]해외필수품 여권과 출입국 도장, 그리고 특별한 여행기념스탬프
      http://lincat.tistory.com/3052

      여기에 보면 사증에 쿠바 도장 있는 사진 올려놓았어요~

  4. 2016.07.14 19: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적묘 2016.07.15 00: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드크이님 하와이가 괌보다 더 도시적인 면이라던가
      섬의 이국적인 모습이 더 확연히 차이난다고 하던데 저는 안가봐서..;;;
      하와이 본 분들은 괌은 시골이라고 한다더군요 ^^;;

      메일은 보냈습니다!

  5. 2018.09.09 23: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906
Today116
Total5,893,073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