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가 출근하는 기관의 위치는 안전한 편은 아닙니다.
그래서 대부분 똑딱이만 챙겨가는데
가끔 너무너무 아쉬울 때가
바로 이렇게 예쁜 고양이들을 만날 때랍니다.

출퇴근 길에 스쳐가는 예쁜 고양이들
어느 순간 거리를 배회하는 작은 고양이들이
하나하나 눈에 익게 됩니다.

오가는 길에 익숙해지면서
2년이란 시간이 지나가면서
한마리 두마리
뉴페이스도 있고, 또 사라지기도 하고


2013/03/18 - [적묘의 페루]리마pc방의 아기고양이는 한 손에 쏙!
2012/11/01 - [적묘의 페루]10월의 마지막날,할로윈에 마녀 고양이들을 만나다
2012/10/20 - [적묘의 페루]악기거리에서 새하얀 고양이를 만나다
2012/07/05 - [적묘의 페루]역사가 살아있는 리마의 악기거리를 걷다,2(dos) de mayo
2013/08/26 - [적묘의 요즘]해외생활 스트레스, 해외봉사와 현실
2013/04/29 - [적묘의 페루]출근길 삼색 고양이 애교가 무서운 이유
2013/04/14 - [적묘의 페루]치안은 시간이 관건, 동행없이 밤외출은 삼가!
2013/03/26 - [적묘의 페루]리마 pc방 요금과 러시안블루 모녀와의 시간
2013/03/14 - [적묘의 페루]리마pc방 엄마 고양이는 러시안 블루?
2012/12/20 - [적묘의 페루]노랑 고양이, 출퇴근 즐거움을 찾아라!
2012/10/08 - [적묘의 페루]센트로 따끄나길,리마버스 노선 정리 중



거리의 낙서에도 익숙해지고
으슬으슬한 페루의 추운 건물들
바깥보다 안쪽이 더 안전한 곳


제가 내리는 버스 정류장 앞
가게들이 많은 코너

4,5시간 연강을 하고 나면
당이 확 떨어지기 때문에
초콜렛을 하나 사러 들어갔더랬어요.

그리고 두둥!!!!


이 아이~
작년에 봤던 그 아이네요.

엄마 고양이가 되었더라구요.


눈꼽을 떼어주고 싶었지만
그런 정도로 가까이 가진 못하게 하더라구요


작년과 다를바 없이 예쁜 얼굴
한달 반 전에 아기 고양이가 태어났데요.

이 예쁜 고양이의 이름은 무네까~
인형이란 의미의 스페인어랍니다.


예전에 있던 검은 고양이가
이 아이의 신랑인 듯

오늘은 보이지 않았어요.


대신 아기 고양이가 즐겁게 놀고 있더라구요...
가게 아저씨랑 아줌마가 이름도 아직 없다고

데려가라고~~~


아 수업하러 가야하는데
고양이가 너무 예쁘고..

한손에 쏙 들어오고..ㅠㅠ


마침 들고 있던 가방 안에 쏙 들어갈만한데~

덥썩 데려가란 말에..
ㅠㅠ 아 내년엔 한국 들어갑니다아~



놓아주자마자
냉큼~~~ 내려가서

엄마젖 타임~~


아빠가 올 블랙이랬죠~
다른 아기는 올 블랙이랍니다.


까만 아기가 더 좋으면
까만 아기 데려가라는...

아아... 못 데려가서...
우엉~


이 예쁜 아가들이
모두 좋은 집에 잘 입양될 수 있길!!!


같은 리마의 같은 센뜨로 데 리마에
이렇게도 다른 세상을 하루하루 살아가면서

또 다른 작은 만남에 감동하는 것이
페루에서 살아가는 방법...


2013/08/11 - [적묘의 페루]고양이 입양욕구 폭발! 밀당 천재아기고양이 +ㅅ+
2013/07/17 - [적묘의 페루]길에서 고양이 입양제의를 받는 이유
2013/07/23 - [적묘의 페루]아기고양이와 아기손,고양이 공원 무료입양
2013/07/29 - [적묘의 페루]고양이 공원에서 미모 노르웨이숲고양이
2013/06/25 - [적묘의 페루]고양이 공원의 현실,유기된 아기고양이,미라플로레스
2013/06/29 - [적묘의 페루]꽃밭 속 고양이 골뱅이가 불쌍한 이유, 미라플로레스
2013/06/18 - [적묘의 페루]눈맞춤하며 걸어오는 길고양이,미라플로레스
2013/05/30 - [적묘의 페루]아기 고양이들과 육아스트레스 삼촌,옷수선 가게에서

2013/04/04 - [적묘의 페루]아기 고양이와 어른냥이의 어색한 만남_케네디 공원
2013/03/21 - [적묘의 페루]고양이 동반출국 어려움과 새 반려자
2013/05/15 - [적묘의 페루]고양이 공원에 버려진 고양이들을 슬퍼하다
2012/11/09 - [적묘의 페루]난 나쁜 사람이고, 넌 예쁜 고양이야!!!!
2012/11/07 - [적묘의 페루]삼색 아기고양이의 허부적 허부적
2012/06/02 - [적묘의 페루]신기한 고양이 자석?? the 만지다
2012/05/08 - [적묘의 페루]아기고양이들을 보러 달려간 사연



3줄 요약

1. 어디서나 아기고양이 입양 제의...역시 다들 입양이 제일 큰 문제랍니다.

2. 페루 고양이 공원을 제외하면 대부분 가게 고양이를 만나게 된답니다+_+

3. 출근길의 즐거움!! 가게 고양이들도 정말 예쁘지 않은가요? 샤방샤방..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손가락 클릭 눌러 추천해주시면 글쓰는 즐거움과 보람이 한층 up

http://v.daum.net/my/lincat79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미호 2013.09.03 08: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기 참 묘하네요 색이...
    샴같이 거므스름하기도 하고..ㅎㅎ
    다른 아이는 올블랙이고
    좋은 가정에 입양되엇으면 좋겟네요

    • 적묘 2013.09.04 09: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미호님 정말 귀여운 아기죠?
      제가 봐도 이쪽은 샴이고 저쪽은 올블랙
      엄마는 올화이트!!! 정말 신기한 유전자의 세계!!!
      감탄만 했답니다~

      무엇보다..ㅠㅠ 두마리에 엄마까지 쏙 들어갈만큼 큰 가방을 가지고 있어서
      더더욱 충동이 확...일더라구요

  2. Daisy 2013.09.03 18: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코~~~~~~~넘 귀여워요 ㅎㅎ
    검은냥이는 역시 카리스마가 대단하네요.
    울 피피는 이번달에 절육수술해야는데...아쉽네요 ^^

    • 적묘 2013.09.04 09: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Daisy님 오 피피가 수술하는군요!
      무사히 잘~~~~ 끝날겁니다.

      근데 그걸 절육수술이라고 하나요?
      보통 중성화 수술이라고 하는 거랑 같은거지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1,640
Today618
Total5,947,164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