침대 위의 고양이 한마리!!!

그렇게 꿈꾸던 고양이가 한마리~~~
딩굴딩굴..

하하하하..;;;

물론 넷째를 입양하고 싶은 마음은 굴뚝같지만!

페루에서 약속된 시간은 2년
이제 6개월 지났으니

그냥 아쉬워할 뿐!!!


그런 마음을 너무나 잘 아는 친구가
네번째 고양이를 선물해 주었답니다.



팔레시오 데 또레 따글레가 있는 거리
갑자기 많은 이들이 모여서 있네요.

palacio de Torre Tagle
1735년에 지은 건물로 지금은 외무성 본관으로 사용됩니다~
또레 따글레 후작이 스페인과의 전투에서 승리함으로써
페루는 스페인의 식민지 시대를 마무리하게 되었지요~

현재 일반인에게 내부는 공개되지 않아요~~~



다들 뭘 보고 있나?
너도 궁금하구나?

넌 누구니?


응?

너는 누구냐!!!!



응? 난 그냥 지나가던 강아지야~




응?

그런데 저기에 지나가는 강아지가
왜 저리 많지?



어라? 잘 보니까~
토끼랑 소랑 고양이도??


크어!!!

소는 돌진하고..고양이는 넘어가고!!!


옹?
고양이가 살짝 몸을 돌리더니~


알고보니 딩굴딩굴 기능이 있었어요!


딩굴다가 벌떡 일어나네요~


그리고..신나게 구경하면서
그냥 걸어가고 있는데..;;



어라라라라??

고양이를 좋아하는 걸 아는
페루 친구님이..;;

제 손에 꼬옥...이 고양이를
 쥐어 주었어요.

Ahora tu tienes un gato.
Es tu mascota.




집에와서 배터리 넣고 확인..;;


흐하하하하
이를 어케해~~~

3살부터 사용가능 ㅎㅎㅎ



전원 스위치 넣으니까
딩굴딩굴하면서


야옹야옹하면서
눈에서 레이저도 발사 ㅎㅎㅎ

아아..정말 네번째 고양이를 선물 받았네요!!!
그래서 지금은 페루 방에도 고양이가 있답니다~


2012/04/24 - [적묘의 페루] 야옹야옹 고양이들과 보내는 오후
2012/02/20 - [적묘의 페루]진열장 속에서 잠자던 고양이의 정체!!!
2011/06/23 - [적묘의 착각] 고양이 장난감에 러시안블루 너마저도!!!
2011/06/02 - [먼치킨 루이] 당신의 고양이는 충전되었습니까?
2011/05/30 - [아메숏 타로] 비밀의 버튼을 눌러주세요 +_+
2011/05/27 - [베트남 인형] 아메숏 고양이 타로의 성격탐구
2010/09/18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인형놀이하는 러시안블루

2011/01/20 - [조카님과 고양이] 최고의 모델들인 이유
2012/01/26 - [적묘의 페루] 리마에서 처음 본 누드견?? 너는 누구냐!!!!
2011/12/19 - [적묘의 페루] 리마에서 여행기념품 사냥, 추억을 삽니다.
2011/08/16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그냥 그런 가을을 꿈꾸다
2012/04/18 - [적묘의 페루]치클라요 특산품,골라먹는 킹콩 king kong,SAN ROQUE
2012/03/26 - [적묘의 페루]뜨루히요, 완차코 기념품 가게앞의 노랑고양이
2012/03/03 - [페루,뜨루히요]여행 기념품과 생일선물들
2011/05/07 - [고양이의 사랑고백] 핑크빛사랑해♡사랑해♡사랑해♡




3줄 요약

1. 적묘는 3살??? 

2. 결국 꿈의 고양이인 올 화이트를 손에 넣었군요 +_+

3. 소소한 마음들에 항상 감동하고 있습니다. muchicimo gracias!!!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이 블로그의 수익은 길냥이들을 위해 사용하고 있어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jackie 2012.04.25 12: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국의 지하철역사에서 파는 뒹굴뒹굴 인형들이군요! ㅎㅎㅎ
    강아지들은 캉캉 짖던데.. ㅋㅋ. 아들4살때.. 인형인줄 알고 만졌다가 캉캉 짖어서 기겁을 하고 울어댄 일이 있어요 ㅋㅋㅋ
    그나저나.. 네째 이름은????

  2. 아트핸드 2012.04.25 17: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누나 약간 무서워졌어요
    ^^;;

    • 적묘 2012.04.26 11: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트핸드님 고양이 인형이 무섭다니!!! 음..

      너무 가까이서 찍었나요? ㅎㅎㅎ

      윙윙윙하는 소리는 쪼끔 무서울수도~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581
Today112
Total5,970,979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