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참 배가 불러있던

리틀맘이던 삼색이가


배가 홀쪽해져서 돌아왔다


분명히 애기를 낳았다고 생각했는데

목덜미 양쪽의 상처를 보니

다시 발정이거나 아니면 영역싸움


길을 돌아다니며 스쳐보았던 아기냥들은

벌써 독립한 걸까

아니면 폭염+지진+태풍+가을장마 연속된 악재에

무지개 다리를 건넜을까....



아니면 오랜만에 해가 있는 시간대에 만난 것 뿐일까







먼저 삼색 꼬맹이를 보자마자

기다리라고 말한 다음

뛰어 올라가서


캔을 챙기고 캣닙을 뜯는다








오랜만이니까


한 손으론 사료 부을 준비하면서

한 손으로 카메라 찰칵 찰칵



언제나 그러하듯

일을 시작한 후엔 사진을 찍을 시간이 없다.









캔부터 부어주고...


오랜만에 카메라를 베터리가 방전되도록

아이를 담아본다.








사진 찍는다고....;;;;

사료랑 캔 준다고



주차장 바닥이 이렇게 엉망이구나.;;;

태풍이 지나간 자리라 그렇다고

 우겨본다.







삼색냥은 언제나 그러하듯


부비부비를 날리려고 하고


나는 언제나 그러하듯

피하려고 한다.








미안해 삼색냥


혹시나 모르지만

너에게 있을지도 모르는 위험요소들을

우리집 노묘 3종 세트가 받아들이기엔


걔네가 좀 나이가 많아..;;








사진을 찍든 말든


괜찮다고



캔 하나 다 부어준게 어디냐며

이거 대체 몇 묘용인지 나도 모르겠다면서


많이 먹으라고 같이 쪼그리고 앉아있다.








바람이 차다...


폭염이 가시고 다시 폭풍 성장한

고운 캣닙의 짙은 향에 관심을 보이다가도







눈 앞의 사람에겐

전혀 긴장을 하지도 않는 이 아이는


주차장 앞쪽의 움직임엔 민감하다


사람들의 기척에 화들짝 화들짝






바람이 더욱 차지고

낮이 짧아지고

밤이 더 길어지고








이미 퇴근해서 집에 올 즈음엔

어둑함이 가득해서


더듬더듬 그릇을 물로 헹구고

사료와 캔을 부어주고

새 물을 담아주는 요즘....


겨울이 걱정된다.


살아남자..너도...나도....






2016/07/22 - [적묘의 고양이]안되는 것들, 삼색냥과 젖소냥, 길고양이 이야기

2016/08/31 - [적묘의 고양이]박스는 사라지고, 쓰레기는 쌓이고

2016/08/29 - [적묘의 고양이]턱시도 고양이, 냥아치 리틀맘은 젖몸살 중?

2016/08/25 - [적묘의 고양이]주차장 턱시도 냥아치에게 캔이란?

2016/07/20 - [적묘의 고양이]삼색 길고양이, 사료셔틀을 찾아오다


2014/09/17 - [적묘의 페루]고기를 내놓지 않으면 손꾸락을 먹겠노라.고양이 구지가

2014/09/16 - [적묘의 페루]고양이가 나무에서 못 내려오는 이유,케네디 공원

2015/08/10 - [적묘의 멕시코] 푸른 눈 고양이가 있는 대통령궁 정원에서

2015/08/29 - [적묘의 터키]TNR 카쉬 고양이들은 신전에서 잠든다.kas

2015/11/30 - [적묘의 페루]18금 에로에로를 연출하는 고양이 공원 원형무대, 리마 미라플로레스

2016/03/15 - [적묘의 모로코]오토바이를 즐기는 삼색 고양이, 마라케시 메디나,Medina of Marrakesh







3줄 요약

1. 태풍에 날아온 쓰레기들, 그리고 태풍에 날아가 버린 물그릇..ㅠㅠ

 

2. 무지무지 반갑다고 하는 고양이는 2마리, 머쓱한 애 3마리, 눈치보는애 많음!


3. 오늘은 저 많은 밥들은 누가 먹고 갈까요.... 많이 먹어요~


카카오채널에서  친구해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6.10.11 21: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양이는 사랑입니다~~^

  2. 유타 2016.10.14 09: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고 귀엽다...

    길냥이들 겨울이 오면 언제나 걱정입니다 ㅜㅜ

    • 적묘 2016.10.15 19: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유타님 눈 앞에 보이는 고양이들과 나누는 것만으로도..
      우리가 할 수 있는 최소한의 것만 해준다면
      세상이 좀더 따뜻하겠지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1,007
Today200
Total5,921,804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