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루는 집고양이와 길고양이의 구분이
불분명합니다.

외출고양이라기엔
그냥 방치고양이가 많아요.

처음엔 대부분 집고양이로 시작하고
발정이 오거나 아기 고양이들이 자꾸 늘어나면
감당하지 못하는 사람들은 그냥 버려버립니다.
그러면 고양이들은 멀리 떠나진 못하고 그 근처에 옹기종기

지역에 따라서는
우르르르르르...
몰려살게 되는 경우가 있지요.

차가 다니지 않고
모여 살 수 있는 공간에서
쉽게 볼 수 있는 고양이들


보통 집고양이에서 시작하고
애완동물 가게에서 사온 고양이들이
그 지역 고양이들과 섞이면서
잡다한 여러 종류가 나타나게 됩니다.


여기는...리마 중심에서 약간 외곽으로 떨어진 곳
학교 안이랍니다.


한두마리가 아니지요

제가 센 것만 약 15마리가 넘었어요.
그 중에 아기 고양이들도....


페루의 리마는 기본적으로
코스타,
해안성 사막 기후라서
땅은 척박하고, 공기중에 습도는 높지만 강수량은 낮고
위도적으로 적도에서 좀 아래쪽이라 겨울은 17도에서 왔다갔다.

고양이들에게도 춥고 힘든 날씨랍니다.


워낙에 큰 도시다 보니
도시 중심지와 외곽은 아주 큰 차이가 있답니다. 
일종의 도시 빈민구역을 형성하는 구역일수록
버려지는 동물들이 많은건 당연한 것이지요.
삶이 힘드니까요.

집에서 제대로 돌봐주는 고양이들은
불임 수술 esterilización 을 합니다.

그리고 안전하게 오래오래 함께 지내지요.
한국에서 키우는 애완고양이처럼요

그런 사람들은
8살, 10살, 13살....
함께 살고 있는 고양이들의 나이를 물어봐도
역시 잘 알고 있답니다.


고양이를 버린 사람들은요?
또 귀여운 작은 고양이가 보이면
사겠지요...

그리고 또 늘어나는 개체수는
감당하지 못하게 될 거고
또 버리고

하다 못해 고양이 공원인 케네디 공원에서까지도
지금은 문제가 커져서
사람들이 고양이들을 다 없애자는 민원을 넣을 정도거든요. 

참고로 케네디 공원은 고양이들은 TNR 고양이들입니다.


버려지는 동물들
유기한다는 것..
abandono라고 합니다.

너무나 많습니다.
그리고 어느 정도... 그 수가 늘어나면
도시환경문제로
독을 먹이거나 강제로 끌어내서 죽이거나
그렇게 인간의 도시를 만드는 것이지요.

페루는 그 중간 단계에 와 있답니다.

어느 정도의 친절한 무관심을 넘어서는 단계
직접적인 개입을 하지 않으면 안되는 단계

그래서 수의사들은 무료로 중성화 수술을 해주겠다고 하고
애완동물 단체들에서는 동물의 권리도 인정해 달라고 하고

그런 중간 과정이랍니다.


2012/06/20 - [적묘의 고양이]환경스페셜,철거촌 고양이,2012년 6월 20일(수) 밤 10:00~10:50 KBS 1TV 방송
2011/07/27 - [철거촌 고양이 이야기] 서글픈 숨은그림찾기
2011/09/07 - [적묘의 철거촌 고양이 기록] 천일동안 혹은 그 이상
2011/07/06 - [철거촌 고양이] 발은 시려도 맘은 따뜻했던 눈오는 날의 기억
2011/06/09 - [철거촌 고양이]TNR 삼색이와 도시 생태계 단상
2011/06/06 - [철거촌 고양이] 유리 카펫 위의 차력고양이
2011/05/27 - [철거촌의 오후] TNR 노랑고양이 노묘의 낮잠
2011/06/01 - [철거촌 고양이] 넘사벽을 넘어 보려는 몸부림

2011/07/05 - [인도네시아,족자카르타] M을 단 우리집 노랑둥이~
2012/04/20 - [적묘의 페루]고양이 꽃발의 질좋은 서비스가 부러운 이유
2011/11/01 - [적묘의 고양이]페루,리마에서도 노랑둥이는 밀당의 천재!
2011/11/17 - [적묘의 고양이]유쾌한 페루아나와 노르웨이숲고양이를 만나다
2011/11/24 - [적묘의 고양이]애교쟁이 샴을 페루에서 만나다!!
2011/12/12 - [적묘의 페루] 노르웨이숲 고양이, 한여름 크리스마스
2011/11/27 - [적묘의 페루고양이]공원에서 꿈의 고양이를 만나다!
2012/09/05 - [적묘의 페루]고양이 레이더와 탐스런 꼬리
2012/09/03 - [적묘의 페루]창가 필수요소는 진리의 노랑둥이


3줄 요약

1. 도시 생태계에서 유기된 애완동물은 제거 대상이 된답니다.

2. 페루에서도 언젠가 철거촌 고양이 생기겠지요.

3. 사람이 관여한 이상, 모든 것은 사람의 문제가 됩니다.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이 블로그의 수익은 길냥이들을 위해 사용하고 있어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임린 2012.09.06 08: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 속의 고양이들을 보며 사랑스러운 마음에 뭉클하였지만..
    적묘님의 글과 함께 보니..안타까움에 뭉클하게 되었습니다..
    예전에 읽은 책 중에 '인종차별'보다 더 큰 문제가 '동물 차별'이란 소재의 단문을 읽고 많은 생각이 들었는데..
    그 때의 기분으로 다시 한 번 저 스스로와 주위를 돌아보게 되네요..
    감사합니다 적묘님^^

    • 적묘 2012.09.06 09: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임린님, 철거촌 고양이들을 보면서 느끼는 막막함이
      페루에서도 되풀이 됩니다.

      항상 인간은, 그리고 그 중에서도 누군가는 항상 강자이고
      우린 정말 진정한 약육강식의 세상에서 살고 있네요.

      어떻게 찍어도 예쁜 고양이들이라서...
      사족같은 글들로 상황을 설명해야했답니다....

  2. 에이글 2012.09.06 09: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딜가나 버려지는 동물들이 많네요. 똑같이 감정을 느끼는 동물인데.. 버려지다니... 너무 미안한 마음 뿐입니다.

    • 적묘 2012.09.06 10: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에이글님 사고파는 대상이 된 이상, 동물이든 사람이든
      그 자체의 존엄성은 훼손되기 마련이지요.

      그래도 생명은... 물건과는 조금 다른 무게를 가지고 있길..
      항상 기도한답니다.

      저 역시 살아있으니까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846
Today313
Total5,861,527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