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슬아슬
창가에는
노랑둥이

쭈욱쭈욱
시원시원

햇살가득
따끈따끈
오후시간


반짝반짝 햇살 아래
노릇노릇 야옹 야옹


아무렇지 않게
아슬아슬 좁은
그렇지만 충분


앞발을 우아하게
꼬리도 개운하게
얼굴은 심각하게


엉덩이는 위로
꼬리까지 힘껏


보고있나~ 이것이 고양이 기지개
배워보자~ 이것이 고양이 요가


근데 몇일 전부터 계속
찰칵 거리는 저건 뭐다냐...


하하..^^ 여긴 조용한 주택가
페루에서도 손 꼽히는 안전한 동네

평일 낮시간에 오가는 사람이 없는 곳
그래서 안심하고 남의 집 고양이를 몰카찍는 중

이었는데 넘 대놓고 찍었더니만
계속 눈이 마주치네요~



사실은 하품이지만..
이 사진의 느낌으론..

꺼! 져!


아니랍니다~
사실 친절한 이 고양이들은
이라고 쓰고
무심한 고양이들 같으니라고!! 라고 읽습니다.



우아하게도 창가에서 햇살을 즐길 뿐!

다만 인간들이 생각하는 창가는
창의 안쪽이고
이들이 생각하는 창가는 창틀이라는 차이 정도?


2012/09/06 - [적묘의 페루]고양이에 대한 사람들의 인식이 안타까운 이유

보살핌 받는 고양이와 아닌 고양이가
너무나도 차이나는 현실은

한국이나 페루나 마찬가지입니다.

한참을 여유롭게 기지개켜고 하품하고
몸단장하는 고양이들을 바라보니
저희집 창가 3종 세트가 생각나네요.

다행입니다.

세상에 어떤 고양이들은 보살핌을 받고 있으니까요.
그리고 그 중에 세마리는 저희 집에 있으니까요~


2012/09/05 - [적묘의 페루]고양이 레이더와 탐스런 꼬리
2012/09/03 - [적묘의 페루]창가 필수요소는 진리의 노랑둥이
2012/07/18 - [적묘의 페루]하얀 고양이의 시원한 기지개
2012/06/13 - [적묘의 페루]the 만지다.손을 뻗으면 고양이가 닿는다
2012/06/11 - [적묘의 페루]엉덩이가 예쁜 고양이, 요가로 월요병 극복!
2012/06/04 - [적묘의 페루]월요병 특효약! 고양이 기지개를 배워보아요!

2012/02/09 - [적묘의 페루] 나른한 오후의 아기고양이 하품 한자락!
2011/08/25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여름 자락의 고양이 3종세트
2011/05/14 - [구리, 슈퍼cat] 술박스가 침대냐옹~
2011/04/19 - [아침 부비부비] 라오스 고양이는 여행자의 친구랍니다.
2011/05/09 - [버만고양이의 아침] 궁극의 요가자세
2011/03/20 - [하노이 투슬리스] 일주사에서 검은 고양이에게 안녕하고
2011/03/21 - [쌀구입기] 고양이 세마리 총출동!
2011/02/12 - [고양이의 꿈] 러시안 블루의 봄바라기
2010/09/16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봉다리 놀이에 대한 고찰


3줄 요약

1. 언젠가 이 집 주인이랑 인사하고 싶어지는 그런 집!

2. 보살핌 받는다는 것은 사람에게도, 동물에게도 중요하지요
 
3. 일상적으로 이런 길에서는 카메라 꺼내지만, 다른 곳에선...불가!

그리고 마무리는 꺼져! 인 건가요? ㅎㅎㅎ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이 블로그의 수익은 길냥이들을 위해 사용하고 있어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kikichoco 2012.09.07 08: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유로운 표정! 따뜻한 햇살! ^^

    • 적묘 2012.09.07 13: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kikichoco님 요즘 리마엔 햇볕이 좀처럼 나지 않기 때문에
      정말!!! 기분 좋은 햇살이 거의 2주 만에 난거 같아요!!!

      햇살 좋은 날이 그립습니다!!!!
      고양이들도 마찬가지겠지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770
Today43
Total5,925,872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