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가 그치고

햇살 속으로 나가고 싶은데


바닥이 너무 뜨거워서 녹아내린 현장


16살 고양이는 나오자마자


그늘 찾다가 들어간다고 문 열라고 시비 중


저기요..ㅠㅠ 너 땜에 나온 나는 무슨 죈가요.


습도 80%








물론 습도 100%에선 상대적으로 떨어지긴 했지만






끝없는 빗소리에

바람소리에







집 근처 비피해에 걱정도 많이 했지만







순식간에 


화밸을 망가뜨릴 정도로 


어마무지한 햇살과 따가운 공기 속의 끈끈함









화단의 방울토마토는 꺽여도 잘만 자라는 구나


이 햇살이면 금방 익을 듯








쑥쑥 자라난 화단의 풀들

꽃들








그리고 고양이







16살 할묘니는


오늘도 옥상 정원에 뭔 일없나 감시 중









큰 비에 뭐 많이 망가졌나 했는데

별일 없었나보넹









뜨거운 타일 바닥을 성큼 성큼 나와서

그늘로 바로 들어갑니다.








아유 그냥 햇살이!!!









냥냥냥냥냥









집사야 덥구나


더 못 걷겠다



나 다 녹아내린거 같아








어찌 저리 딱 그늘에 맞춰서 

바닥과 일체화되는지



열대야에 잠을 못 이룬 건

집사나 고양이나 마찬가지인건지


그늘에서 잠을 청하네요.


물론 2분 뒤에 빨리 들어가자고 버럭했음다..;;;








2020/08/17 - [적묘의 고양이]16살고양이,계단을 조심해야 하는 이유, 낮과 밤,너와함께,24시간,부비트랩

2020/05/18 - [적묘의 고양이]16살 노묘,할묘니의 옥상정원,여름의 문,등짝동물,선인장꽃,매실,캣닙,대파

2020/05/17 - [적묘의 생활tip]습기제거제,염화칼슘,재활용,여름 대비,장마, 우기,옷장,습기잡기

2020/03/01 - [적묘의 발걸음]서울, 이화여고, 유관순, 3.1절, 1919년 3월 1일, 101주년 삼일절

2019/09/17 - [적묘의 고양이]15살 할묘니가 흥분하는 이유, 벌레아님,개다래나무 열매 하나

2019/08/15 - [적묘의 서울]서대문형무소역사관,여성독립운동가,다크투어리즘,일본제국주의,폭염주의, 역사체험

2018/09/18 - [적묘의 고양이]새 장난감,개다래나무,그리고 모노톤 자매

2018/09/04 - [적묘의 고양이]계단의 모노톤 자매 고양이,할묘니,알고보면 냥아치 눈치싸움







3줄 요약

1. 이 시국 적절한 폭염피서법, 옥상에서 이열치열? 일사병 올거 같아요..ㅠㅠ

2. 깜찍 할묘니요. 고마 드갑시다. 묘피 입고 힘들텐디

3. 무시하고 그냥 들어가면 ㅡㅡ;; 네버엔딩 야옹야옹이 매미소리와 함께 심포니를 이루죠;;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연기햄 2020.08.19 16: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괜히 힐링되는 기분이에요^^
    좋은 포스팅 잘 보구 공감 누르고 갑니당~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20.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1,098
Today139
Total6,319,811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