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날 옛적에...


무려 .... 16년 전쯤?


초롱군이 어렸을 때 

깜찍양이 아직 묘생을 시작하지 않았을 때


고양이 모임에서 만지인님께서

통조림에 들어있는 싱싱한 개다래나무를 구입했는데

그 중 한 토막을 주셨거든요.



서울에서 부산 올때 들고 온 이삿짐에도 고이고이

깜찍이랑 몽실이에게도 인기가 좋았죠

7년 전엔 이렇게 튼실했어요.







 당시엔 토실토실했는데

시간이 지나면서 지금은 마르고 마르고


10년 후엔 이렇게..


고양이도 변하고 개다래나무도 변하고~


 





오늘의 망한 사진 대회용 작품을

대량으로 생산할 수 있는 소품이지요.







오랜만에 흥분 1000%






흐으... 당췌 초점을 맞출 수가 없네요





그래서 다시 쩜팔렌즈로 마운트를 바꿀 수 밖에..;;


dslr 쓸 때 좋은 점이지요 ^^


2017/11/15 - [적묘의 카메라]캐논,EOS 6D Mark II, EOS 650D,흔한 고양이 베게



확실히 어두운 실내에서 반응속도가 좋음






최선을 다해서 부비부비


이젠 초점 망한 고양이 사진으로 나가는게 아니라

망가진 표정으로..;;;;






기분 좋아져서

이제 여기저기 계속 부비부비 중






아 신난다!!!


개다래 나무에서 눈을 떼지도 못하고






다시 줘..


내놔 내놔







다 먹어버릴테다!!!


죠스모드냐..;;;






허허허허...


그렇게 오래 버텨왔던 개다래나무를


이렇게 씹어먹네요.







신나서 조각을 물고 빨고


마룻바닥에 침을 가득..;;; 






헉..;; 침과 머리카락이라니..;;


허허..;;;


상관없답니다. 


바닥에 딩굴딩굴 난리입니다.






검은색과 흰색의 멋진 앙상블


딩굴딩굴







신나서 한참을 이렇게 


바닥에서 딩굴딩굴






깜찍양보다 나이가 많은 개다래나무는

이렇게 뽀각뽀각 먹어치워지고 있습니다아~




2017/06/13 - [적묘의 고양이]18살 오빠와 12살 여동생의 그루밍, 노묘 계단 오르기

2016/07/27 - [적묘의 고양이]노묘 3종세트,마룻바닥 미학,고양이의 녹는 점

2016/07/25 - [적묘의 고양이tip]유기농 수제 캣닙가루 제작, 캣닙 농사의 보람

2016/07/19 - [적묘의 고양이]유기농 수제 캣닙가루 제작, 캣닙 수확은 씨가 까매진 후에!

2016/07/19 - [적묘의 고양이]캣닙을 즐기는 시간, 개박하의 알싸함에 빠지다.

2016/04/05 - [적묘의 고양이]식목일엔 캣닙=개박하 심어요! 농심으로 대동단결


2012/09/24 - [적묘의 고양이]집고양이,묘연에 대해서

2012/01/07 - [적묘의 고양이]멱살잡이 싸움도 역시 진리의 노랑둥이들 +_+

2011/03/09 - [안티샷용 소품] 고양이 마약, 개다래 열매를 아십니까?

2010/09/29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개다래나무의 절대적 유혹

2010/10/06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패륜난투극을 부르는 개다래나무

2010/11/18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열매 하나로 고양이를 낚아라!





3줄 요약


1. 고양이털 많이 날리냐고 하는데....제 머리카락도 많이 떨어진답니다..;;;

2. 묘르신들과 함께 나이를 먹고 있는 개다래나무~ 오래가네요 ^^ 


3. 깜찍양이 제일 좋아한답니다. 망한 고양이 사진대회 출품가능한 소품!



 적묘 인스타  친구카카오채널 구독



728x90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21.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211
Today15
Total6,567,343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