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날 옛적에...


무려 .... 16년 전쯤?


초롱군이 어렸을 때 

깜찍양이 아직 묘생을 시작하지 않았을 때


고양이 모임에서 만지인님께서

통조림에 들어있는 싱싱한 개다래나무를 구입했는데

그 중 한 토막을 주셨거든요.



서울에서 부산 올때 들고 온 이삿짐에도 고이고이

깜찍이랑 몽실이에게도 인기가 좋았죠

7년 전엔 이렇게 튼실했어요.







 당시엔 토실토실했는데

시간이 지나면서 지금은 마르고 마르고


10년 후엔 이렇게..


고양이도 변하고 개다래나무도 변하고~


 





오늘의 망한 사진 대회용 작품을

대량으로 생산할 수 있는 소품이지요.







오랜만에 흥분 1000%






흐으... 당췌 초점을 맞출 수가 없네요





그래서 다시 쩜팔렌즈로 마운트를 바꿀 수 밖에..;;


dslr 쓸 때 좋은 점이지요 ^^


2017/11/15 - [적묘의 카메라]캐논,EOS 6D Mark II, EOS 650D,흔한 고양이 베게



확실히 어두운 실내에서 반응속도가 좋음






최선을 다해서 부비부비


이젠 초점 망한 고양이 사진으로 나가는게 아니라

망가진 표정으로..;;;;






기분 좋아져서

이제 여기저기 계속 부비부비 중






아 신난다!!!


개다래 나무에서 눈을 떼지도 못하고






다시 줘..


내놔 내놔







다 먹어버릴테다!!!


죠스모드냐..;;;






허허허허...


그렇게 오래 버텨왔던 개다래나무를


이렇게 씹어먹네요.







신나서 조각을 물고 빨고


마룻바닥에 침을 가득..;;; 






헉..;; 침과 머리카락이라니..;;


허허..;;;


상관없답니다. 


바닥에 딩굴딩굴 난리입니다.






검은색과 흰색의 멋진 앙상블


딩굴딩굴







신나서 한참을 이렇게 


바닥에서 딩굴딩굴






깜찍양보다 나이가 많은 개다래나무는

이렇게 뽀각뽀각 먹어치워지고 있습니다아~




2017/06/13 - [적묘의 고양이]18살 오빠와 12살 여동생의 그루밍, 노묘 계단 오르기

2016/07/27 - [적묘의 고양이]노묘 3종세트,마룻바닥 미학,고양이의 녹는 점

2016/07/25 - [적묘의 고양이tip]유기농 수제 캣닙가루 제작, 캣닙 농사의 보람

2016/07/19 - [적묘의 고양이]유기농 수제 캣닙가루 제작, 캣닙 수확은 씨가 까매진 후에!

2016/07/19 - [적묘의 고양이]캣닙을 즐기는 시간, 개박하의 알싸함에 빠지다.

2016/04/05 - [적묘의 고양이]식목일엔 캣닙=개박하 심어요! 농심으로 대동단결


2012/09/24 - [적묘의 고양이]집고양이,묘연에 대해서

2012/01/07 - [적묘의 고양이]멱살잡이 싸움도 역시 진리의 노랑둥이들 +_+

2011/03/09 - [안티샷용 소품] 고양이 마약, 개다래 열매를 아십니까?

2010/09/29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개다래나무의 절대적 유혹

2010/10/06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패륜난투극을 부르는 개다래나무

2010/11/18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열매 하나로 고양이를 낚아라!





3줄 요약


1. 고양이털 많이 날리냐고 하는데....제 머리카락도 많이 떨어진답니다..;;;

2. 묘르신들과 함께 나이를 먹고 있는 개다래나무~ 오래가네요 ^^ 


3. 깜찍양이 제일 좋아한답니다. 망한 고양이 사진대회 출품가능한 소품!



 적묘 인스타  친구카카오채널 구독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23
Today886
Total5,865,807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