깜찍양은 까칠합니다.


사포같은 고양이라..;;

하악의 생활화가 된 고양이죠.


그러나 간식과 캣닙에는 매우 약합니다!!!








슬쩍 내다 놓은 캣닙박스에

이미 정신이 홀렸습니다.








캣닙을 말려서 








두번 정도 박스를 채워서 말렸더니

그래도 이렇게 지퍼백을 하나 가득 채웠어요.







캣닙 부스러기가 

들어있는 박스에 탐닉하다


카메라 셔터소리에 살짝 눈을 돌리다가








캣닙줄기 말린 것에

시선을 뺐겼습니다.







셔터소리가 어디 들리겠어요







눈 앞에서 왔다갔다 하는

캣닙 줄기


깨물면 향긋







물었다가 

향에 집착하다가








기분이 좋아집니다!!!







내꼬야!!!


잡겠어!!!!








그리고 이내 기분이 좋아져서

머리를 문질문질


모서리에 마구마구~







하아하아 좋아~~~







부비적 부비적








물고 뜯고 씹고 즐기고







다시 부비부비


기분좋아졌어~~~~


어찌나 열정적으로 문지르는지


털이 가득 날리는 것이 단점이라면 단점..;;;









잘 말린 캣닙은

이렇게 보관









계속 덥고 습도 높은 날씨에

캣닙도 힘들어합니다.


잎이 작아지네요.







영 상태 안 좋은 잎들은 솎아내고


줄기째 잘라내서 또 박스 하나 가득



계속 캣닙을 제공하기 위한 집사의 몸부림이랄까요 ^^;;








2017/06/27 - [적묘의 고양이]정원의 지배자,혼자 있고 싶어요,다 나가주세요,캣닙 솎아내기

2017/06/15 - [적묘의 고양이]캣닙추수 후 건조, 향 좋다, 노묘 3종 세트와 함께

2017/06/12 - [적묘의 고양이]하악하악,까칠한 13살 언니, 모노톤 자매의 정원 나들이

2017/06/09 - [적묘의 고양이]주차장 길냥이에게 냥빨의 충동을 느끼다

2017/05/20 - [적묘의 고양이]마성의 캣닙박스, 낑긴다~집사야 박스가 작다

2017/05/29 - [적묘의 고양이]깜찍양의 색다른 모습. 턱시도 가면 고양이의 반전 뒷태

2017/04/03 - [적묘의 고양이]캣닙tip,식목일에는 노묘 위한 캣그라스를 심어보아요.







2017/04/03 - [적묘의 고양이]집사야 박스가 작다,몽실양은 되고 초롱군은 안되는 것

2017/02/06 - [적묘의 고양이]캣닙 박스가 필요한 이유, 고양이가 먹으면 안되는 독초

2017/01/09 - [적묘의 고양이]마른 캣닙 박스 혹은 싱싱한 생캣닙, 고양이 향정신성 식물 사용법

2017/01/23 - [적묘의 고양이]싱싱한 생캣닙,좋구나 속도 없이,무채색 자매들

2016/10/06 - [적묘의 고양이] 캣닙에 빠진 깜찍양, 고양이 향정신성 풀떼기

2016/11/08 - [적묘의 고양이]이럴려고 대청소했나 자괴감 들어,노묘 3종 세트 난입

2016/09/27 - [적묘의 고양이]캣닙 농사의 끝,씨 고르기






3줄 요약


1. 까칠한 깜찍양도 카메라 앞에서 모델이 되게 만드는 캣닙의 위력. 


2. 나중에 계단 청소를 고양이가 직접하진 않습니다..;;;;;

 

3. 날이 너무 더워서 캣닙이 마르기 시작하네요. 겨울 전까지 한번 더 추수 가능할 듯.



 적묘 인스타  친구카카오채널 구독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616
Today302
Total5,969,187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