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묘의 코이카 이야기/한국어 교육

[적묘의 코이카]한국어 수업,김치소면과 한복체험은 태극기와 함께!

적묘 2014. 9. 3. 07:30

 

 

 리마에서

혼자 사는 독립된 집이면서

 

안전한 집을 구하기란 쉽지 않습니다.

 

제가 3년을 산 집은

 

무려 이전에도 10여년간 계속 코이카 단원들이

연속해서 산 집이랍니다.

 

제가 정말 많은 집들을 알아봤는데

어느 집보다 안전하고 창이 넓어서 밝고 깨끗하고

주변이 모두 주택가라서

거리가 조용하다는 것이 정말 중요하답니다.

 

 

집이란 건 쉬는 공간이라서

집을 거의 공개하지 않았는데

학생들에게 김치와 한복을 체험하게 해주고 싶어서

 

하루 학생들을 초대했습니다.

 

집이 작기 때문에 몇명만~

수업 하지 않는 날 특별수업 형식으로 초대.

 

 

 

 

한복도 미리 꺼내 놓고

 

한벌은 제가 행사 할 때 주로 입었던 전형적인 아가씨 한복

노란 저고리에 진분홍 치마

 

그리고 한벌은 현대적으로 변형된 흰 저고리에

원피스형식으로 뒤에서 자크를 올리면 되는 개량한복

 

 

 

 

 

벽에는 그 동안 넣어두었던

 

포스터들과 소품들

 

제가 한국에서 가져온 것들과 주변에서 받은 것들

 

사진들은 제가 예전에 사진전 할 때 뽑아둔 것들

 

 

 

 

 

집이 좁아서..

 

그냥 펼쳐 놓을 데가 없어서

 

학생들 보라고 포스터도 붙여 놓고!

 

 

 

 

이전에 학생들 초대했을 때의 기억을 되살려서..;;

 

좁은 집이라 설거지가 힘들거든요.

 

이전 행사에서 남은 일회용 그릇들

 

환경생각해서 사용하지 않았던 것들이지만

이젠 거진 마지막이니까요...

과감하게 꺼내 놓았어요.

무엇보다 혼자 사는 집이라서 그릇이 부족하기도 하구요 ^^;;

 

 

 

 

 

 

젓가락 수업을 하긴 했지만

그래도 사용에 힘든 남미 친구들을 위해서

포크도 준비했어요.

 

이건 계속 씻어서 재활용하고 있답니다.

 

 

 

 

 

간단하게

메뉴는 김치 소면

 

 

당근 양파들을 얇게 썰어서

부드러워질때까지 볶아줍니다.

 

 

 

 

 

피데오스, 까베요 데 앙헬

 

말 그대로

국수, 천사의 머리카락.

 

제일 가능 파스타 면입니다.

 

소면 대용으로 쓰기 좋아요.

 

빨리 익습니다~

 

 

 

 

 

 

배추 김치도 잘게 썰어서

달달 볶아서 설탕을 조금 넣어줍니다

 

 

 

 

 

 

계란도 미리 삶아서 준비해 놓고

 

김치만으로 간이 약하기 때문에

 

고추장에 식초, 설탕을 잘 섞어서 초고추장을 만들어 놓았어요.

 

 

 

 

 

그리고

아삭하게 씹히는 맛을 위해서

 

쫄면처럼 미리 양배추, 당근, 양파를

곁들여서 먹으려고 미리 준비!

 

 

 

 

 

 

역시나 예상시간보다 1시간 늦게 온..;;

 

우리 학생들..ㅠㅠ

 

아로스 꼰 뽀요(녹색 밥에 닭다리 곁들여진 음식)과

치차 모라다(보라색 옥수수로 만든 음료)를

 

곁들여 함께 먹는 맛있는 식사시간

 

 

 

 

 

 

사실 이날

 

번갈아가면서 내려가서 대문 열어주고

현관 열어주고

 

음식 준비하면서

 

나온 그릇 씻으면서

계란 까고 뭐. 진짜 정신없었던지라

 

사진은 많이 찍지 못하고

 

대충 요렇게 해서 먹었다!!

라는..

 

 

 

 

 

 

 

그리고 뒤에는 참기름과 김도 올려서

제대로 잘 비벼서 먹었어요!

 

 

 

사실, 제가 제일 아쉬웠던 것은

 

한복 체험을 하기엔 너무너무..ㅠㅠ

제가 근무하는 기관이 먼지도 많고..;;; 더러워요.

 

무엇보다 학생들 공간이 없는 편이라서

비는 시간에 교실에서 도시락이나 사온 음식을 먹기도 하기 때문에

그런 음식 흔적들과 찌꺼기들이 남아있기도 하거든요.

 

그래서 맘 편히 집으로 와서

한복을 체험하고 입어보게 하게 된거였답니다.

 

사진을 작게~~~

그래도 다 보이시죠?

 

정말 한복의 우아한 선에 다들 감탄한답니다!!!

 

 

 

 

 

 

 

외국에서 한국어 수업하시는 분들께 정말

 

한복과 대형 태극기는 꼭 준비하시라고 말씀드립니다!!!

 

중고 옷집에 가도 있으니까요

태극기는 인터넷 쇼핑몰에서 그렇게 비싸지 않아요

크기별로 몇백원 차이, 보통은 몇천원에 구입 가능합니다.

 

 

이 날은 음식 준비하고 먹고 치우고

옷 갈아입는거 도와주고 정말 정신없었답니다.

 

머리 속이 흠뻑 젖을 만큼 바빴어요~

 

 

 

그리고 마무리로!!!

다 같이 사온 달콤한 뚜론을 나눠 먹었다지요 ^^

 

제가 음식 매운거만 준비하니까

뭔가 마실 것과 달콤한 것을 가져오라고 했거든요.

 

뚜론은 정~~~~말 달답니다..;;;

 

마무리는 달콤하게!!!!

 

 

 

 

 

 

2014/08/21 - [적묘의 블로그] 나 이런 사람이야~20문 20답 from 산들이님

2014/08/21 - [적묘의 블로그]나쁜 댓글 좋은 댓글, 그리고 오프라인 만남

2014/08/01 - [적묘의 한국어수업]스페인어로 리마에서 수업하기

2014/07/18 - [적묘의 코이카]한국어 교육 분야에 대해서, 지원조건 및 파견까지

2014/07/11 - [적묘의 한국어 수업]페루에서 소꿉놀이를 하는 이유~

2014/06/10 - [적묘의 코이카]한국어교육 시험과 문화수업자료 준비

 

2014/06/03 - [적묘의 한국어]페루에서 코이카 한국어 수업 일상들

2014/06/03 - [적묘의 요즘]해외생활 스트레스, 해외봉사와 현실

2014/05/28 - [적묘의 코이카]해외봉사 이유와 한계,불편한 진실

2014/05/27 - [적묘의 코이카]한국어 수업의 다양한 걸림돌들,치안, 전기 및 협조

2014/05/06 - [적묘의 한국어교육]반크 한국지도와 독도,21세기 광개토대왕 꿈날개 프로젝트

013/12/03 - [적묘의 페루]한국어 수업에 이야기 활용하기, 로미오와 줄리엣

2013/10/15 - [적묘의 페루]봉사단원의 시간은 거꾸로 가지 않는다.나이정주행

 

 

 

 

3줄 요약

1. 스페인어로 설명하랴 대접하려 옷 입혀주랴 정신없었던 즐거운 날!!

2. 김치는 제가 직접 한 것이 아니라, 뭐 도와줬다고 한국분께서 선물해주신 덕에 ^^

3. 학생들이 맵다면서도 맛있게 잘 먹었답니다 ^^ 즐거웠어요~담엔 다시 교실에서!!

 

 

 

 

 ♡ 좁은 집에서 대형 태극기까지 펄럭이며 신나게 함께 했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메리카 페루 | 리마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