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집에서 제일 비싼 고양이..;;

정말..;;

무려 현찰을 주고 데려온 유일한 깜찍양!!!

그때는 깜찍했었다구요
지금도 나름 깜찍하지요~



거실엔 고양이가 있는 것이 옳은 일

가족사진과 여행의 기념품..


아 이건 베트남 호이안에서 구입해온

도자기로 만든 피리~



그리고 고무 나무 뒤엔!!!



전자파 차단을 위한 고무나무 뒤엔

쥐 차단을 위한 고양이 한마리~



입가엔 붕어를 물고 있는~~~

우리집 비싼 고양이 깜찍양!!!!



2011/04/26 - [두얼굴의 고양이] 무릎고양이모드는 특별 옵션
2011/05/03 - [햇살 고양이들] 무채색 자매들의 오후
2011/05/11 - [3단합체]고양이는 몇마리가 충분할까요?
2011/05/12 - [마징가 변신] 고양이가 하악하고 싶을 때!!!
2011/06/08 - [정원 3종세트] 고양이의 유연성과 탄력성
2011/01/13 - [고양이의 붕어점] 먹을 복은 타고난 운명
2011/04/16 - [수면더블샷]고양이에겐 불면증이 없다
2010/10/04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냥이덩어리로의 변신과정


2011/01/05 - [호이안 고양이] 외국인 소녀와의 괜찮은 조합
2011/01/13 - [베트남,호이안] 일상이 공존하는 역사의 거리
2011/01/12 - [베트남,호이안] 인사동같은 전통거리를 걷는 즐거움
2011/01/11 - [베트남, 호이안] 화이트 로즈와 까오러우
2011/01/08 - [베트남,호이안] 세계문화유산을 걷다
2011/05/01 - [베트남 호이안] 충동구매를 조심해야 하는 곳



3줄 요약

1. 깜찍양의 몸 값은 얼마일까요?

2. 초롱군과 몽실양은 GRATIS! 묘연인게죠!!!

3. 얼마나 비싼지, 셔터소리 시끄럽다고 야옹야옹 항의 중;;;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탱크누나 2011.10.21 23: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코옆 점.. 넘 매력있네요. 예뻐요! 식물과 냥이가 함께 있는 것도 넘 좋구요..
    저희 탱크는 캣글라스 먹으랬더니 첫날 좀 뜯어 먹고.. 퇴근해서 보니 흙 파먹고 앉았더라능.. ㅠㅠ

    • 적묘 2011.10.22 12: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탱크누나님 호오!!! 흙을 진짜 먹진 않았겠지요? ^^;;
      고양이님들이 꽤나 미식가던데 말이예요

      저희집 애덜은 야들야들한 새 풀떼기를 좋아한답니다!!!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668
Today518
Total5,970,071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