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묘의 일상/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적묘의 고양이] 애교와 애정의 시작점

적묘 2011. 10. 14. 11:27

저~~~쪽에 있다가도

어느새 성큼...
발치에 맴돌다

순식간에
눈을 맞추는

내 고양이




눈부신 햇살에

살풋 감은 눈이 더 예쁜 내 고양이



옷 자락 하나에
묻혀온 바람조차 궁금해 하는
내 고양이



허리를 굽히지 않으면
한없이 몸을 늘려
다가오려는 내 고양이




눈을 맞추지 않는다고
살짝 앙탈하는 내 고양이



나가려는 나를 지긋이 바라보는

내 고양이...


2011/10/13 - [적묘의 고양이] 페루에서도 창가 필수요소는 고양이!
2011/10/12 - [적묘의 고양이] 얼짱각도를 아는 초롱군~
2011/10/12 - [적묘의 길냥이 고민] 인간친화적인 고양이에 대해서...
2011/10/11 - [적묘의 고양이]러시안블루의 발집착은 변태
2011/10/08 - [적묘의 고양이이야기] 노을, 2년전 오늘

2011/10/07 - [적묘의 고양이들]남자라면 핫핑크,고양이라면 발사랑 +_+
2011/10/06 - [적묘의 고양이] 그대는 찹쌀떡!! 그대는 나의 고양이~
2011/10/06 - [적묘의 고양이들] 64+12+ 초롱군의 터럭
2011/10/05 - [적묘의 캣닙tip] 개박하를 책상 위에 놓으면 고양이가 하는 일!
2011/10/05 - [적묘의 캣닙tip] 길에서 만난 낯선 냥이도 유혹하는 캣닙의 힘!
2011/10/04 - [적묘의 고양이들] 아파트단지 카오스 냥에게 조공하기



애정으로 기다릴...

내 고양이


1줄 요약

1. +_+ 밥 사는거 나란 거 잊지 말라고옷 +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