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붕위 고양이들...

기억하시나요?



여기 이 지붕을 즐겨 찾던 많은 고양이들은

아마 계속되는 공사

그리고 좀처럼 끝나지 않는 추위에

다들 흩어졌답니다.


그런데..

전 어느새....두 아이의 엄마가 되어있어요

2010/09/09 - [적묘의 길냥이 체험기] 분리수거 잘해야 하는 이유






적묘의 냥레이더는 정말 대단



집안에 있다가 갑자기

창 밖을 바라보니..;;

딱 +_+



옥상에서 일광욕을 하다가





딱 걸렸지 말예요

것도 아기들까지 데리고 나왔는데..;;;






초롱군과 동급

진리의 노랑둥이닷!!!!





아아..흰색이 많은 저 귀여운 젖소의 등짝!!!


정말.ㅠㅠ

이럴때..ㅠㅠ

망원렌즈의 존재에 너무 감사해요!!!!





그러나 엄마는 애들도 불안하고

카메라 셔터 소리도 거슬리고

크으..ㅠㅠ


나도 디에셀알의 셔터소리를
조절할 수 없는게 넘 아쉬워.ㅜㅜ

몰카가 안되자넹!!!!




엄마 삼색냥은 내내 고개를 이리저리!




그새 젖소아기는 난간 저쪽의 지붕으로 이동!!




미니초롱은

잠깐 고민하다가!!!!





바둥바둥바둥






엄마가 적묘와 아이컨택




이거 아무래도..ㅡㅡ;;
애들한테 먼저 피하라고 말한거 아니여?






엄마의 시선을 보니

역시나!!!

적묘의 냥레이더로부터

피신시키거였...ㅡㅡ;;



다행이다 생각했어요 ^^

작년에 봤던 그 삼색이가 무사히 잘 살아있어서

그 길고 추운 겨울을 잘 버티고
아기 엄마가 되어서~

그리고 비가 오기 전에 고양이들이
다 피해서 말예요.

2011/04/28 - [지붕 위 고양이] 창 밖의 고양이
2011/04/16 - [지붕위 고양이] 타당한 이유가 있다

2011/05/04 - [철거촌고양이]우리들의 행복한 시간
2011/04/27 - [천국의계단,철거예정] 집없는 고양이들을 만나다

2011/03/26 - [철거촌고양이]태어날때부터 의문, 어디로 가야 할까
2011/04/28 - [철거촌 턱시도 고양이] 나는 전설이다
2011/04/27 - [천국의계단,철거예정] 집없는 고양이들을 만나다




3줄 요약


1. 적묘의 냥레이더는 정말 대단하지 말입니다 +_+

2. 삼색이에게 사료 제공하고 있습니다 ^^

3. 저 꼬맹이들은 어떻게 해야 가까이 오게 할 수 있을까요~~~ 

적묘의 냥레이더 성능향상을 위해서
다음뷰손가락 추천을 꾸욱 눌러주세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comet 2011.05.10 11: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흠...뒤돌아 보는 삼색이 눈빛이 마치...어이, 거기~~ 내 귀한 아가들 보여줬으니까 애들 몫까지 사료 쭈-욱 부탁해! 하는거 같아요. 삼색이 모자 혹은 모녀? 가 행복한 묘생 누리기를 기원합니다.

    • 적묘 2011.05.10 19: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comet님 오늘은 비가 고여있어서 못봤어요..ㅠㅠ

      사료는 많이 줄었는데

      어디서 비를 피하고 있을지...걱정되네요

  2. 슈만델리오 2011.05.11 21: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냥레이더 갖고싶지말입니다ㅠ_ㅠ

    • 적묘 2011.05.11 21: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슈만델리오님 그게 어느 순간 생기더라구요 +_+

      눈을 돌리면 팍팍!!! 들어온다거나..

      흐하하하하..;;;

      블로그 참 이쁘네요 ^^ 뜨게질 원래 취미신가봐요 신기해라!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786
Today105
Total5,950,600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