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론 정원의 가장 단골 손님은

직박구리들이죠


그러나 깜찍양에게도

저에게도 흥미롭게 


다양한 새들이 놀러온답니다.








다만, 사진을 담을 시간적인 여유를 잘 주지 않을 뿐






2월초부터


부산은 매화꽃부터

산수유, 살구꽃


번호표 뽑고 줄줄이 피기 시작하고







그 사이에 


새들이 꽃집 맛집이라고 놀러오면







새들이 한둘이 아니라


30마리 40마리씩 날아오는 직박구리







하나 둘 


어찌나 많은지 문 열다가 화들짝 놀라는 건


새가 아니라 사람이랑 고양이라는 거





은근슬쩍


이집 애들인 척







정작 이집 고양이는 당황하지요.


뭐냐 저 새들~~


새타령 부를 정도로 많은 새들








이쯤 되면


산수유 나무에 녹색 잎이 쏙쏙

나오고 있는데







이 새들은 정말 

우리 깜찍이가 말야 응


얼마나 옛날에 참새도 잡아 오던 그런 고양인데 말이야!!!








눈길만 주고 있으니


겁도 없는 새들~







하루하루가 지나면서

봄이 여름이 되는 시간







근처에서 갈매기도 날고


까치도 날고

까마귀도 날고


깜찍양은 진지해지고







녹색이 짙어지면


깜찍양도 옥상에 나와 있는 시간이 길어집니다.


차가운 바람이 아니니


고양이들이 햇살아래 마냥 좋은거겠죠







그러면 이제 슬슬 큰 애들도 옵니다.









정말 깜짝 놀라서


깜찍양도 저도 잉? 했다능


까마귀떼들이 가끔 지나가더라구요.









이렇게 이 시국


노묘와 나이든 적묘는 옥상에서 시간을 몽창 보내곤 한답니다.



시간아 흘러라 흘러~


코로나야 가라 가~~~~







2020/03/15 - [적묘의 일상]직박구리,산수유,봄비,낮새밤쥐,이시국 취미생활,새관찰,쥐관찰, 망원렌즈,BIRD WATCHING

2020/03/02 - [적묘의 일상]직박구리,산수유,봄비,이시국 취미생활,새관찰,BIRD WATCHING

2020/02/27 - [적묘의 부산]새관찰,바라보기,버드와칭, 왜가리, 온천천,시민공원,이시국 취미생활,BIRD WATCHING

2020/02/24 - [적묘의 일상]꽃도둑,매화사냥,새가 날아든다, 봄날 새타령, 고만 먹어라

2020/02/05 - [적묘의 일상]직박구리 폴더, 개봉박두, 역시 입춘, 봄의 시작

2019/12/11 - [적묘의 정원]버드와칭,박새와 동박새, 참새과 친구들,겨울 정원 단골손님






3줄 요약

1. 깜찍이는 뛰어난 참새 사냥꾼이었죠. 한 15년 전에....

2. 동박새와 참새, 곤줄박이는 자주 오는데 거의 카메라 꺼내는 순간 사라진답니다.

3. 황금연휴, 온라인 수업자료 제작과 새구경, 고양이 관찰로 알차고 재미있는 연휴 아이 신나..;; 흑흑..ㅠㅠ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20.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646
Today200
Total6,286,186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