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새과 아이들 중에서

유독 눈에 딱 예쁘게 들어오는


동박새와 박새랍니다.


역시 예쁘게 지저귀는 소리에 응?


하고 내다보다가

열심히 찰칵찰칵






연두색이 동박새


까만머리에 흰 뺨이 박새랍니다.






크기는 참새랑 비슷하고


참새는 떼로 다니는데 비해서


얘네는 두셋이서 같이 다니는 듯









단정한 모노톤 정장 차려입은 박새





갸우뚱 갸우뚱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20.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754
Today474
Total6,208,892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