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을 떼지 못하는 이유


몽실양은 사실...


어렸을 때부터 초롱군의 꼬리를


정말 정말 정말 좋아했어요!!!!!







우는 아기 고양이도 뚝 그치게 한다는 바로 

그 치명적 꼬리의 유혹!!!!





출처: http://lincat.tistory.com/100 [☆The Space Of Redcat☆]


2017/11/23 - [적묘의 고양이]12년째 변태, 발집착, 발페티쉬 중증케이스

2016/09/03 - [적묘의 고양이]깜찍양은 오빠의 꼬리가 좋아요~

2010/09/28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꼬리의 치명적 유혹





어느새 시간이 흘러 흘러


사실 나이나 체력으로 이미 언니 오빠들을 다 이긴 몽실양






마음껏 이리 딩굴 저리 딩굴


사실상의 1인자!!!






제일 어리고

제일 체력이 좋은 


몽실양...







그 앞에!!!!


이 유혹적인 노랑 꼬리가!!!!







근데 이젠....


부드럽게 움직이지 않아요






근데 이젠...


묵직하고 안 좋은 냄새도 나요






이젠 저 꼬리



건들기가 좀 그래요...







이젠.....꼬리를 가지고 놀고 싶어도....


까칠한 깜찍언니 꼬리

아픈 초롱오빠 꼬리


가지고 놀 꼬리가 없어요..ㅠㅠ






2018/02/14 - [적묘의 고양이]19살 묘르신,초롱군,고양이 약먹이기 힘든 이유,그가 머무른 자리

2018/02/09 - [적묘의 고양이]19살 노묘,초롱군,묘르신 아프지마요,ㅠ.ㅠ,진통제,간식

2018/02/12 - [적묘의 고양이]13살 노묘가 막내일 때,극한직업, 막내고양이,러블 몽실

2017/06/13 - [적묘의 고양이]18살 오빠와 12살 여동생의 그루밍, 노묘 계단 오르기


2017/03/24 - [적묘의 고양이]현실남매,몽실양과 초롱군, 봄날 아침,꽃보다 고양이

2017/02/15 - [적묘의 고양이]오빠가 여동생을 할짝할짝 그루밍 해주는 이유

2016/09/03 - [적묘의 고양이]깜찍양은 오빠의 꼬리가 좋아요~

2016/08/30 - [적묘의 고양이]심장이 덜컥. 팻로스, 상실을 생각하다.





3줄 요약


1. 묘르신들...그래도 꼬리 장난이 제일 오래 먹히던 놀이였는데....


2. 하나하나... 다 예쁜 고양이지만, 초롱군 노랑 꼬리가 제일 눈에 남는답니다.

 

3. 몽실양은 막내라 아직도 아기같은데, 벌써 13살!!!!

 


 적묘 인스타  친구카카오채널 구독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고양이펀치 2018.03.29 11: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몽실양이 저희 첫째랑 같은 종에 나이도 같네요 오오... 신기신기 +_+!! ....근데 초롱군의 꼬리가 마음한켠을 지긋이 누르네요-_ㅠ 아프지 말기를...ㅠㅠ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23
Today886
Total5,865,807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