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로 초롱군과 몽실양이 올라오는

아침 산책에


가끔은 깜찍양이 올라올 때가 있어요.


초롱군은 아직 침대에서 고릉고릉하는 듯?







몽실양이 쓱 지나가는데


깜찍양은 오도카니 자리를 잡습니다.






요렇게 발을 깔끔하게 모으고



언벨런스하게

오픈숄더로 내려오는 이쁜 묘피 드레스를 입은


13살 고양이를 본적이 있나요?










오오...


드디어 아이컨택!!!


이렇게~~~


눈 한번 마주치더니







바로 외면이네요 


ㅡㅡ;;; 체엣



이러려고 캔 사고 

사료 주문하고

모래 사오고

회식 끝나고 닭백숙 남은 살 챙겨오는지


정말...자괴감이 좀...쫌.ㅠ.ㅠ 들어욧!!!








그런가 하면


몽실양은 역시 초롱군에게 배운대로!!!!



그대로 파피루스로 직행합니다!!!







2017/04/22 - [적묘의 고양이]18살 노묘 초롱군, 파피루스를 선호하는 봄날 고양이

2017/04/18 - [적묘의 고양이]노묘 남매의 흔한 아침, 고양이 세수했냐옹

2011/04/01 - [만우절고양이] 초롱군의 거짓말








냠냠냠



역시 고양이는 초식인건가요?








그러나 초롱군과는 달리


맛 좀 보고


후딱 자리를 이동합니다.










마침 지나가는 화분들이 다 캣닙이네요.


쑥쑥 자란 캣닙들은 작년에 뿌리 내려서

추수 한번하고 그냥 쑥쑥 올라오기만 하는 두해짜리고


작은 잎들이 올해 씨를 뿌려서 올라오는 캣닙이랍니다.








씨가 워낙 작다보니 

그냥 그러려니 하고 방치하다 보면

어느 순간 팍 올라와요.


 


음? 그러는 사이에 깜찍양은 꼭 들어가야 한다고 해서

문 열어주고 들여보냈답니다.







어느새 둥글레도 꽃이 가득 피었네요.


시간이 참 빠릅니다~









2016/08/14 - [적묘의 고양이]종이공과 모노톤 고양이 자매의 삼각관계

2016/08/15 - [적묘의 고양이]누워서 찍고 찍히는 관계.노묘 3종세트와 집사는 폭염에 낮져밤져

2016/08/29 - [적묘의 고양이]턱시도 고양이, 냥아치 리틀맘은 젖몸살 중?

2017/03/31 - [적묘의 고양이]우아한 깜찍양의 원초적 본능,까만 봉지,천리향

2016/05/26 - [적묘의 고양이]러시안블루 몽실양의 미학,최후의 만찬을 좋아하는 이유


2016/06/22 - [적묘의 고양이]12살 턱시도 고양이, 깜찍양의 녹는 점

2016/04/27 - [적묘의 고양이]러블러블 몽실양도 하품 중

2016/04/20 - [적묘의 고양이]상자의 제왕, 혹은 3종세트 상자쟁탈전

2016/04/18 - [적묘의 고양이]11살 러시안블루, 회색고양이의 억울한 포스

2016/02/29 - [적묘의 고양이]무채색 자매 고양이를 건드리는 무채색 새,모노톤 3종 세트






 3줄 요약


1. 12살 몽실양은 초롱군의 교육으로 파피루스를 먹게 된 듯합니다.


2. 13살 깜찍양의 사진들은 대부분 소파에서!!! 가끔 정원에서 ^^


 3. 둥글레가 다시 한번 꽃이 피었네요. 시간이 참 빨라요.


 적묘 인스타  친구카카오채널 구독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23
Today283
Total5,865,204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