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묘의 일상/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적묘의 페루]순간에 충실하기!!! 고양이 공원, 미라플로레스

적묘 2014. 1. 28. 07:30

하루하루에 대해서
길 위의 삶에 대해서
고양이에 대해서
적묘에 대해서
만남에 대해서

순간에 충실하게
여기에 있기때문에
그렇게 살아가고 있다고

그렇게 살아갈 수 있다고



누군가 내밀어 주는 따뜻한 손길에
감사하고


깊이 계산하지 않고
그냥 주는 것 그대로를 받고

나도 그렇게 주고 있다고



당신이 주는 것 그 이상에 대해서
욕심을 내지 않는다는 것

그것이 길 위의 교훈

짧게 스쳐가는
블로그에서의 만남들도 마찬가지
그냥 욕심없이 줄 수 있는 딱 그만큼의 만남이라고


모든 것을 줄 수도 있고
어떤 것을 줄 수도 있고
어느 것도 주지 않을 수 있고

모든 것을 받을 수도 있고
그 모든 것을 받지 않을 수도 있고

그 모든 것은 나의 마음
그리고 또 당신의 마음


시간을 마음을 공간을
스스로에게 충실하는 수 밖에.

겁내지 않고
겁먹지 않고
겁주지 않고

그래야 이 길 위의 삶을 여행을 즐길 수 있는 것이니까.


모두와 나눌 수도 있고
혹은 그냥 뒤돌아서 달려갈 수도 있는 것
그 많은 선택지 중에서

나는 지금, 나누고 싶다고
그래서 우리가 되는 것이라고.



2013/12/12 - [적묘의 페루]카메라 연사 기능과 고양이 기지개
2013/12/03 - [적묘의 페루]고양이를 위한 기부,미라플로레스 고양이공원
2013/10/25 - [적묘의 페루]노랑둥이 고양이 중앙선 신기한 무늬에 반하다
2013/10/17 - [적묘의 페루]대도 아수라 고양이 사료탈취 현장검거기
2013/10/14 - [적묘의 페루]고양이 공원, 자원봉사자라 쓰고 사료셔틀이라 읽는다
2013/03/21 - [적묘의 페루]올화이트 고양이가 걱정되는 이유
2012/04/20 - [적묘의 페루]고양이 꽃발의 질좋은 서비스가 부러운 이유
2011/12/06 - [적묘의 고양이단상] 크림색 고양이를 꿈꾸는 분들께

2011/06/25 - [지붕위 고양이] 장마걱정과 먹튀에 대한 분노
2011/06/30 - [지붕위 고양이] 보고싶은 초롱미니미도 먹튀고양이??
2011/06/24 - [지붕위 고양이] 2004~2005년 길냥이 사료셔틀 기록
2011/06/13 - [철거촌 고양이] 적묘는 길냥이와 이렇게 대화합니다.
2011/06/10 - [철거촌 고양이] 나는 전설이다 3
2011/06/05 - [철거촌 고양이] 빙빙 제자리 맴돌기
2011/06/01 - [철거촌 고양이] 넘사벽을 넘어 보려는 몸부림




3줄 요약

1. 가르르르르르릉 부비부비 도닥도닥, 순간순간 충실하게!!!!

2. 그대여, 줄 수 있는 만큼 드리고 있으니, 너무 많은 걸 요구하지 말아주세요.

3. 고양이 공원의 사료 봉사자들에게도 감사를~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손가락 클릭 눌러 추천해주시면 글쓰는 즐거움과 보람이 한층 up
♡로긴하지 않아도 손가락 클릭하시면 추천된답니다
http://v.daum.net/my/lincat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