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금합니다

꼬꼬마가 옆에서
왔다갔다
할 때

귀여운가요?
귀찮은가요?

갑자기

밥그릇에 손을 집어 넣는다던가
음식이 묻은 손으로 제 옷을 잡는다거나

으....

그러나 ...사실 모든 이의
과거 또한 그러했다는 것!


2011/07/18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2003년에 뭐하셨어요?
2011/04/01 - [만우절고양이] 깜찍양의 실체는 하악하악
2010/10/04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냥이덩어리로의 변신과정

우리집 고양이들도
모두 그런 과거를 극복하고
한 가족이 되었지요.


그러나 그냥 스쳐가는 인연일 수도
그냥 지나가는 고양이 일수도 있는


일상의 평온함이 깨지는건

정말 마음에 들지 않아요



자꾸 들이대는
이 어린 꼬물이는 뭔가요?


밥 잘 먹고
시에스타 한잠 자려는데


이 호기심 가득한
꼬맹이는 뭔가요



이..뭐...


놀자는 건지


그루밍 해달라는 건지


너 뭐야
뭘 원하는 거야!!!!


쳇...

가까이만 가도 겁먹고 뒷걸음질치는
어린 것


무관심해질려고 해도
그냥 내 할일 할려고 해도


자꾸 밥그릇에
얼굴을 들이미는
귀찮은 어린 것



공원에 봉사활동자들이 늘어나면서
경고문이 계속 붙으면서

고양이를 버리는 사람들이 줄었는데
그래도 날이 따뜻할 땐
자꾸 어린 고양이가 태어나네요.


또 종종거리며
어른 고양이들을 귀찮게 하는
아기 고양이들은 예쁘기도 하지만

공원에서는
충분히 보살핌 받긴 힘든데...


이미 영역으로 삼고
공원을 집으로 살고 있는 고양이들도 많고
밥을 챙겨주는 사람들도 한계가 있고


어딘가...

진짜 보살펴줄 어른들이 있는 곳으로
진짜 집에 가서
행복했으면 좋겠어....


2013/03/29 - [적묘의 페루]옷수선가게 고양이들을 만나는 막달레나 델 마르 시장
2013/03/28 - [적묘의 페루]악기가게 고양이를 오랜만에 만난 이유
2013/03/27 - [적묘의 페루]모녀 고양이가 있는 속옷코너, 센뜨로 데 리마
2013/03/26 - [적묘의 페루]리마 pc방 요금과 러시안블루 모녀와의 시간
2013/03/19 - [적묘의 페루]케네디공원 아기 고양이이 입양기원 포스팅
2013/03/18 - [적묘의 페루]리마pc방의 아기고양이는 한 손에 쏙!
2013/03/14 - [적묘의 페루]리마pc방 엄마 고양이는 러시안 블루?
2013/02/07 - [적묘의 볼리비아]진리의 노랑둥이 고양이가 있는 기념품가게
2013/01/25 - [적묘의 푸노]아기고양이들이 있는 가게,PUNO,TITICACA

2013/01/23 - [적묘의 페루]색다른 아기고양이의 매력에 빠지다
2013/01/21 - [적묘의 티티카카]아기고양이는 아궁이 속에 쏙!
2013/01/15 - [적묘의 티티카카]우로스섬 아기고양이들은 졸린다
2012/11/07 - [적묘의 페루]삼색 아기고양이의 허부적 허부적
2012/10/22 - [적묘의 페루]아기고양이 네마리의 싱크로율 탐구 중
2012/10/10 - [적묘의 페루]하얀 아기고양이와 검은 엄마고양이는 할짝할짝 그루밍 중
2012/01/05 - [적묘의 고양이]페루 막장드라마!친자확인 소송? 너는 누구??
2012/05/03 - [적묘의 페루] 삼색고양이에 대한 아저씨들의 관심도
2013/03/22 - [적묘의 페루]올화이트 고양이는 무사출산 및 행복기원!



3줄 요약

1. 어른 고양이 얼굴이 꽤 부어있어서 살짝 걱정되네요.

2. 아무리 사람들이 챙겨줘도 길고양이는 길고양이. 도시 생태계는 힘든 법. 

3. 초롱군과 깜찍양이 첨 만났을 때가 생각나서 살짝 웃었어요 ^^:;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이 블로그의 수익은 길냥이들을 위해 사용하고 있어요
http://v.daum.net/my/lincat79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금선 2013.04.04 07: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쁘다 이쁘다....
    뽀뽀^^

    • 적묘 2013.04.06 00: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붓다엄마님 그 담에 갔을 땐, 날이 너무 더워서 고양이들이 다들 어디선가
      낮잠 중..ㅠㅠ 못 만났어요~~~

      이 담에 만나면 뽀뽀 전해드릴게요 ㅎㅎㅎ

  2. 행복한요리사 2013.04.04 10: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냥이들이 너무 귀여운데요~
    즐겁고 활기찬 하루되세요. ^^

    • 적묘 2013.04.06 00: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행복한요리사님 달콤한 잠을 자고 계시려나요?

      저는 하루를 활기차게!!
      연유커피로 시작했답니다!!!

      역시 카페인이 짱 +_+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53
Today36
Total5,862,203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