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휴 기념 딸기 구입 +_+

그리고 할인 때 구입했던

코스트코 휘핑크림


결합 +_+


사실...제가 먹으려고 했지만


노묘 3종 세트가 야옹야옹야아옹~~~~


혼자 먹으면 반칙!








그....그럼 그냥...한입만 줄까?







초롱군(18살)은 딸기와 휘핑크림류를 격하게 사랑합니다.

처음부터 좋아했었거든요. 배, 사과, 바나나, 유제품도 다 좋아하죠.

그리고 육고기류 익힌 거 소고기, 돼지고기, 닭고기는 다 좋아해요.


깜찍양(13살)은 고구마, 감자, 떡, 밤, 

그리고 생선은 다 좋아합니다. 닭고기 좋아하구요.


몽실양(12살)은 매우 정상적인 고양이...

고양이 간식을 다 좋아합니다. 사람 먹는 것은 궁금해할 뿐.








집사가 들고왔지만

이건 내꺼다!!!!





초롱군은 휘핑크림 탐닉 중







엇엇?



깜찍양이 갑자기 이런 입맛 변화를?








원래 이런 애 아니었는디..;;;



디게 뭐랄까 시골스러운 토속적인 입맛의 깜찍양이

새로이 휘핑크림에 눈을 떴습니다 +_+



 





오빠도 한번 물러설만큼


집중해서 할짝 할짝







넌 충분히 많이 먹은 것 같구나!!!


이번엔 다시 내 차례다!!!!











다시 초롱군 차례입니다.


열심히 할짝 할짝 







잠깐 몽실양에게도 맛을 보여줬는데







표정이...



콧등에 묻은 것만 닦아내는 정도









다시 올려줬더니


초롱군은 크림에 탐닉 중


깜찍양은 그정도면 충분하다며

저쪽 끝으로 가서 입청소 중입니다.









다시 한번 몽실양에게


그릇을 줘 봤는데..;;;










몽실양은 전혀 취향이 아니라고 해서

다시 초롱군에게 그릇이 넘어갔습니다.



크림을 가득 묻히고

만족스러운 특식!!!!








몽실양은 그저...


아니 왜?


정말 왜?



어째서 왜?



왜 그걸 먹는건데?








2017/01/26 - [적묘의 고양이]노묘와 딸기,딸기향에 심쿵! 설연휴 특식은 딸기~

2017/01/12 - [적묘의 고양이]만랩고양이에게 물고기란? 의미없다~

2016/10/25 - [적묘의 고양이]책상 아래, 발치에는 커다란 따끈한 17살 노묘

2016/08/19 - [적묘의 고양이]노묘 3종 세트,시간의 흐름기법

2016/09/06 - [적묘의 고양이]계단 위 노묘 3종세트, 혹은 서열 전쟁의 결과


2017/01/17 - [적묘의 고양이]18살 노묘의 정체는 냥아치, 장수묘의 비결은 생크림!!!

2016/08/05 - [적묘의 코스트코]칼로리를 사다,후레쉬크림롤케익, 티라미슈,츄러스

2015/09/22 - [적묘의 고양이]러시안 블루를 행복하게 만드는 간식시간

2015/10/09 - [적묘의 고양이]주말 고양이 최선 다해 딩굴딩굴

2012/12/30 - [적묘의 고양이]침대 위 절대비교우위는 노랑둥이









3줄 요약


1. 크림에 눈빛이 바뀌는 18살 노묘의 크림사랑~ 딸기향에는 심쿵!!!

2. 깜찍양도 새로이 크림 맛에 눈을 떴나봐요! 그러나 역시 몽실양은 어이없어함!


3. 초롱군은 저래 놓고 덥썩 다가와서 딸기를 물었습니다!!! 역시 초롱군 +_+ 



카카오채널에서  친구해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1,151
Today438
Total5,892,489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