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옷을 채 넣지도 못했는데

어느새 겨울옷이 나오고


테이블보도 레이스에서 붉은 잉카천으로


따뜻한 느낌으로 변신








어느새 겨울로 가는 길목


11월 초에

바람은 칼바람







창을 꼭꼭 닫고

옷깃을 여며야 할 때







포근한 알파카 터럭과

따뜻한 남미 문양에


 




그나마 폭염보다는


따스함을 나누기 좋은 지금이

괜찮다고 다독이고 있습니다.


+_+


지금 남미는 한창 더워지기 시작할 때네요~








작년 이맘 때의 초롱군~


지금은 극세사에 빠져서 허우적거리는 중 ㅎㅎㅎ







2016/09/22 - [적묘의 페루]기니피그를 손질하는 시에라 여인, 안데스 전통음식 꾸이~Cavia porcellus

2016/06/19 - [적묘의한정판매]타블렛 피씨 케이스, 페루 인형, 기념품

2016/07/05 - [적묘의 고양이]반려동물 사진찍기 힘든 이유,11살 러블 나쁜 모델인 이유

2016/03/19 - [적묘의 쿠스코]마추픽추 페루레일 로컬 현지인석 체험기, 거주증없으면 이용불가

2015/12/23 - [적묘의 페루]아레끼빠 꼴까 계곡 가는 길, 차차니화산 전망대에서

2015/12/16 - [적묘의 페루]피삭 인디오 마켓,여행기념품이 가득한 마추픽추 가는 길


2015/11/10 - [적묘의 고양이]페루 알파카 인형에 대한 3종세트 반응

2015/10/20 - [적묘의 라마인형]페루 알파카 라마인형을 빗질하는 보들보들 즐거움

2015/09/17 - [적묘의 페루]까하마르카 카니발은 2월,2016년은 2월 6일부터 10일까지

2015/08/24 - [적묘의 고양이]초롱군의 페루 라마인형에 대한 반응탐구

2014/11/26 - [적묘의 까하마르카]바뇨 델 잉카에서 새벽온천 수영장 즐기기,Baños del Inca,Cajamarca






3줄 요약


1. 찬바람이 불 때 어울리는 잉카천 테이블보.


2. 어디에나 잘 어울리는 고양이들


3. 이불 안이 가장 안전한 날들입니다.....


카카오채널에서  구독+친구해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756
Today314
Total5,926,899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