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 바늘꽃이

진다


2015년의 시간은 끝나간다


곧 지나가리라

모든 것은 지나가리라


꽃이 피었던 시간도

꽃이 진 시간도

지나가리라






차가운 바닥

차가운 공기

따뜻한 고양이





러시안 블루는

조용히 꽃의 배경이 된다


이 꽃도 다른 꽃 마냥 지려니....





이렇게 혼자 멍하니

추운 바람 속에 추운 바닥 위에

멍하니 있던 러시안 블루를

꼬셔서 다시 집 안으로 들어가고 싶은 


집사의 미끼를 꺼내봅니다!!!



고양이용 간식 소세지!!!






어찌나 급하게 먹는지


툭..떨어지면


또 열심히 주워 먹는...






가을 겨울 전부다...

요즘은 소세지와 캔~


치즈를....


나이 먹은 고양이들이라서

안 줘야 하는데..ㅠㅠ


생각해보면 나이 많은 애들이

언제 무지개 다리 건널지 모르는데

그냥 주는게 더 나은게 아닐까 싶어서


또 달라면 주고 있어요~


추운 겨울에 같이 나가 있기 힘드니까

집 안으로 꼬셔 들어오는데도 마찬가지!





2015/11/14 - [적묘의 고양이]정원에 가을이 내린다

2015/11/23 - [적묘의 고양이]밀당 천재, 고양이 뒷통수

2015/11/02 - [적묘의 고양이] 진리의 노랑둥이와 함께 가을은 노랗다

2015/10/16 - [적묘의 고양이]몽실몽실 러시안블루 가을은 한가롭다

2015/10/14 - [적묘의 고양이]10살 러시안 블루, 낚시질하기 좋은 몽실양

2015/10/09 - [적묘의 고양이]주말 고양이 최선 다해 딩굴딩굴


2015/09/22 - [적묘의 고양이]러시안 블루를 행복하게 만드는 간식시간

2015/07/27 - [적묘의 고양이]오랜만에 옥상 정원에서 털투성이 고양이 3종 세트

2014/04/03 - [적묘의 고양이]고양이 3종 세트 봄은 캣닙에서 시작된다

2014/07/03 - [적묘의 고양이] 고양이를 유혹하는 캣그라스의 비밀, 캣그라스 재배법

2013/06/27 - [적묘의 고양이]옥상정원 3종세트와 햇살 가득한 캣닙

2014/01/07 - [적묘의 고양이]2006년 2종세트,진리의 노랑둥이와 턱시도

2012/12/25 - [적묘의 페루]짝퉁 러시안블루가 나무 위로 올라간 이유~

2012/12/30 - [적묘의 고양이]침대 위 절대비교우위는 노랑둥이







3줄 요약

1. 전 나가고 싶은 마음이 없다니까요~ 추워요옷

2. 고양이들님은 뜨신 곳에서 있는거 좋아하면서어!! 집사 학대임!!!

3. 네..그러니 잘 봐달라고 간식 조공을 드릴 수 밖에요~~

 겨울에는 이불 속에 있다가 폴짝 나가고 싶다고 칭얼칭얼 

♡ 페루에서 데려온 보들보들 알파카 라마인형 구입하실 분~클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756
Today398
Total5,926,983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