낯선 곳에서 눈을 뜨는 두근거림이 

매일 다른 곳으로 이동하고 짐을 꾸리고 

다시 또 숙소를 찾는 것과

또 모르는 타인을 만나는 것의 연속이고

그 모르는 사람들에 신경을 써야하는 압박이 점점 커질때

친구들이 그립다.


여행 중에 만난 친구들이 그래서

선택이 아니라 우연이면서 또 인연이고

그냥 접으면 그만이지만

다시 펼치고 싶은 여행 중의 추억을 공유할 수 있다는 것



인사를 나누고 이름을 묻는다고 해서

모두 지인이 되고 친구가 되는 것은 아니다

그냥 지나가는 사람들이 더 많은 중에


긴 여행의 마지막날

이스탄불에서 하나하나 이름을 생각해본다.





아르헨티나에서 길고도 짧은 시간을 함께 했던 주리, 현진언니





바릴로체에서 나를 정말 놀라게 했던 현주, 진아





페루 내의 실질적인 마지막 여행지였던 와라스에서 nico







이까에서 우연히 만나 

볼리비아 우유니 사막과 스페인 발렌시아에서까지 다시 봤던 황이, 윤우



볼리비아 코파카바나에서 진한 부산 사투리로 말을 걸어왔던 윤창







갈라파고스에서 자유로운 한가한 평화를 함께 했던 지혜, 광희


멕시코 시티의 내 연인 수진이, 너무나 든든했던 울 비비안나언니







플라야 델 까르멘에서 같이 거북이랑 놀았던 시간 

고마워요 엘리언니







쿠바 아바나에서 드디어 만난!! 

한국인들 재희,윤호, 재우오빠





아바나에서 마드리드까지 동행했던 동영






마드리드에서 말라가까지 동명이인 어린 혜린, 

마드리드 대성당까지 하루를 같이 걸었던 정임




톨레오에서 스쳐지나가는 사람 일거라 생각했던 현오

그라나다에서 다시 만났었고




론다의 급결성 자매 연맹 유리, 민애, 혜정




지쳐 들어간 벨라리스보아에서 

짧고 빡세게 리스본은 같이 걸어준 재윤, 동기 오빠







말라가에서도 함꼐 했던 진아


포르토 지연, 진아, 라영언니









사하라 사막에서 같이 보름달을 바라봤던 미영언니 순정언니

쉐프샤우엔에서 푸른 골목을 같이 담았던 주희







바르셀로나의 지연, 

정말 즐겁게 잘 쉬고 잘 놀았던 한 주 해수오빠 부부

로마의 휴일을 같이 보냈던 미숙, 민희, 혜영씨






피렌체 두오모의 미나, 

베네치아에서까지 세번을 만났으니 진짜 운명인가!


베네치아 부라노 무라노 섬의 상현, 승수
페티예에서 너무나 반가웠던 희언니~
로도스에서 페티예로 같이 넘어오는 페리 안에서 수다 작렬 문조씨
셀축에서 만난 엑소팬 민지씨 
무리 모두 여행 잘하고 또 봐요






그냥 짧게 지나갔던 아쉬운 만남들도 있고

보자마자 자기 소개는 완전 생략하고서는 

왜 나와 있냐며 타박+나이와 직업 호구 조사부터 들어가는

기분상하는 경우도 있지만 



아무래도 한국인들보다 외국인들이 더 많은 곳을 다니다보니

한번씩 만나는 한국인들이 정말 반가웠던 시간들이

이제 끝나간다.





46키로로 시작한 여행가방 두개는

멕시코와 스페인을 지나가면서

이제 한 여름 터키로 들어오면서

15키로 여행가방 하나로 줄었고

하나하나 낡아 구멍 나서 버린 속옷, 양말, 가방,셔츠...


또 언제 내가 이렇게 

수명이 다하도록 아쉬워하면서 물건을 사용하고 

눈물겹게 반가워서 모르는 이에게 한국어로 말을 걸어 볼까


그런 시간들이 이제 끝나고 

집으로 돌아가고 있다.



경력 공백과 심난한 한국의 뉴스들을 잠깐 접어두고

보고 싶은 그리운 이들에게


상황이 허락한다면

 다시 한번쯤믄 만나고픈 이들에게






2014/05/24 - [적묘의 몽골] 유목민이 물 한바가지로 살아남는 법

2014/08/09 - [적묘의 페루]이까의 사막,오아시스 휴양지 와까치나(Huacachina)

2015/07/02 - [적묘의 단상]2015년 7월, 10개월 여행 끝에서 돌아보다

2015/05/20 - [적묘의 단상]여행신발,모로코에서 스페인, 이제 이탈리아에서

2015/06/02 - [적묘의 여행단상]로마에서 잃어버린 신발

2015/06/05 - [적묘의 여행단상]로마,아씨시,피렌체,베네치아,밀라노,이탈리아 17박 18일

2015/04/29 - [적묘의 여행단상]스페인에서 30일, 여행의 목적은 여행


2015/02/25 - [적묘의 단상]멕시코시티 과달루페,세계3대 성모발현 성지,Basilica de Guadalupe

2015/02/19 - [적묘의 단상]2015년 설날인사는 멕시코에서 드립니다~

2015/02/17 - [적묘의 부탁]익명 비밀댓글 자제 좀! + 흔한 부담댓글과 문의들, 승인방식으로 변경

2015/02/16 - [적묘의 페루]감사인사, 그리고 리마에서 마지막 날, 라르꼬 마르의 석양을 담다

2014/12/31 - [적묘의 바릴로체]2014년 12월 마지막날, 빙하호의 자갈을 생각한다

2014/07/01 - [적묘의 발걸음]2014년 절반,그리고 남은 100일, 삶을 걷다

2013/07/06 - [적묘의 페루]나를 사랑했던 그 사람, 리마 고양이공원에서




3줄 요약

1. 드디어 2015년 7월 7일,저녁은 한국에서!!! 집으로 갑니다.

2. 이스탄불에서 마지막 짐을 싸면서 하나씩 떠올리는 이름들, 인연들~


3. 많은 걸 포기하고 다른 많은 것들을 얻는 시간이 끝나갑니다. 


♡ 길바닥에서는... 호구 조사를 뺀 대화는 언제든 대 환영!!!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메리카 아르헨티나 | 부에노스아이레스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5.07.06 18: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 세뇨리따 2015.07.06 23: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드뎌 귀국이군요
    긴여행 사진으로라도 같이 할수있어서 느무 좋았어요 축 입국이야~~!!!

    • 적묘 2015.07.09 07: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세뇨리따님 메르스 때문에 열체크한다고 비행기에서부터
      내리는 시간이 엄청 지체되더라구요.

      공항도 생각보다 더 썰렁하고....
      뭔가 심난하긴 하데요~

  3. 큐빅스™ 2015.07.06 23: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계일주 하셨군요^^
    오랜 시간만큼 여러가지 인연들도 많았을 것 같습니다.

    • 적묘 2015.07.09 07: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큐빅스™님 그냥 집으로 오는 길이었죠
      생각해보면 남들 다 가는 동남아, 홍콩이나 싱가폴, 유럽의 영국, 독일, 프랑스 다 빼고
      가고 싶은 나라보다는 저렴하면서 갈 수 있는 나라들
      들렸다 왔답니다.

      그러고보면 진짜 유럽에 한국 사람들 여행 많이 오더라구요

  4. 김희은 2015.07.07 03: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도 사진도 넘~~~멋쪄요^^
    사진은 보기만 해도 설레이고..
    글들은 공감 백퍼네요♡
    그동안의 여행기..뜻하지 않게 우연히 보게 됐지만..정말 넘~~~ 잘보았답니다^^
    예쁘게 커피 한잔 사드리고 싶은데..한국에서만 가능할것 같아요..ㅜㅜ

    너무 많이 부러운 여행..잘 하시고..건강하게 귀국 하는것 같아..기뻐요^^♡

    • 적묘 2015.07.09 08: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김희은님 여행기는 아무래도 이제사 정신차리고
      인터넷 잘되는 한국에서 찬찬히 올리게 될거 같네요 ^^
      예쁘게 커피 한잔은 제가 시차 및 국내 돌아다닐 여력이 ....

      국내이동비용이 엄청나더라구요..;;;
      한국내 물가가 이렇게 오를 줄이야!!! 몰랐습니다..ㅠㅠ

      글 아래 티스토리 위젯으로 밀어주기 하셔도
      커피 한잔 쏘실 수 있답니다 ^^
      마음 감사해요~

  5. 한국야쿠르트 블로그 2015.07.07 10: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행의 긴 여운만큼, 좋은 인연들에 대한 여운도 길게 남으시겠어요!^^

    • 적묘 2015.07.09 08: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한국야쿠르트님 시차에 정신이 없는데도
      지구 반대편에서 만났던 친구들이 불러주니
      반가워서 나가게 되네요.

      오랜만에 보는 한국 친구들도 그렇구요 ^^

  6. 함대 2015.07.07 14: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생하셨어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881
Today196
Total5,864,194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