멀리가지 않아도

달이 내게 온다







달리지 않아도

구름이 함께 온다







어둠에 시선을 맞추니

달이 더욱 밝아라


한웅큼의 시간은

구름조차 밀어낸다






기다려라

어둠 없이 어찌 빛이 있을까


하늘은 빛도 어둠도 아니어라





시간은 흘러가고 있다


그렇게 달은 차고 

다시 달이 기운다...








2015/09/27 - [적묘의 부산]추석 보름달,슈퍼문은 죽성 드림드라마촬영지는 월출 출사지

2014/08/28 - [적묘의 페루]소원을 빌어봐! 리마,산타로사의 우물

2013/09/19 - [적묘의 고양이들]추석아침,아빠가 찍어준 3종 세트가 더 그리운 이유

2011/09/10 - [적묘의 고양이이야기] 추석준비 중 부산진 시장에서 만난 흰미묘!!

2011/05/13 - [울릉도,달밤산책] 1박2일이 달렸던, 해안산책로를 걷다


2010/09/23 - [한가위 보름달] 소원을 말해봐~기왕 이렇게 된거

2011/05/18 - [부산, 민주공원 야경] 민주는 밤에도 빛난다

2010/12/15 - [이화만개] 봄의 순간 혹은 신종 스톡힝?

2014/04/18 - [적묘의 단상]4월은 잔인한 달,커다란 괴물이 심장을 움켜쥐다

2012/08/07 - [적묘의 사진]페루,쿠스코에서 밤을 담다





3줄 요약

1. 추석 다음 날 보름달, 집에서 하늘보고 찰칵찰칵~


2. 3일 근무하고 주말이니 뭔가 흡족한 느낌 므흣 ^^


3.  귀국해서 바로 일 시작...5년 만에 월급받으니 좋은데 바로 월급님은 로그아웃

♡ 카카오채널 바로구독~ http://story.kakao.com/ch/lincat0220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helen 2015.10.03 16: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둠 속에서도 구름 속에서도 달은 여전히있고 그 빛을 내고 있네요. 저도 이번 추석에 고향 대전에서 추석 달 사진을 찍었어요. 어둠 속에서 구름 속에서 오히려 오묘한 빛을 내는 멋진 달^^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84
Today134
Total5,870,097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