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aynaPicchu
와이나 픽추
젋은 봉우리란 뜻이랍니다.

멀리서 볼 때 마치 송곳처럼
뾰족하게 솟아오른 와이나픽추...
오를수록 경사가 가파르고, 길이 험합니다

이정도로 가파를줄 알았음..;;
안갔는데!!!!!

사진으로 봤을 때
그렇게 힘들꺼라 생각을 못한거죠..;;

2시간이면 왕복한다길래~



미리 예매하고
아, 인터넷에서 예약이 될때가 있고 안될때가 있다고 하더라구요
인터넷에선 학생할인 안됩니다.

저는 현지에 있는 단원이 미리 구입해주었고
리마에서도 예매가 가능하다고 하네요.

에이전시에서 구입하면
학생할인 된다고 합니다.



시간대가 정해져있고

들어갈 때 나올 때
시간과 이름과 여권번호를 씁니다.

안전상의 이유입니다.


출발하자 마자
리턴하고 싶어지는..;;;



전반적인 느낌이..

이런 돌댕이..;;;


제가 간 건
2012년 7월입니다.

시에라의 건기입니다.


비가 좀 오고
우기가 딱 끝났을 때쯤엔
꽃도 많이 피고 더 예쁘다고 하더라구요


대신 땅이 젖어있음
좀 힘들죠


화창해서 걷긴 좋았어요
오히려 더울 만큼...;;;


와이나픽추도
계단식 농업


이 사람들..;;;

옛 잉카사람들은 대체 어케 이런 길을
매일 오갔데!!!!!!


거의 기다시피해서 ...
올라가면
내려다 보이는 것이

마추픽추

이거 볼려고 올라가는거지요


에이

이거 볼려고 올라왔단 말야!!!
하면서



마추픽추 조망도를
볼 수 있는 자리에서
다들 사진을..

근데 생각보다 별로 사진은 잘 안나옵니다.
마추픽추는 마추픽추에서 보는게 더 예쁩니다.


와이나픽추의 생활 모습들을
상상하면서 걷는게 더 좋았어요.


이러니 다들
다리 알배기고 심폐기능 때문에 가슴 두껍고
키 작고... 햇살 때문에 얼굴 다 타고


그리고....저 삶의 질 차이..
누구는 여길 가마타고 들어와겠지만

마추픽추에 살았던 높으신 분들은
태어날때 이미 입에 금숫가락 물고 태어난거죠


햇살과 바람과 산과 꽃을 이야기하기엔
과거 잉카인들은
지금의 쿠스코 사람들처럼
여유가 없었다는 것



2시간 안에 빨리 와이나픽추를 내려와서
다시 마추픽추로 돌아갑니다.

내려올 땐 사진보다는
발이 미끄러질 까봐 조심 조심

정말 다치는 사람도 많다고 하니까요.
내려올 때 다리가 풀리는 거 팍팍 느껴집니다.

참, 이 안에서는 식음료 판매 안합니다.
미리 사서 가시고, 쓰레기는 다 챙겨서 나오셔야 합니다.

내려와서 물이랑 과자랑 과일 먹고
초콜렛 먹고
다시 마추픽추로 들어갑니다.


마추픽추의 7월
건기가 한창이어서
녹색이 적은 편



쏟아지는 햇살에
와이나픽추를 바라보며

헥헥 대면서


잃어버린 고대 정원
비밀의 도시
세계 불가사의 마추픽추를
하나하나 걸어봅니다.

멀리서 내려다 보는 것보다
가까이서 걷는 것이 더 좋았던
그 시간이 새록하네요.


2013/03/09 - [적묘의 페루]마추픽추로 가는 페루레일,기차를 타다
2012/12/25 - [적묘의 페루]마추픽추가 있는 성탄구유장식,la Merced 성당
2012/12/18 - [적묘의 페루]쿠스코,해외봉사의 공통점, 개들이 많은 이유
2012/10/01 - [적묘의 쿠스코]오래된 봉우리,마추픽추의 오두막들,Machu Picchu
2012/09/18 - [적묘의 쿠스코]12각 돌과 우미따로 시작하는 아침산책
2012/08/29 - [적묘의 쿠스코]늙은 개와 옛 따완띤수요를 담다
2012/08/29 - [적묘의 쿠스코]San Pedro 시장에서 여행자발걸음 쉬어가기
2012/08/28 - [적묘의 페루]쿠스코에서 먹은 돼지껍데기 튀김,치차론Chicharron de chancho
2012/08/26 - [적묘의 쿠스코]태양신 인티가 지키는 여행기념품센터 구경하기
2012/08/25 - [적묘의 쿠스코]전망 좋은 성당에서 아르마스 광장 내려다보기
2012/08/20 - [적묘의 쿠스코]피삭 유적지 입구에서 잠시 생각하다

2012/08/17 - [적묘의 쿠스코]Pisac피삭,성스러운 계곡의 작은 마추픽추
2012/08/17 - [적묘의 쿠스코]삼색 고양이와 엠빠나다,피삭pisac 시장
2012/08/16 - [적묘의 쿠스코]모라이moray,잉카의 우물형 계단식밭은 농업실험용?
2012/08/07 - [적묘의 사진]페루,쿠스코에서 밤을 담다
2012/08/02 - [적묘의 쿠스코]무료 잉카천 박물관,centro de textiles
2012/07/25 - [적묘의 쿠스코]여행에서 만나는 즐거움들
2012/07/18 - [적묘의 쿠스코]museo de arte, 대중예술미술관
2012/07/17 - [적묘의 페루]쿠스코 무료 초콜렛 박물관, CHOCO에서 데이트를
2012/07/16 - [적묘의 페루]쿠스코에서 만난 오드아이 올화이트 고양이
2012/07/13 - [적묘의 페루]7월의 쿠스코와 리마의 하늘



3줄 요약

1. 와이나픽추 입장료는 따로 10달러 정도~지금 오른다는 소문이..;;

2. 7월 쿠스코, 하늘은 화창, 공기는 건조, 밤은 차고 낮은 뜨겁습니다.

3. 다시 가게 된다면, 더 많은 시간을 마추픽추에서 보내고 싶어요.

♡단 하나의 화장실은 마추픽추 입구에, 사용료 1솔

입장권+여권가지고 나가서 화장실 갔다가 재입장 가능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julieseol 2013.03.11 05: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적묘님. 저는 매주 성당에서 보는 Raphael 엄마 설 율리아나 입니다. Peru에 대한 좋은 정보들 감사 하구요, Peru Rail요금이 많이 올랐나 보네요. per person $150 이네요. 마추피추 갈때는 Cuzco 에서 직접 마추피추까지 갈 수 있고 돌아 올때는 오얀따이땀보까지의 요금 이예요. 그야말로 후덜덜............

    • 적묘 2013.03.11 05: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julieseol님 감사합니다 ^^ 수업 없는 낮에 한번 수다 떨어요~

      페루 레일도 기간마다 아마 가격이 다를거예요.
      전 좀 싸게 간 걸로 알고 있어요.
      세마나 산타는 페루 전국이 전부다 인플레이션..;;;
      숙박이랑 하나하나 버스며 택시도 다 비용이 꽤 세답니다.
      페루의 교통수단들은 대부분 휴일에 50% 이상 더 받아요.

  2. 적묘 2013.03.11 06: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고로... 제가 5년 전에 봤을 때도, 1인당 입장료를 300달러까지 올린다는 이야기가 있었어요.
    그 이야기는 계속되고 있답니다..;;;

  3. julieseol 2013.03.11 07: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고 미인해요.. 특실이라네요. 나는 일반실도 괞찮은데. 특실 이라고 다른 길로 가는 것도 아닌데.
    나도 수다 좋아해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786
Today172
Total5,950,667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