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님접대묘로 훈련받은
담배가게 고양이~

그릉그릉그릉

손님의 손길은
언제나 왕입니다요

뭔가..피곤한 하루에...
왜 여기 내가 서서
고양이 목을 슬슬
기분 좋으라고 만져줘야 하는가...




집 가까운 곳에
마트가 없어서
항상 시장에 와서

무겁게 사 들고 가야한다는
피곤함....


어깨에 걸린 가방은 무겁고
한주 내내 쌓인 피로는
쉽게 사라지지 않는데...

그래도 오늘은 여럿이서 같이
시장을 와서 이렇게 널
좋은 카메라로 담을 수 있어
기분이 좋다~


그래도..

가게 고양이는



사람의 마음을 녹인다..


그냥 아무렇지 않게

절로 손이 간다...


밖에선 큰 카메라는 꺼내지도 못하고
시장은 언제나 사람과 물건과 돈이

그렇게 다 모이는 곳은
항상 범죄가 있기 마련이니까..


구석구석

냄새와 먼지들에도 불구하고


꾸물꾸물한
한해의 반은 흐린 날씨
곰팡이와 눅눅한 내음에도



반짝반짝..


넌 참 예쁘다..


살 것이 있었다면
조금더 여기 머물렀을 텐데..



케에..;;;
역시 살게 없었어..;;;

난 과일가게로 간다아~~

나중에 음료수 살 때 다시 올게


2010/08/13 - [길고양이의 시간] 지붕 위의 8개월
2010/11/30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11월 마지막날에 기도하다
2010/12/01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사악한 검은 고양이의 비밀
2011/05/06 - [몽골에서 온 선물] 고양이의 반응은 검열이다!
2012/04/25 - [적묘의 단상]흡연은 무엇의 원인?
2012/09/21 - [적묘의 고양이]아빠 손과 고양이 앞발의 만남
2011/06/08 - [철거촌 고양이들] 저녁 골목길의 반상회
2010/10/15 - [적묘의 베트남 고양이 이야기] 새침한 시장고양이도 있고!
2011/04/14 - [루앙프라방의 야시장] 고양이를 만나다

2011/12/14 - [적묘의 고양이] 브라질 미소년과 카오스냥, 페루에서 도촬하다!
2012/07/04 - [적묘의 페루]시장 고양이는 친절한 인절미 앞발의 소유묘
2012/09/04 - [적묘의 페루]로컬시장에서는 턱시도 고양이가 몸단장 중
2012/06/21 - [적묘의 페루]공존의 미덕,시장 고양이가 부러운 이유
2012/04/07 - [적묘의 페루]엄마고양이는 묘체공학 신비의 완성체
2012/02/20 - [적묘의 페루]진열장 속에서 잠자던 고양이의 정체!!!
2012/11/08 - [적묘의 페루]가구가게에는 노란 고양이가 두마리~
2012/11/09 - [적묘의 페루]난 나쁜 사람이고, 넌 예쁜 고양이야!!!!




3줄 요약

1. 담배가게엔 아저씨와 노랑둥이, 고양이가 있네요!

2. 사진으로 보다보니..오드아이인가요? 빛의 장난인가요? 

3. 일상의 페루는, 낮시간에만 안전합니다. 소매치기는 항상 조심!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이 블로그의 수익은 길냥이들을 위해 사용하고 있어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조안리 2012.11.10 12: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담배가게 고양이 너무 너무 이쁘네요....
    저도 요즘 고양이의 매력에 빠져드는듯!

  2. 히티틀러 2012.11.10 19: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 동네 담배가게에는 고양이가 예쁘다네~
    온동네 사람들이 너도나도 기웃기웃기웃~~~ 인가효ㅎㅎㅎ
    꼭 이상한 나라의 엘리스에 나오는 고양이 같네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906
Today838
Total5,893,795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