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집 안에 다들 맹수 한마리씩 키우시죠?

 

이 맹수는....주로 침대 근처에 서식하며

자주 침대 위를 점령하곤 한답니다.

 

무시무시한 맹수는 

오늘도 열심히 사냥을 합니다.

 

 

 

 

흉폭한 앞발에 날카로운 흉기를 감추고 있습니다.

 

절대적인 감지 시스템

목표물의 거리, 방향, 각도 및 속도를 측정하는 저 현란한 수염!!!

 

 

 

무시무시한 등짝 동물로 변신하여

 

주둥이와 네 발과 꼬리를 다 동원해서 공격하기도 하지요.

 

 

 

 

 

버퍼링이 있는 시스템이여서

 

가끔 멈추기도 합니다..;;

 

 

 

 

 

아...어쩌란 말이지.

 

내가 어떻게 움직여야 하지

 

나 뭐하려고 했더라

 

 

 

아 생각났다!!!!

 

 

 

 

 

 

 

저걸 잡아 버리겠어!!!!

 

우쌰우쌰

 

 

 

 

 

 

 

맹수의 거침없는 앞발이 미친 듯이 깃털을 공격합니다!!!

 

 

날아오르는 독수리를 공격하는

 

그 느낌적인 느낌

 

 

 

 

 

 

 

그 전설의 레전드

 

으르르르르르릉

 

 

 

 

 

 

머리가 무거워서 넘어가는거 아닙니다아!!!!!

 

크어어어어

 

보기엔 그렇게 보이지만

 

아니라니까요!!!!

 

 

 

 

 

 

 

다시 사냥모드

자세를 가다듬고

 

똭!!!

 

맹수의 눈과 발은 깃털을 잡을 것이다!!!!

 

 

 

 

 

이렇게!!!!!

 

요렇게

 

덥썩!!!!

 

침대 위는 사냥터!!!

 

맹수는 침대의 필수 요소~~~~

 

 

 

 

 

 

왜냐구요

 

그래야 꼬까닥

 

꿀잠 잘 수 있거든요.

 

이렇게 잠깐 놀고 우리 꿀잠 자봐요.

 

꿈 속에서는 어마무시하게 사냥을 성공해서 선물해줄거니까

 

딱 기다리라구요!!!

 

 

 

 

 

2021/02/04 - [적묘의 고양이]집안맹수,고양이입질,하찮은 다리길이,소심한 송곳니,먼치킨,월간낚시,파닥파닥

 

[적묘의 고양이]집안맹수,고양이입질,하찮은 다리길이,소심한 송곳니,먼치킨,월간낚시,파닥파닥

지난 번 비오는 날... 카메라 들고 가긴 했지만...날이 흐려서 사진 통 안나오겠네 하고 안 찍으려 했는데 와아... 친구님네 귀여운 짤뱅군은 오늘도 이쁩니다. 비오는 길을 걸었더니 몸도 쳐지고

lincat.tistory.com

2021/01/18 - [적묘의 고양이]짤뱅이가 하품하는 이유,고양이하품,고양이 과로,하품도 예뻐,먼치킨의 다리길이

 

[적묘의 고양이]짤뱅이가 하품하는 이유,고양이하품,고양이 과로,하품도 예뻐,먼치킨의 다리길

깃털이 팔락팔락 저건 꼭 잡아야해!!! 있는대로 앞다리를 쭈욱 늘려서 깃털에게 다가가봅니다.  입을 있는대로 벌려봅니다. 와앙!!!!!! 빛이 가득한 시간 사냥감을 선명하게 보려고 조리개를 있

lincat.tistory.com

2020/05/04 - [적묘의고양이]꽃보다 고양이,꽃엔 나비,나비는 야옹야옹,16살 할묘니,노묘와 꽃배경,꽃과 고양이배경?

 

[적묘의고양이]꽃보다 고양이,꽃엔 나비,나비는 야옹야옹,16살 할묘니,노묘와 꽃배경,꽃과 고양

꽃이 피는 과정을 바라보는 건 생각보다 시간이 오래 걸리고 생각보다 순식간에 지나간답니다. 꽃만 볼 때, 꽃과 나비를 볼 때 꽃과 고양이를 볼 때 그 서로 다른 느낌으로 봄이니까요 봄에 털뿜

lincat.tistory.com

2019/10/03 - [적묘의 고양이]태풍이 지난 자리, 15살 고양이, 노묘, 할묘니 깜찍,가을정원

 

[적묘의 고양이]태풍이 지난 자리, 15살 고양이, 노묘, 할묘니 깜찍,가을정원

태풍의 영향권에 늦은 저녁부터 밤새 긴장하고 바람소리 빗소리에 놀랬지만 생각보다 빨리 지나간 덕에 개천절 아침은 청소한다고 정신없었습니다. 다행히 극락조화는 꺽이지 않고 두송이가

lincat.tistory.com

2018/10/22 - [적묘의 고양이]같은 장난감,다른 반응,소유권이전,월간낚시 파닥파닥

 

[적묘의 고양이]같은 장난감,다른 반응,소유권이전,월간낚시 파닥파닥

원래 장난감을 주문 했을 때 제가 생각한 반응!!! 그렇죠!! 이거죠!!!! 그러나 13살 몽실 할묘니의 반응은... 음... 뭐냐 뭔데 뭐라고 어쩌라고 치아라~ 그래서...친구네 집으로 고고!!! 현란한 시선

lincat.tistory.com

2018/01/04 - [적묘의 고양이]다리가 짧아 슬픈, 먼치킨,월간낚시,파닥파닥,친구님네 고양이들

 

[적묘의 고양이]다리가 짧아 슬픈, 먼치킨,월간낚시,파닥파닥,친구님네 고양이들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언제나 쭈욱 길게 뻗....은.....고양~!!!!!! 크... 터프한 뱅갈 누나는 노룩 캡쳐하는 판에!!!! 온몸을 날려서 잡을~~~고~~~양~~~~ 최선을 다해서 얍!!!!! 있는대로 덥썩!!! 잡았다

lincat.tistory.com

2017/11/23 - [적묘의 고양이]12년째 변태, 발집착, 발페티쉬 중증케이스

 

[적묘의 고양이]12년째 변태, 발집착, 발페티쉬 중증케이스

몽실양의 눈이 빛납니다. 반짝반짝 눈 끝에는 무엇이 있을까요 잡았다!!! 덥썩!!!! 내 사랑~ 발이다 발이다!!!! 허어~  냉큼 발을 내놓지 못할까!!! 빨리 발을 주세요 현깃증 난단 말이예요!!!! 이렇

lincat.tistory.com

 

 

 

 

3줄 요약

1. 침대 위 필수요소!!! 격하게 놀아주는 맹수, 먼치킨 짤뱅군!

 

2. 조조조 주딩이, 조조조 앞발, 조조조 귀여운 이빨!!!!

 

3. 코로나 시국, 좋은 운동!! 이 시국 집안 운동 필수 요소, 고양이~




728x90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방쌤』 2021.02.24 12: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냥이들은 눈이 정말 매력적인 것 같아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21.4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532
Today0
Total6,461,192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