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 길 사이가 좋은 것은

좁아서죠


골목 사이 사이

담벼락 사이 사이





녹슨 대문

커다란 화분


색색의 고양이들





복스럽게 

수북한 사료도 좋고

물도 한가득이고





마침 손에 카메라도 있고!!!!


사실은...수리센터에 번들렌즈 맡긴 건

수리비가 중고비를 뛰어 넘는지라.ㅠㅠ 이미 포기상태

 




그래도 단렌즈에 잡힌

노랑둥이는 덩치는 큰데 말랐네요..ㅠㅠ


이번 겨울 잘 버틸 수 있으까





아직은 손님들이 가득 차지 않은 골목


고양이들과 고양이 레이더가 유난히 발달한 적묘





눈키스~


눈키스~





그래도 낯선 사람이라고~

훅 들어가버립니다





그러나 멀리 가진 않죠


가까이....






시간을 좀더 두고

조용히 사뿐 사뿐

다가갈 때도 급하지 않게





안녕 얘들아~

미안해 이렇게 놀라게 해서


지금 그냥 바로 가니까


밥이랑 물 잘 챙겨 먹고

추운 겨울 준비 잘하길





망원렌즈였다면 가까이도 안가고

멀리서 찍었겠지만..;;;






단렌즈 밖에 없어서..;;

숨 참아가면서

말 걸어가면서

눈 깜빡이면서


속삭이면서 그렇게 담았답니다.


고마워~ 모델해줘서

고마워요~ 이렇게 잘 챙겨주시는 캣맘님두요!!!


우리 모두 겨울을 잘 버텨보아요!!!







2017/03/02 - [적묘의 고양이]길냥이와 캣맘, 친절한 동네와 도시 생태계에 대한 생각

2017/01/11 - [적묘의 부산]동래고에서 만난 항일운동기념탑과 노랑둥이

2016/07/01 - [적묘의 고양이]가까이 하기엔 너무 먼 당신,고양이 온도계 작동 중


2015/07/24 - [적묘의 쿠바]담장을 사이에 둔 작은 고양이와 큰 강아지의 어느 오후

2014/01/31 - [적묘의 페루]고양이와 넘치지도 모자라지도 않은 적절한 거리

2013/06/03 - [적묘의 페루]아이가 고양이 판에서 즐기는 방법~

2012/06/21 - [적묘의 페루]공존의 미덕,시장 고양이가 부러운 이유


3줄 요약

1. 적절한 거리, 망원렌즈 없다고 가까이 가긴 했어도, 천천히..놀라지 않게...

 

2. 결국 이 골목 안에서도 치열한 생존 경쟁. 이 겨울을 살아남아 보아요!!!!

 

 
3. 부산 서면 골목길에 담배꽁초 무단투기가 심각하더라구요..ㅠㅠ 자제 좀!!! 





728x90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21.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144
Today168
Total6,560,675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