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가 잠을 자는 위치에 따라서

사람과의 관계를 따진 글이 올라왔던데


그냥 웃지요...


사람도 나이에 따라서 변하는데

고양이라도 나이에 따라서 변하지 않을까


발치나 머리맡에서 자다가

팔을 베고 자던 고양이가

배 위로 올라와서 가슴에 기대 그릉그릉하며 딩굴다가

어느새 소파로 옮겨가고


아프니까 소파 아래나 침대 아래로 들어가고


그런거랍니다.


저마다 살아가면서 변하는거고....

 







그래서 섭했다고 하니까..


소파 아래서 잠깐 나와서


제 옆에 철푸덕 드러누운 초롱군









아냐...


그냥 노트북 충전기로 충전하고 있는거임







그런거임...


전자파가 좋아서 있는거임..










그리고 이내....다시...


스르르르르ㅡ









자꾸 소파 뒤로 가니까

아예 장식장 하나 빼고 

소파랑 벽이랑 거리를 띄우고 청소 다 하고


물이랑 간식이랑 사방에서 다 줄 수 있도록 


소파 뒤에 공간있어요~







소파 뒤에 고양이 있으니까요~









소파 밑에도 공간있어요~



+_+


사식을 넣어드립니다.








미션완료.


맛있었네~


주방장에게 고맙다고 전해주세요~~~ 모드










 소파 아래와 뒤쪽 사진은 폰으로 


소파 위에 끌어다 올려 놓으면 디에셀알로!!!


사진이 달라지는 이유.



고양이는 같은 고양이.










이제 소파 위로 점프할 기운이 없는 초롱군을

올려다 놓고..



지금 이 순간이라도 한 번 더


부비부비







슥슥....


이쁜 내 고양이..


내 생애에 하나 밖에 없는 초롱군








이 와중에도 이쁜 내 고양이...


소파 뒤에도 아래도, 위에도..


어디에 있어도 예쁜 내고양이...









2018/07/25 - [적묘의 고양이]19살 묘르신,스톡힝, 혹은 팻로스,무지개다리 준비

2018/07/23 - [적묘의 고양이]생존보고,묘르신 3종세트,폭염,녹아내리는 중

2018/07/16 - [적묘의 고양이]묘르신들이 녹아내리는 점,본격여름시작,19살초롱,14살깜찍

2018/07/11 - [적묘의 고양이]맴찢주의,19살묘르신,병수발,꼬리 악성종양 현황

2018/07/03 - [적묘의 고양이]19살 묘르신,나이를 먹는다는 것,고양이 꼬리 종양 진행 상황

2018/07/31 - [적묘의 고양이]19살 초롱군,배변패드 이용,노묘병수발,묘르신 현황,맴찢주의


2018/01/13 - [적묘의 고양이]흔한 거실 풍경, 묘르신들과 아버지, 은퇴모임

2017/04/26 - [적묘의 고양이]18살 노묘,초롱군이 피곤한 이유,수컷들의 만남,손님고양이

2017/01/24 - [적묘의 고양이]the 만지다, 월간 노묘, 딩굴딩굴 도닥도닥

2017/03/14 - [적묘의 고양이]소파를 보다보니...이러려고 코스트코에서 고양이캔을 사왔나 자괴감 느껴

2017/03/20 - [적묘의 고양이]마법진 연성,18살 고양이의 마법, 호그와트 입학예정?







3줄 요약

1. 스마트폰 덕에 소파 뒤 공간도 찍습니다. 초롱군 스톡힝은 계속 됩니다.

2. 소파 아래 있으니 부비부비해주기가 어려워. 가까이 오라고~

3. 고양이의 위치에 따라 사람과의 관계를 규정하는 건..;;음.. 그때그때 변수가 많아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1,273
Today157
Total5,842,147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