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월 11월 마지막 날



단풍은 가을인 양

낙엽은 겨울인 듯












흰 꽃으로 가득했던

온천천이 울긋불긋










그렇게 깊이 내려앉았던 미세먼지도

살짝 가신 듯









여전히 온천천 카페거리는


카페가 많긴 하지만


반은 밥집으로 바뀐 듯합니다.











갈 때마다 달라지네요











양쪽으로 그득하던 풀들도



깨끗하게 베어서 정리 중










계단마다 



가득 가득한 낙엽들










자체가 하나 그림인 양


잘 어우러지는 색감들











노랗게도







빨갛게도







파아란 물 위에


오두카니 기다리는 흰 새마냥









날아가고 싶어도



결국 도시 안에 있는 우리










나무색은 달라지고


물색도 변하고



끝없이 올라가는 새로운 아파트들에


온천천의 풍광도 또 바뀌겠지요













우리가 머무는 것은



하늘에 선을 긋는 것 마냥 


잠시 잠깐일 텐데










이렇게도 바뀌고 

또 바뀌었으니



이 잠시 잠깐 사이에 또 바뀌겠지...







계절이 지나가듯


바람이 바뀌듯



새가 날아오고

날아가듯





그렇게 흔적없이 살다 가진 못할 듯하다.....










2017/11/22 - [적묘의 단상]2017년 11월 23일 수능, 수험생 여러분 힘내세요!!입실 8시 10분까지

2017/11/14 - [적묘의 고양이] 빨간고양이,적묘의 마스코트,산책냥,냥줍

2017/09/07 - [적묘의 단상]빗방울이 빛방울이 되는 시간, 가을비가 내리다

2017/05/18 - [적묘의 단상]장미대선후기,5.18 민주화운동 기념일, 평화로운 하루

2017/06/29 - [적묘의 워싱턴디시]6.25한국전쟁, 자유는 공짜가 아니다.64주년

2017/05/09 - [적묘의 투표인증]장미대선 투표독려,5월 9일,오전6시~오후8시,집사의 품격

2017/04/14 - [적묘의 단상]기억해주세요,2014년 4월 16일, 세월호 침몰 3년

2017/03/01 - [적묘의 단상]삼일절,부산 일본 영사관,평화의 소녀상,우경화 정권의 전쟁경제특수

2017/01/17 - [적묘의 단상]부산 일본 영사관,평화의 소녀상,바른 역사를 배워야 하는 이유


2016/12/10 - [적묘의 단상]국정교과서 현장검토본,12월 23일까지 의견 제출,올바른 역사교과서는 올바른 것인가?

2016/11/30 - [적묘의 단상]어둠은 빛을 이길 수 없다. 헌법적으로 나쁜 대통령

2016/11/29 - [적묘의 책읽기]정권말기필독서,박근혜 스타일, CEO 전문 작가 진희정

2016/11/26 - [적묘의 고양이]푸른 지붕에는 전설이 있어

2016/11/24 - [적묘의 단상]빨간 알약을 먹다. 주말 촛불집회

2016/10/26 - [적묘의 단상]마왕 신해철 2주기,그보다 더 중요한 것은 그가 옳게 살려고 노력했다는 것

2016/08/15 - [적묘의 광복절 단상]평화의 소녀상은 눈물을 흘린다,역사를 공부하는 이유









3줄 요약


1. 온천천 시민공원 카페거리의 정체성은 뭘까요.. 궁금하긴 합니다.


2. 산책길을 따라 쭉 걷다보니 강을 바라보는 건지 아파트들을 보러 나간건지~

 

3.  2017년도 끝나가네요. 다음은 12월... 시간은 빠르고 역사는 흐르고....



 적묘 인스타  친구카카오채널 구독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50
Today118
Total5,863,235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