햇살이 쏟아집니다

밤이 제일 긴 동지가 지나고 

해가 길어진다지만 아직 추운 밤이 길어요


햇살이 따사로운 낮시간은 아직 짤동한 조각일








햇살을 가득 모아

묘안에 가득 담아

묘피에 가득 쌓아

한밤을 버텨 봐요







조각 조각 햇살을 모아

한묘 두묘 햇살을 담아







극세사 이불 더미보다

숨쉬는 야옹 두마리에

쏟아진 햇살 조각들이

조금더 살짝 따끈따끈









그토록 치열한 한해를

이토록 나른한 시간에

가만히 그리다 잠들죠






눈부시도록 쏟아지는 햇살에

모로 고개를 돌려도 







눈동자 안엔 빛을 담을 수 있어요








두눈 가득가득 햇살로 채우고

수염 가닥가닥 빛으로 빛나는

 





무채색 노묘 자매 둘이서 그렇게 오붓하게

2016년 겨울 하루를 보내봅니다.


 






색 회색 검은 색


무채색에도 빛이 가득 들어

따뜻합니다.


모두 따뜻한 연말 연시 보내시길~~~~


 





2016/03/22 - [적묘의 고양이]팻로스 증후군에 대한 마음의 준비, 몽실양의 경우

2015/10/14 - [적묘의 고양이]10살 러시안 블루, 낚시질하기 좋은 몽실양

2013/09/19 - [적묘의 고양이들]추석아침,아빠가 찍어준 3종 세트가 더 그리운 이유

2013/06/27 - [적묘의 고양이]옥상정원 3종세트와 햇살 가득한 캣닙

2013/03/13 - [적묘의 고양이]창가 필수요소 고양이를 찍기 힘든 이유

2012/12/08 - [적묘의 페루]고양이는 따뜻한 창가에 앉아

2012/11/13 - [적묘의 고양이]깨물깨물 고양이 집사의 품격


2012/09/28 - [적묘의 고양이]추묘들은 가을 햇살에 창가 필수요소

2012/09/17 - [적묘의 고양이]젖소냥 깜찍은 인강에 필수방해요소

2012/09/03 - [적묘의 페루]창가 필수요소는 진리의 노랑둥이

2012/09/06 - [적묘의 페루]고양이에 대한 사람들의 인식이 안타까운 이유

2011/10/14 - [적묘의 고양이] 애교와 애정의 시작점

2011/10/13 - [적묘의 고양이] 페루에서도 창가 필수요소는 고양이!





 3줄 요약


1. 모두들 따뜻한 햇살 조각 가득 품고 힘든 겨울을 잘 버티시길!!! 


2. 아파도 집에 있으니 그나마 괜찮네요. 길 위에선 정말 힘들었었거든요....


3.  내가 추우면 그대도 춥고, 그대가 따뜻하면 나도 따뜻할 수 있어요. 도닥도닥


카카오채널에서  구독+친구해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84
Today1,186
Total5,871,149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