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님이 강력하게 제안해 주지 않으면

가지 않았을 건데..


티비서 봤다고 +_+ 

한번 가봤습니다.







생각지도 않은

온천장 한쪽에 







금강공원 입구에서

천천히 걸어가다보면



이런 카페가 있을 것 같지 않은 곳에


딱!!!


등장..









입구에서부터


바람에 흘러나오는 허브향이

정말 인상적인 정원이 시작됩니다.










창이 많은 


카페 내부도 좋습니다~






한가롭게 있고 싶어지는 

테이블과 의자도 


내부 색감도 참 좋더라구요.








목적은...


바움쿠헨



죽기 전에 꼭 먹어야 할 세계 음식 재료 1001


책에 있는 바로 그 음식 중 하나입니다.







시간도 많이 걸리고

생산량에 한계가 있기 때문에


하루에 판매갯수가 정해져있습니다.










가서 이름 적고



11시부터 순서대로 가서 골라 구입.


그리고 그 다음부터 

카페로 운영됩니다.







11시 전에 갔는데


벌써 창가에 사람들이 다 앉아서 기다리는 중이었고



빵 판매와 함께 구입해서 가시는 분들이 

많았어요.








그 이후에는 여유있게

 카페에서 시간을 보내는 손님들이 들어오더군요.








바깥쪽 계단으로 나가서

2층으로 올라가보니



위에도 꽤 넓은 공간이 있어요








기다리던 시간이 끝나고


드디어 판매시간



길게 나무처럼 돌돌 말아서 몇 겹으로 만드는

케익은 몇 조각으로 나눠서 판매하는 것이라서


32개가 모두 조금씩 무게가 다르고

가격은 무게별로 차이가 있습니다.









이름이 불리면

가서 고르면 됩니다.



원래 바움은 수목(樹木), 쿠헨은 과자의 뜻


독일의 빵가게에서는

원하는 만큼 잘라서 판매하고

그 무게를 달아서 가격을 받습니다.


보통은 생크림을 뿌려서 먹는다고 하네요.









음료를 주문하고



케익을 먹을 수 있게 요청했더니


나이프와 접시, 포크를 제공해주셨답니다.









근데 저희만 이렇게 앉아서


여유로운 시간을 만끽



다들 빨리 집에 가시더라구요 ^^;;



냉장고에서 5일까지 맛있게 먹을 수 있다고 합니다.

냉장 보관 다음날이 더 맛있다고 하네요.










친구의 레몬티

저는 따뜻한 카페라떼~



한가로운 좋은 시간







넓은 푸른 정원을 바라보는 시간도 좋았고

나와서 깊은 향을 들이마시는 것도


참 행복한 시간이었습니다.








2014/07/17 - [적묘의 페루] 달콤해서 위험한 것들, bon o bon 초콜렛 등

2016/07/29 - [적묘의 달콤한 페루]패션플라워 젤리,시계초,상큼달콤한 개구리알 과일,passion flower

2016/03/23 - [적묘의 달콤한 스페인]전통 스페인 츄러스,산 히네스,Chocolatería San Guines 마드리드

2012/12/23 - [적묘의 페루]빠네통은 크리스마스 시즌음식,12월 특식!

2013/02/06 - [적묘의 페루]멜론, 마메이, 망고! 열대과일이 제철인 1,2월

2012/06/01 - [적묘의 달콤한 페루]디저트,리마 여인의 한숨,Suspiro de limena

2012/04/18 - [적묘의 페루]치클라요 특산품,골라먹는 킹콩 king kong,SAN ROQUE


2012/04/29 - [적묘의 간단레시피]베트남 연유커피와 와인 에이드

2012/02/06 - [적묘의 달콤한 페루]원하는 크기대로 잘라주는 케이크 뚜론,turron

2016/06/15 - [적묘의 로마]디저트맛집,티라미슈,pompl,젤라또,Giolitti,카페 그레코,Caffe greco

2016/08/05 - [적묘의 코스트코]칼로리를 사다,후레쉬크림롤케익, 티라미슈,츄러스

2016/08/31 - [적묘의 커피]코스트코 원두커피,슈프리모 콜롬비아 1.36kg,일회용컵 재활용

2016/09/05 - [적묘의 단상]함께 밥을 먹는다는 것, 스테이크, 아이스크림, 빙수와 커피







3줄 요약


1. 죽기 전에 꼭 먹어야 할 세계 음식 재료 1001 중 몇개를 먹어 볼 수 있을까요!!


2. 바움쿠헨이 손이 많이 가서, 다른 종류의 빵들은 몇가지 없어요. 아쉽..ㅠㅠ 


3. 한번은 먹어볼만 합니다~ 커피와 곁들이면 좋아요 ^^



카카오채널에서  구독+친구해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 동래구 온천동 302-18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파라다이스블로그 2016.09.06 17: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성스럽게 만들어지는 빵인 만큼 하루에 딱 32개라니!! 카페 분위기도 딱 제 스타일인데요!? 서둘러서 방문해봐야겠습니다 ^^

  2. 한화호텔앤드리조트 2016.09.07 11: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사진만으로도 한가로움이 가득 느껴지는 예쁜 카페네요! 그리고 바움쿠헨 구매 개수가 정해져 있는 점이 놀랍네요...
    보통은 더 많이 팔려고 하실 텐데, 빵의 퀄리티를 위해 노력하시는 모습인 것 같아서 멋지네요:)
    부산에 가게 된다면 꼭 한번 방문하고 싶습니다ㅎㅎ

    날이 점점 서늘해지고 있죠? 감기 걸리지 않게 조심하시고, 오늘도 활기찬 하루 보내세요 :)

    • 적묘 2016.09.09 23: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한화님 개인이 할 수 있는 양엔 아무래도 한계가 있고
      그 이상이 넘어가면 차이가 있겠징요 ^^

      부산까지 오지 않아도 각 지역마다 맛있는 빵집이 많더라구요
      지역 경제 홧팅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892
Today97
Total5,923,459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