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꼽 떨어지면

발등 찍는단다

겨우 5년 전과 달라도 너무 달라...



2011/01/08 - [고양이 세수] 수많은 논란에 종지부를 찍다






눈 크게 뜨면

더 크게 보여






계속해서 사랑받는 노랑박스

계속해서 잠자고픈 노랑냥이

계속해서 찍고싶은 집사욕심







급..수습의 시간


눈꼽 슥슥

얼굴 삭삭

터럭 탈탈







그래서 더 게슴츠레

그래서 더 불평가득

그래서 더 귀욤귀욤





있잖아 집사야

있잖아 꼭그래

눈꼽을 떼야나








묘생 17년~

모델 17년~

집사 17년~

찍사 17년~








이 아침에 세수를 하고

이 아침에 모델을 하고






이렇게 묘권을 침해하면서

이렇게 눈꼽을 갈취해가면






내가 이렇게 삐지지

내가 이렇게 궁시렁

내가 이렇게 이렇게







내가 이렇게 다시 졸리지

내가 요렇게 다시 잘꺼지



그러니 아침에 눈꼽 떼지 말고

그러니 아침에 사진 찍기 말기

그러니 주말에 서로 터치 말기







고양이 17살이면 21시간 자는거 당연한거 아냐?

고양이 평균 수면시간이 16시간에서 20시간인데


집사가 고양이 눈꼽 떼준다고 덜 잘 것도 아니고

집사가 고양이 사진 안 찍을 것도 아닌데 

굳이 주말 아침부터 눈꼽 떼고 그러고 할 필요 없지?







그런 걸로 합의 끝


그러니 집사도 더 자고

고양이도 더 자는 걸로 하자고


주말 세수와 눈꼽떼기의 무의미함에 

우리 합의하는 걸로 +_+

야아옹~








2016/06/20 - [적묘의 고양이]17살 노묘는 여름여름,초롱군의 녹는 점

2016/07/05 - [적묘의 고양이]다녀올게, 기내용 가방 사이즈 고양이를 두고 감

2016/03/18 - [적묘의 고양이]17살 노묘,달라지지 않은 것과 달라진 것

2014/05/24 - [적묘의 몽골] 유목민이 물 한바가지로 살아남는 법

2012/01/20 - [적묘의 고양이]초롱군은 네일샾에 가지 않는다~

2011/10/03 - [적묘의 고양이들] 오빠의 애정표현, 키스가 줄었어요

2011/07/13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혀로 코파기의 달인

2011/07/01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장마철 고양이의 거짓말


2011/06/27 - [적묘의 고양이 목욕tip] 고양이코는 신호등, 중요한 것은 물기제거!!!

2011/06/17 - [녹색의 정원] 칫솔이 필요 없는 고양이 양치

2011/06/02 - [권태기의 고양이] 너무 늦었잖아요

2011/05/12 - [마징가 변신] 고양이가 하악하고 싶을 때!!!

2011/04/13 - [성격좋은고양이] 발톱깍기 참 쉽죠!

2011/02/02 - [꼬리의 비밀] 그대에게만 살짝 알려줄게요

2011/01/08 - [고양이 세수] 수많은 논란에 종지부를 찍다

2010/09/19 - [적묘의 고양이이야기] 추석특집 털관리하는 이유






3줄 요약


1. 몸이 뻐근할 만큼 자보는 주말 ^^ 일어났다면 다시 잘까요?


2. 그렇게 깔끔하던 고양이가 노묘가 되면서 세수를 건너 뛰는거 보니 세월이..야속해~


3. 이리 딩굴 저리 딩굴, 스트레스 해소엔 충분한 수면이 꼭 필요하답니다!!! 


카카오채널에서  구독+친구해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버찌가영이 2016.08.10 12: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지내시죠~^^
    초록이랑닮은냥이가우리집에도있어요.
    신랑이비오는날..저체온증으로쓰러진아기냥이를휴지로물기닦아주고따뜻하게해준뒤전화가왔더라구요.
    살펴보니못먹어서말라서우리가키우자고해서이것도인연인가보나싶어데려와서키우고있어요.
    도도해서미웠지만지금은우리에게호기심을보이고있어요.
    초록이일상오늘간만에보고반가워서글남겨요^^

    • 적묘 2016.08.10 20: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버찌가영이님 폭염에 초롱군 닮은 이쁜이는 잘 버티고 있는지요?

      초롱군은 요즘 완전히 마룻바닥과 일체화가 되서
      간식이 아니면 꼬실 수 없는 도도한 몸이 되었답니다 ^^;;

      초롱군의 일상은 수시로 올리고 싶어도
      하루하루가 마룻바닥 사랑이라 ㅎㅎㅎ
      반갑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초롱군 닮은 이쁜이에게도 인사 전해주시고 항상 홧팅입니다 ^^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835
Today105
Total5,927,525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