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무고무 열매를 먹은 것이 분명해

늘어나고 또 늘어나는 것이 분명해


아니면 여름이라 녹는 점에 도달??





분명히 딱 요렇게 압축파일이었거든






최후의 만찬이

불편할까싶어서

자리도 바꿔줬거든







그러더니 고무고무 늘어나기 시작했어


아 우리 대신에 기도 열심히 잘해봐~

그렇게 생각했던 적도 있어.






근데....

이걸 솔직히 기도하는 포즈라고 생각하기엔

좀 무리가 있잖어?



한번 딩굴 딩굴하더니







터억!!!!!


팔도 쭈욱~~~~~







눈에 힘도 빠악!!!!!!


이 자리 좋아~


안 나갈거야 +_+







그러더니.....


결론은..녹아버렸어!!!!!!






웅크리고 자던

아기자기 하던

귀엽기만 하던


쪼그만한 러블

순식간에 변신

고무고무 열매

영역확장 완료







정말 달게 달게 잠자는 자리로

딱!!! 자리를 잡았습니다 +_+







션하게 하품 한번 해주고

고대로 다시 ~







이 자리 정말..시원하거든요.


계단에서

거실에서 불어오는 바람 길목







그래도..깜찍 언니는 그냥 바닥에 있는데

몽실양이 먼저 장식장을 차지해 버림 +_+







그리고 어느날 드디어!!!  두둥 +_+



이렇게 영역 확장하는 것이다!!!!!

온몸으로 보여주는 몽실양~~~


요즘은 거울 앞

화장대 위에서 거울 바라보면서

몸단장 끝내고

화장대 위에서 잡니다..;;;;


이제 또 어디까지 갈 것인가 +_+


그저 궁금할 뿐이네요~









2016/07/01 - [적묘의 고양이]가까이 하기엔 너무 먼 당신,고양이 온도계 작동 중

2013/05/22 - [적묘의 페루]고양이가 발톱을 가는 이유, 통큰 스크레처라면 이정도!

2013/07/15 - [적묘의 페루]고양이의 싸움개념 혹은 일상, 미라플로레스

2016/04/04 - [적묘의 고양이]까칠한 깜찍양 하악하악에도 무념무상 초롱군

2012/09/24 - [적묘의 고양이]집고양이,묘연에 대해서


2011/09/22 - [적묘의 고양이이야기]초긴장 아기고양이의 방문 후기

2011/09/23 - [적묘의 고양이이야기] 6년만에 처음 본 러시안블루의 하악하악

2016/07/05 - [적묘의 고양이]반려동물 사진찍기 힘든 이유,11살 러블 나쁜 모델인 이유

2016/06/07 - [적묘의 고양이]발 끝에 러시안블루가 녹는 점,발페티쉬 변태?

2016/05/26 - [적묘의 고양이]러시안블루 몽실양의 미학,최후의 만찬을 좋아하는 이유





3줄 요약

1. 몽실양만 저 자리를 선호한답니다~ 그것도 올해 처음..;;;


2. 화장대에 올라가는 거 야단칠까 했더니, 어머니 말씀 걔도 힘들면 못 올라가니까 놔둬~


3. 어떻게 저렇게 점점 자리를 넓혀가는지 신기해요~ 슬금슬금 늘어나네요.


카카오채널에서  친구해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881
Today196
Total5,864,194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