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묘의 발걸음/페루

[적묘의 페루]분수공원은 낮도 예쁘다,parque de la reserva

적묘 2013. 7. 17. 08:00

분수 공원은
기네스 북에 올라간
세계 최대의 분수공원이지요.

이 공원에는 10여개의 큰 분수대가 있어요.

밤에는 조명이 있고, 레이저 쇼가 있어요.
그렇지만, 밤엔 사진 찍기가 힘들기도 하고
요즘은 춥습니다.ㅠㅠ

12월부터 3월까지 정도가 제일 괜찮아요.
안 춥고, 밤에 신나게 물놀이하기도 좋고!

지금은 리마의 겨울이니, 낮에 한번 갔지요.


지난번에도 올렸던 곳인데
낮에 한번 와야겠다 몇번이나 생각했던 곳이여서
다시 한번 다녀온거랍니다.

2013/03/27 - [적묘의 페루]데이트명소 리마 분수공원,parque de la reserva

위치는 여기~~~


시간대에 따라
일정이 다르니
아래 확인하세요~

평일 낮이라서
사람없이 여유있게 걸을 수 있었어요.

문 열리자 마자 달려갔어요.
오후 3시에는 사람도 별로 없고,


이렇게
일단 안으로 들어왔을 때
안전하게 걸을 수 있는 곳이니까요.

마음 놓고 카메라를 들고
셔터를 누르면서 찍을 수 있는 곳이거든요.


공원 안의 가장 큰 분수대 중 하나

물 높이도 다양하지만


둥근 분수 주변으로
잉카 사람들의 전통 복장으로 조각된
인물상들도 있습니다.


하나하나 번호가 매겨져 있는데
그냥 저는 발길 닿는대로
눈에 닿는대로 걸었네요.


제일 큰 바닥 분수

날씨가 더울 때는
가장 인기 좋은 분수랍니다.



물론..다대포 바닥분수보다는 작습니다.
다대포 바닥분수는 단일 분수대로는 크기가 가장 큰걸로
현재 기네스북에 등재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터널분수~
역시 밤과는 또 다른 매력!


참, 아쉽게도 삼각대가 있었다면
좀....연결되게 찍었을 텐데


잘 만든 분수랍니다.
신발이 젖을 걸 각오해서
여름에 갈 땐 샌들을 신었는데

이땐 추워서 운동화..



터널분수 안으로 걸어가면
머리가 조금 젖긴 합니다~


셔터스피드 올려서 그냥...
흐름을 찍었지요~~~

느린 속도로 찍으면 부드럽게 연결되게
곱게 나오겠지만
삼각대 없이 찍는 거니 그냥 이걸로 만족


이쪽까지 공원을 반 정도를 걸어와야
저쪽에서 봤던 메인 분수대도 볼 수 있지요.


기념품 가게도 있고


이 옆에 터널이 있는데
그 길을 통과하면

또 이쪽 편의 분수대가 나옵니다.


무지개 모양, 피라미드 모양~


밤엔 조명으로
낮엔 또 이런 물결을 보는 맛으로


다만...분수대 앞에서 사진 찍는 거 외엔
딱히 ...

낮엔 할게 없다는 건 아쉽네요.
밤에도 마찬가지긴 합니다 ^^;;

전 그냥 안전하게 조용히 편히 걸을 수 있다는
그 자체가 좋았어요.

저녁까지 버티고 공연을 볼 생각이라면
먹을거 이저거저 챙겨서 가시는 걸 추천~


2013/03/27 - [적묘의 페루]데이트명소 리마 분수공원,parque de la reserva
2013/04/10 - [적묘의 페루]나른한 개들,리마 분수공원 parque de la reserva 데이트 중?
2013/04/01 - [적묘의 페루]센뜨로 데 리마에서 구두닦기 부스를 보다
2013/03/15 - [적묘의 쿠스코]아르마스 광장과 여행자 거리를 거닐다
2013/03/15 - [적묘의 쿠스코]한없이 한가한 개님들의 오후,아르마스 광장
2012/04/09 - [적묘의 페루]리마 야경명소,바랑코 Barranco,Puente de los Suspiros
2013/07/06 - [적묘의 쿠스코]오얀따이땀보,마추픽추로 가는 성스러운 계곡
2013/07/10 - [적묘의 페루]행운시장에서 불행을 정화시키는 방법은?

2013/05/17 - [적묘의 뉴욕]타임워너센터와 콜롬버스 서클,홀푸즈마트 그리고 검둥개
2013/07/13 - [적묘의 미국]국회 앞 워싱턴디시 식물원,US botanic garden
2013/06/07 - [적묘의 뉴욕]센트럴파크는 최고의 애견산책로,차우차우,블랙 페키니즈,사모예드
2013/05/03 - [적묘의 뉴욕]허드슨 강변공원에서 자유의 여신상 바라보기
2013/04/23 - [적묘의 미국]뉴욕의 낮과 밤을 걷고 또 걷다
2011/07/11 - [발리,게와끄 조각공원] 조각남 위쉬누신은 가루다를 타고 난다
2011/04/10 - [다대포,꿈의 낙조분수] 음악과 빛과 물의 향연
2011/05/26 - [베트남 달랏 야경출사] 여행과 카메라의 고민
2011/06/05 - [울산 대공원,장미축제]연휴나들이 혹은 향긋한출사6.3(금)~6.9(목)


 3줄 요약

1. 분수공원, 미라플로레스, 센뜨로 데 리마-대통령궁 근처-는 안전합니다.

2. 밤엔 돌아다니는 것은 아무래도 좀 걱정되서, 낮에 잠깐 다녀오는 것을 선호합니다.

3. 밤도 낮도 예쁜 분수공원~ 입장료는 4솔입니다.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손가락 클릭 눌러 추천해주시면 글쓰는 즐거움과 보람이 한층 up

http://v.daum.net/my/lincat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