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 시장이라고도 부르지만
특별히 그렇게까지 말할 건 없고

페루의 어느 시장에 가던간에
재래시장에 가면
끝 쪽에 건강식품들과 약간의 향료,
 다양한 방향제와 초들을 파는 가게가 있어요.

그 뿐아니라
행운을 비는 상품들도 많은데
일종의 행운을 위한 것도 있고
악운을 떨쳐버리기 위한 것들도 있지요.

뭐랄까... 일종의 정화 의식도 해줍니다.
사실 잘 몰랐는데!!!
이번에 좀 더 확실하게 알게되서

살짝 포스팅해 봅니다.



Av. 살라베리 1구아드라가 시작되는 지점


국방부 건물이 있습니다.
그 옆에 있는 공원의 입구에


이렇게
FERIA CAMPESINA가 열리고 있더라구요.

꽤 자주 열리는 듯


출퇴근 스쳐가는 길이라
항상 밖에서만 봤는데

뭐냐고 물어보니까
행운에 대한 것을 판다고 하더라구요


드디어!!! 들어가봤습니다!!!

으아....

생각보다 꽤 길었어요!


무엇보다 시선을 끌었던 것은
의자마다 앉아서 기다리는 사람들

대체 무얼 기다리는지 뭐지? 하고 그냥
둘레 둘레 보면서
먼저 어떤 물건들을 파는지 들여다 보았어요.


아르마딜로는 남미 원산의 동물로
흰개미와 뱀을 잡아 먹는 동물로

몸의 나쁜 기운을 가져가는 역할을 하기 때문에
행운 시장에는 빠지지 않는 동물이예요.
주로 박제!!!



악귀를 쫒아낸다는
말발굽, 편자에다가
이거 저거 좋다는거 다 붙여 놓은 거~


기원하는 소원에
상징적인 것을 넣거나 품에 넣어다니는
소품들도 많고


작은 지폐들은
태워서 연기를 날려버리고
수입을 기원하는 소품이고

특히 냉장고 자석들도 저마다
애정운, 금전운, 건강운, 승진운 등등...
의미를 가지고 있는 상징들이 많답니다.
 


여우꼬리..;;


불안을 치료해주는 것들도 있네요.

se cura susto
불안의 치유 정도로 번역 가능할 듯.

불안을 치료하는 계란, 독수리의 깃털


그리고 예전에도 너무나 궁금했다던
바로 이 사람들

왜 이러게 자리에 앉아서
무언가를 기다리고 있는 것일까?


끄어!!! 이제 알았어요.
이제야 저 스페인어가 읽어진거 있죠!!!

SE LIMPIA CON CUY

짐작이 가시나요?

SE LIMPIA CON CUY
꾸이로 정화함


꾸이는 기니피그입니다.
페루의 식용 동물이지요.

그러나 이런 경우,
몸과 마음의 정화를 위해서 꾸이를 죽이는 경우
죽은 꾸이는 먹지 않는다고 해요.

몸과 마음의 나쁜 것을 씻어내거나
저주를 벗어나기 위해서나
혹은 치유의 목적으로 꾸이를 이용한거니까
그 나쁜 것이 꾸이에게 넘어가는 거지요

얼만지는 학생들도 잘 모르더라구요.
보통 젊은 사람들보다 어르신들이 많이 한다고 합니다.


이런 원석들도 좋은 에너지를 전달해준다고 하지요.
장식용으로도 많이 판매해요.

가톨릭 국가임에도 불구하고
자발적이거나 교육을 통한 것이 아니라
스페인 식민지 시대의 정신적인 지배에 불과했던지라

전통적인 이런 풍습들도 계속되고 있는 것이지요.
물론... 이런 형태로
자신의 불안과 불운을 떨쳐버릴 수 있다는
자기 최면이 가장 큰 역할을 하겠지만요.

물론, 이 행운시장의 앞 뒤로는
기념품도 판매하고, 음식들도 판매하고 있답니다.

한번쯤은 이런 시장이 서 있으면
들어가 보심을 추천해요.
정말 다양한 물건들이 있거든요!!!
여행기념품 구입하기도 좋구요 ^^


2011/05/29 - [베트남 하노이] 호떠이 주변풍경을 담다
2013/05/18 - [적묘의 라오스]루앙프라방 새벽 탁발승 주황색 승복 행렬
2011/09/13 - [베트남 훼] 뜨득황제릉 앞의 오색찬란향에 취하다
2011/05/11 - [몽골,간단사원]라마불교 사원에서 마니차를 돌리다
2011/06/10 - [베트남 냐짱] 냐짱 강가 참파유적, 포나가르탑
2010/11/26 - [베트남, 진무관] 여행자 포스로 무장하기!!!

2012/01/03 - [페루 새해풍습]떡국 대신에 포도알 12개와 불꽃놀이!
2013/04/22 - [적묘의 페루]여행기념품, 잉카 상징 냉장고 자석
2013/01/02 - [적묘의 페루]소원을 빌어봐! 리마,산타로사의 우물
2013/01/01 - [적묘의 페루]잉카 우주관의 성탄트리,센뜨로데 리마
2012/09/10 - [적묘의 페루]특이한 남미 행운의 선물, 부적?여행기념품?
2013/06/29 - [적묘의 페루]6월 29일은 어부의 날.성 베드로와 성 바오로 축일
2013/06/12 - [적묘의 페루]신기한 목각 고양이, 선물 자랑+취향
2013/06/09 - [적묘의 페루]매주 일요일 유기농시장, 브라질길 Av. Brasil
2013/06/01 - [적묘의 페루]국제감자의 날,전시공원에서 감자축제를!
2013/05/30 - [적묘의 페루]리마 주말 유기농 시장, 토요일 미라플로레스


3줄 요약

1. 죽음에 대한 인식은 종교의 시작이고, 기복은 삶 속에서 나타나는 형태지요. 

2. 점술에도 꾸이가 사용되는지 몰랐어요. 냉장도 자석에도 숨어있는 의미라니! 대단

3. 거리에 있는 스페인어는 도통 읽어지지 않는데, 이런 건 그래도 눈에 들어오네요.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손가락 클릭 눌러 추천해주시면 글쓰는 즐거움과 보람이 한층 up

http://v.daum.net/my/lincat79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미호 2013.07.10 08: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단 아르마딜로 박제에 놀라고
    기니피그를 죽여 점을 친다는 것에 또 놀랏네요
    우리의 무속신앙같은 기복신앙인가봐요
    기니피그에게 심심한 조의를 표해봅니다 ...

    • 적묘 2013.07.10 09: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미호님 점은 앞날을 미리 내다보는 거나
      과거를 알아맞추는 것이고

      이건 음...아픈 몸을 낮게하는 치유행위랍니다~

      아픈 곳을 기니피그나 계란, 콘돌의 깃털로 빼내는 것이랄까요

      뭐...잉카시대부터 이어진 것이라고 합니다만
      정작 젊은 학생들은 잘 모릅니다 ^^

  2. 아스타로트 2013.07.10 16: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걸 쭉 모아놓고 파는 곳이 있다니 왠지 신기하네요;;
    적묘님은 뭔가 부적 같은 거 하나 장만하셨나요?ㅎㅎㅎ

    • 적묘 2013.07.10 23: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스타로트님 저는 이런 쪽에 관심을 두기엔..;;;
      점성술가와 혈액형, 애니멀 커뮤니케이터까지..;;
      다 자기 최면에 가까운 사기꾼이라 생각하거든요~

      자존감이 떨어진 사람들에게 희망을 보여주는 대가로 받는
      정당한 수입이라고도 생각할 수도 있고요.
      희망을 주는 상담가지만 해결책은 없다는 것이 사기의 면모를 보여주는 것이고
      ....
      그런 면에서 종교는 정교화된 의식과 좀더 수준 높은 광범위한 전인적 이념으로
      사회를 긍정적인 방향으로 끌고가는 면에서 가치를 인정할 수 있겠지요.... 여기까지는 .. 철학 역사 전공병입니다..ㅡㅡ;;;

      그래서 귀여운 손가락 인형만 더 구입했어요 ^^
      나중에 한번 올릴게요~

  3. 七支刀 2013.07.10 16: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콘돌의 깃털... 사면 애들의 장난감이 되겠지... ㅋㅋㅋ

    • 적묘 2013.07.10 23: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七支刀님 흐하하하 빙고!!!

      그러나 이젠 저도 제가 직접 움직여야하는 장난감은..ㅜㅜ 피곤..
      아무래도 기니피그가 크기로는 고양이 반만하고
      나름 같이 잘 놀거 같기도 하고..
      글네요~~~

      나이든 고양이들이 불쌍해지지 않을까 싶긴해요..ㅠㅠ

  4. 팩토리w 2013.07.11 00: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런 독특한 재미가 가득한 시장을 구경하면 정말 재미지다지요..
    안타깝게도 이런곳을 마니 가보쥐 못했네요..^^;;
    특히 저 말발굽 탐나는데욤~~~^^

    • 적묘 2013.07.12 13: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팩토리w님 아무래도 저는 짐이 한계가 있다보니까..;;;
      아무래도 무게가 나가는 것은 잘 사지 않는답니다.

      정 탐나시다면 제가 하나 구입해서 한국가서 배송비 포함해서 청구 ㅎㅎㅎ
      요청하시면 제가 담에 한번 가격 알아볼게요 ^^;;
      아무리 비싸도 만원 안 넘으니까요. 말씀해주세요.

  5. 나오젬마 2013.07.11 14: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람사는 곳엔 어느곳이나 다 있는 것 같아. 그게 어떤 형태로든 말야...
    복을 가져다 주고, 액운 막아내고...저 원석들은 알록달록 참 예쁘다
    기니피그의 글을 보니...예전 생각이 나ㅡ,.ㅡ; 이건 나중에_;ㅎ

    • 적묘 2013.07.12 13: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나오젬마님 여긴 원석 많이 파니까 ㅎㅎㅎ 정말 언니처럼 손재주 있으면
      이래저래 구입할거 많을 텐데 말이죠.
      저는 저 작은 원석 나무는 구입했어요 ^^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84
Today245
Total5,870,208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