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 위에 자리잡은 이유는

세상을 내려다 보기 위해서도
이 자리가 편해서도 아니야

여기 밖에 내 자리가 없으니까
여기 외엔 갈 곳이 없으니까

여기서만...
여기에서만


내 집은 여기 공원이니까.



어떤 날은
멍하니 하늘만 바라봐


길을 가로 질러가보자
저기엔 무언가 있겠지



붉게 핀 사루비아 꽃밭으로
숨어 들어간다


배가 고픈거야


사람을 제외한 동물은
배고프지 않을 땐
사냥감을 죽이지 않아

재미로 생명을 죽이고
이윤을 위해 괴롭히는 동물을 어디에도 없어

다만 살기 위한 몸부림


나는 배가 고프고
누군가의 사냥터를 발견했을 뿐이야

오늘은 사냥을 할 기운도 없어
그러니 누군가 남긴 것이라도 먹고 싶은데....


먹을 건 없네...


사루비아를 따서 꿀을 빨아 먹을수도 없고
근처 식당에서 밥을 주문할 수도 없어


그러니 그저
꽃 사이를 유유히 산책하는
우아한 고양이로 돌아가야지


이왕이면...
사람들이 가까이 오지 못하는 곳으로


조용히 휴식을 할 수 있는 곳으로

사람이 좋긴 하지만
사람들은 무섭기도 하고
공원엔 너무 많은 사람들이 오가니까

가끔은 이렇게 혼자만의 시간이 필요해


날도 흐리고
배도 고프고
사람 많아서
잠깐 쉬고파


2012/09/06 - [적묘의 페루]고양이에 대한 사람들의 인식이 안타까운 이유
2011/09/07 - [적묘의 철거촌 고양이 기록] 천일동안 혹은 그 이상
2011/07/30 - [철거촌 고양이] 부서진 문을 열고, 무너진 담을 넘어
2011/09/19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길냥이를 위한 노래?
2011/06/22 - [철거촌 고양이] 날아라. TNR 노랑고양이
2012/08/10 - [적묘의 페루]고양이 꽃밭에서 나비가 야옹야옹
2012/09/10 - [적묘의 페루]사료금지가 된 리마고양이공원, 케네디 공원의 현실
2012/09/23 - [적묘의 페루]고양이 식빵은 리마꽃박람회 필수요소
2012/06/22 - [적묘의 페루]태비고양이가 밀당에 실패한 이유

2012/06/12 - [적묘의 페루]리마 소년,고양이 그리고 솔로염장
2012/05/21 - [적묘의 페루]월간낚시, 고양이 미끼는 사료 한알
2012/04/13 - [적묘의 페루]너만 입이냐며 여행자 삥뜯는 노랑둥이 고양이
2012/04/09 - [적묘의 페루]미라플로레스에 고양이 꽃이 활짝 피었습니다.
2012/04/02 - [적묘의 페루]미라플로레스, 고양이 공원에 밤이 내리다
2011/12/30 - [적묘의 고양이]페루의 검은 고양이는 꽃침대로 직행!
2011/12/27 - [적묘의 페루]고양이가 주렁주렁~고양이가 꽃피는 나무~
2011/11/02 - [적묘, 페루] 꽃밭에 고양이꽃이 피었습니다!
2011/12/10 - [적묘의 고양이] 현명한 고양이의 깨끗한 물마시는 방법


3줄 요약

1. 사실 나무 아래에 사료가 있습니다. 시청에서 밥을 준답니다.

 2. 고양이들이 늘어나서 비둘기 사냥으로 먹고 사는 고양이들도 있어요.
 
3. 이날 따라 망원렌즈를 가져간 덕에 도시 생태계의 한면을 담았네요~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이 블로그의 수익은 길냥이들을 위해 사용하고 있어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786
Today385
Total5,950,880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