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론 큰 우체국들도 있지만 ^^
아직 중앙우체국은 못 가봤어요


언어 공부를 하고 있는 요즘
오가면서 숨어 있는 우체국을 봤답니다.

사실..;; 예전과는 달리 인터넷으로 다 하니까
노트북도 가지고 가지 않았던
몽골의 생활과는 달리
요즘은 블로그도 최대한 쓰고 있고
메일이나 메신저로 바로바로
거기에 페이스북이랑 트위터도 있으니

손으로 쓴 편지를 보낼 일은 좀처럼 없지요


그래도 가끔..
손으로 쓴 편지를 보내고 싶을 때

요렇게
우체국을 발견하면 기분이 좋답니다 ^^

제일 중요한 것은..

이 표시!!!

우체국에서 주소를 적어서 내밀면
우표를 붙여주거나 스탬프를 찍어줍니다.
그러면 그걸 해당하는 곳에

리마면 로깔~
시외면 나시오날
해외면 인떼르나시오날에 넣어주세요



어디 가든,
우체국 하나 정도는
위치를 파악해 두는 것이 좋습니다!!!!


요런 간판이 있으면 동네 우체국!


좀...낡고 지저분한 엽서는

0.5솔 대략 200원 정도
50 센티모스=0.5솔


봉투도 팔고 있어요


다른 기념품들도 조금!!!


수제 카드들도 인상적이네요


바로 옆 가게는

하나는 기념품 가게
하나는 작은 메르까띠또-가게..


이렇게 날씨 좋은 날
라르꼬마르에서 찍은 사진 하나 동봉해서
편지 쓰고 싶은데..

사실...
오늘 다시 살짝 추워졌답니다..;;;

봄이라는데 왜 아직도 이리 추운지~
한국의 가을같아요.


2011/10/24 - [페루 리마] 절벽 위의 쇼핑단지, 라르꼬마르
2011/10/24 - [적묘의 고양이] 페루 리마의 고양이 광장, parque kannedy
2011/10/23 - [페루,리마] 로컬성당에 가면 달콤한 컵케익이!!!
2011/10/23 - [적묘의 고양이] 페루, 리마에서 만난 현명한 고양이
2011/10/22 - [적묘의 블로그 tip]페루,리마..외국에서 글 올리는 방법 3가지

2011/10/22 - [리마,케네디공원]페루에도 도서전이 있다!!
2011/10/21 - [페루,panaderia]달콤한 동네빵집에 가자!!!
2011/10/20 - [적묘의 여행tip] 짐싸기의 기술, 소소하지만 아쉬운 것들
2011/10/19 - [페루,리마] 꼭 가보는 로컬 시장, el mercado de surco
2011/10/19 - [미국,LA공항] 처음 가본 미국, 하늘에서 본 LA

2010/12/20 - [호치민,중앙우체국] 에펠의 취향, 여행자의 필수코스
2010/12/24 - [베트남,호치민대성당] 노트르담 혹은 성모마리아 성당
2011/01/18 - [베트남 다낭] 길만 봐도 감동이다!!!
2011/05/30 - [베트남 호치민] 오페라하우스 옆, 까라벨 호텔의 전망좋은 레스토랑
2010/11/24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택배시 물건 파손에 대비한 포장법 특강
2010/09/08 - [적묘의 고양이이야기] 종이상자를 버릴 수 없는 이유!



3줄 요약

1. 엽서, 우표,기념품 등 다양한 볼거리들이 많은 우체국!!

2. 사진 찍기 힘들땐, 엽서를 구입하는 것을 추천해요 ^^

3. 페루에서 편지 보내면 몇일만에 갈까나요~~~

http://v.daum.net/my/lincat79
다음뷰 추천 감사합니다 ^^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881
Today93
Total5,864,091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