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표정은....

우리집에서 제일 비싼...

고양이라지만 실제론 공짜로 들어와서

열정적인 애교 모드로
모두를 녹여 버린 순딩이 몽실양의

느끼는 표정 입니다 +_+





개인적으로

러블은 정말 사진빨 안나오는

쥐색 코트가 심난..ㅡㅡ




그러나 은초롱꽃이 올망졸망 달리고

둥글레잎이 파랗게 올라오면

꽤나 예쁜 색감이 나오기도 합니다 ^^




몽실양의 가장 큰..





치명적인...단점은..




사람을 너무너무너무 좋아해서





사진을 찍을 수 있는 시간과 공간을 확보하는데


애로사항이 많다는 거죠..ㅡㅡ




이 넘치는 애정은 정말이지
사진을 찍는데는 하등 도움이 되지 않습니다 +_+

이렇게 쪼꼬만 넘들도
찍을 때 가만히 있어주시니

얼마나 감사한지..ㅠㅠ





그러나...우리의 몽실양..;;


봐주는거 없이 냅다 점프..






그래서 오늘도 변함없이..

느끼시는..;;;


그리고 어금없이 등장하는 손..;;;





아 손과 ....잠옷까지.ㅡㅡ;;





근데 몽실양은..;; 손보다 발을 선호..;;




죄없는 고양이를 발로 짓밟는 사진 +_+

아니구요..;;;




고양이가 발에 매달려서 빨리 빨리
부비부비해줘...라고

명령하는 사진입니다.




아 거침없는 잠옷..ㅡㅡ;;; 노출..;;





아놔...

발만 꺼내도 알아서 들이대는

자동모드






학대 아님..

확대임 +_+




왜...

내가 부끄러워?


아니..ㅡㅡ;; 내가 부끄럽다야..;;



말없이 슬리퍼를 신고

매발톱꽃을 담고

카메라 셔터를 누른후

손과 발을 모두 동원해서

미친 듯이 예뻐해 주었습니다 +_+


2011/01/30 - [애교백단] 러시안블루의 럭셔리함에 대한 고찰
2011/04/02 - [학습촉진효과 고양이] 러블은 책을 좋아해!
2011/03/28 - [카푸치노목욕]이 어메이징한 러시안블루같으니라고!

2011/04/13 - [성격좋은고양이] 발톱깍기 참 쉽죠!
2011/01/14 - [즐거운 간식시간] 특수촬영한 러블의 맛살사랑

2010/11/24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택배시 물건 파손에 대비한 포장법 특강
2011/04/13 - [고양이와 쇼핑백] 사랑의 조건

2010/09/18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인형놀이하는 러시안블루
2010/12/04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러블 작명 비화..ㅡㅅㅡ;;



3줄 요약

1. 손과 발을 다 동원해야 만족하는 변태, 몽실양

2. 뭐랄까.. 넌 너무 쉬운 고양이? 고양이의 도도함이 없어...없어..없어!!!!!!!

3. 아놔 저 잠옷은 어쩔꺼야..ㅡㅡ;;;

집사가 지칠때까지 들이대는 고냥이가 탐나시면
다음뷰 추천 손가락을 꾸욱 클릭! 착불로 보내줄 수도 +_+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581
Today169
Total5,971,036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