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님 집에서 고양이랑 놀다가

종종 장난감을 망가뜨리기도 해서 

집에 노묘들이 관심을 보내지 않는 장난감들을 가지고 가기도 하고 했는데

 

두리번 두리번 하다가

 

깃털이 빵빵한 뭔가가 있는걸 보고

깃털 먼지털이구나 하고 생각했었는데

 

두둥!!!!!

 

 

 

 

 

 

이거 머리띠야?

 

응?

 

추장 머리띠인가!!!!!

 

출근용? 의례용?

 

 

 

 

 

건 모르겠고...

짤뱅이가 깜짝 놀란만한 

멋지구리한 새 한마리급

 

장난감!!!!

 

 

 

 

 

아이공~~

 

몇번 흔들어주기만 하면

기냥 바로 어디서 맹수가 달려옵니다.

 

 

 

 

한 손엔 머리띠를 들고

열심히 위 아래로!!!

 

 

 

 

 

좌우로~~

 

이쪽으로 이쪽으로~~~~

 

 

 

 

 

 

너무 위에서만 왔다갔다하면

 

우리 짤뱅군 아쉬워할까봐

 

그래도 살포시 입질은 할 수 있게 내려갔다 올라왔다

 

 

 

 

 

 

살포시 입가에도 톡톡

 

그러나 망가지진 않게!!!

 

 

 

 

 

사냥본능을 자극하고

놀이는 재미있게!!!

 

그러나 귀하디 귀한<?>

 

추장님 깃털 머리띠를 망가뜨리는 건 안되니까요!!!!

 

 

 

 

 

쿠앙쿠앙...

 

식겁..

 

 

 

 

 

 

 

 

앗 짤뱅이가 잡았다...

 

헉... 망가지면 안되는데!!!!

 

 

 

 

 

 

제대로 사냥본능 자극!!!

 

으르르르르르렁

 

 

 

 

 

 

잠깐..;; 내려 놓음..

 

팔 아파....

 

 

 

 

 

 

 

아냐아냐..입질 안된다공~~~

 

다시 나무 위에 올려놓고..

 

헥헥..잠깐 쉽니다.

 

 

 

그렇게 둘이 열심히 놀고

 

카메라 내려 놓고 손 운동 하는 사이에

 

짤뱅군은 사냥본능 만족도 100% 달성

 

 

 

수면욕구 100% 올라감...

 

엽떼여..

 

아직 저녁 시간도 안되었어요~~~

 

 

아저씨 일어나세요~~~

 

 

 

 

 

 

쿠엉....

 

 

 

 

 

더 못놀아...

 

 

잘꼬야...

 

 

 

 

 

그렇게...

 

연속 하품을~~~

 

 

 

 

 

 

아직 창 밖엔 해가 눈부신데..;;

 

짤뱅군의 숙면을 위해서 

 

사냥본능 만족시켜드렸으니 이제 수면욕구 채워드리기 위해~~~

 

 

암막 거튼 팍팍 쳐드립니다.

이제 사진도 그만 찍을게요.

 

잘자요~~~~

 

 

 

 

 

 

 

2021/01/18 - [적묘의 고양이]짤뱅이가 하품하는 이유,고양이하품,고양이 과로,하품도 예뻐,먼치킨의 다리길이

 

[적묘의 고양이]짤뱅이가 하품하는 이유,고양이하품,고양이 과로,하품도 예뻐,먼치킨의 다리길

깃털이 팔락팔락 저건 꼭 잡아야해!!! 있는대로 앞다리를 쭈욱 늘려서 깃털에게 다가가봅니다.  입을 있는대로 벌려봅니다. 와앙!!!!!! 빛이 가득한 시간 사냥감을 선명하게 보려고 조리개를 있

lincat.tistory.com

2021/01/17 - [적묘의 고양이]과유불급,적절한 양의 미끼,뱅갈,안분지족을 말하다,월간 낚시,파닥파닥

 

[적묘의 고양이]과유불급,적절한 양의 미끼,뱅갈,안분지족을 말하다,월간 낚시,파닥파닥

아닌 듯하지만 사실 정말 노는 걸 좋아하는 고양이들 다만 나이가 좀 있으면, 사람들도 그렇듯이 매너리즘에 빠져서.... 그게 뭐 어쩌라고 그런 느낌이 생긴달까요? 나이든 이들에겐 충분한 시간

lincat.tistory.com

2021/01/16 - [적묘의 고양이]콧구멍에 혀닿기,혀말기,날름날름,친구님네3종세트,뱅갈,먼치킨,난리났네 난리났어,고양이혀,고양이송곳니

 

[적묘의 고양이]콧구멍에 혀닿기,혀말기,날름날름,친구님네3종세트,뱅갈,먼치킨,난리났네 난리

e북과 그동안 읽지 못한 책들 그리고 논문들, 제본책자들을 들여다 보다가 멍하니 흘러가는 시간 속에 다시 돌아온 토요일 집 안에서 돌아다니고 집 안에서 책 보고 집 안에서 커피 마시다가 마

lincat.tistory.com

2021/01/06 - [적묘의 고양이]친구님네 먼치킨,잘잤소,짧소,놀았소,잡았소,2021년 첫만남

 

[적묘의 고양이]친구님네 먼치킨,잘잤소,짧소,놀았소,잡았소,2021년 첫만남

왔소 오랜만에 왔소~ 그 동안 잘 잤소? 잘 먹고 잘 놀았소? 어찌 다리는 좀 길어졌소? 새해 덕담도 모자랄 판에 다리 길이로 그러기 있소 지는~~~ 맞소 우리 다리길이 가지고 뭐라 할게 어디있소

lincat.tistory.com

2018/09/24 - [적묘의 고양이]14살 할묘니,턱시도 까칠냥,깜찍양의 격한 놀이

 

[적묘의 고양이]14살 할묘니,턱시도 까칠냥,깜찍양의 격한 놀이

충분히..격하다... 앞발 하나로  파닥파닥.... 눈과 수염으로 쫒아가는 중 앞발을 올리는 것이 이렇게 힘들다니!!! 묘생 14년이면 눈으로 째려보면 낚시를 잡을 줄 알았지 눈으로 낚는거 아니었나

lincat.tistory.com

2017/12/06 - [적묘의 고양이]친구님네 먼치킨,짤뱅이의 먹방,튜브형 고양이간식

 

[적묘의 고양이]친구님네 먼치킨,짤뱅이의 먹방,튜브형 고양이간식

고추장 아니예요~~~ 고양이 간식이랍니다. 요 참하게 생긴 예쁜 고양이는 먼치킨 다리가 짧은 것이 숙명 짤뱅이의 관심을 끄는 것은 과연 무엇일까요~ 콧등에 주름잡으면서 달려오게 만드는 고

lincat.tistory.com

 

3줄 요약

1. 냥님의 사냥본능 만족 후 수면욕구 충족 중, 카메라 내려놓기~

 

2. 최선을 다한 적절한 다리 길이와 쫙 벌린 맹수의 입에 심쿵!!! 

 

3. 깃털은 언제나 진리!!! 꺼내기 전엔 깃털먼지떨이인 줄 알았다는거 ^^;;




728x90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초록(CHOROK) 2021.01.19 09: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 사진 너무 멋있어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21.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739
Today571
Total6,532,543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