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분히..격하다...


앞발 하나로

 파닥파닥....







눈과 수염으로 쫒아가는 중






앞발을 올리는 것이 


이렇게 힘들다니!!!





묘생 14년이면

눈으로 째려보면


낚시를 잡을 줄 알았지


눈으로 낚는거 아니었나





아닌가봐....








그래서 다시 던져주는 미끼는 +_+


바로 이거~







캣닢 가루 가득 묻힌 


쿠션~






역시나 +_+






열심히!!!


추릅추릅


부비부비






요래요래 격하게 놀고 있는

우리 깜찍양






13살 할묘니 몽실양이


언니가 이렇게 열심히 노는 게 이해 안된다는 듯이





응? 왜 이래?


응? 왜 이럴까아~~~~






2018/01/25 - [적묘의 고양이]캣닙쿠션에 대한 격한 반응 모음, 묘르신 3종세트

2018/01/26 - [적묘의 고양이]캣닙, 적절한 놀이시간, 빨간 캣닙쿠션과 묘르신 3종세트

2018/01/31 - [적묘의 고양이]격하게 아무것도 하지 않을 자유, 하품 빼고,19살, 묘르신의 하루

2018/01/11 - [적묘의 고양이]캣닙쿠션, 캣닙가루 조물조물, 13살 몽실양의 집착력


2018/04/24 - [적묘의 고양이]캣닙도 입맛대로!,묘르신 3종세트,개취, 개박하 취존

2018/07/05 - [적묘의 고양이]개다래나무,가루,고양이마약,묘르신3종세트의 반응,냥바냥

2018/07/30 - [적묘의 고양이]폭염엔 유기농 캣닙 자연건조,14살 고양이 깜찍양은 거들뿐

2018/09/18 - [적묘의 고양이]새 장난감,개다래나무,그리고 모노톤 자매





3줄 요약

1. 세상 어려운 깜찍양 낚기~

 

2. 깜찍양에게는 역시 캣닙쿠션이 최고의 장난감인 듯!!!

 

 
3. 나이를 먹으니 이제 노는 것도 예전같진 않아요. 시간이란.....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553
Today172
Total5,984,150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