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묘의 일상/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만우절고양이] 초롱군의 거짓말

적묘 2011. 4. 1. 15:37


고양이는

육식 동물이야!!!

그러니까

내가 여기 부비부비하는 건..

그냥 여기 화분이 있어서 일뿐!!!




음음





역시 이 내음..





아아..좋아좋아~~~



문질문질




역시 봄날엔 고양이도 풀을 뜯어야 한다고!!!!




아흑..

이 맛 넘 좋아!!!!





그래도 고양이는..

육식동물이야..


풀따위 필요 없다고!!!!


2011/03/03 - [초식동물] 대나무잎을 먹는 너는 고양이팬더??
2011/02/28 - [초식동물] 파피루스를 먹는 고양이
2010/09/06 - [적묘의 고양이 풀뜯어먹는 소리] 고양이를 유혹하는 캣그라스의 비밀



사실 초롱군은 캣닙 씨만 봐도 좋아서 어쩔줄 몰라요!!!


요정도로 집중!!!!




넌 초식동물 맞는거 같다..ㅡㅡ;;


아 그리고 초롱군 거짓말의 1순위!!!

난 그냥 입 크기를 보여주려는 것 뿐이야




진짜야 정말이라고..



절대....


졸리거나 하지 않아....





2011/01/18 - [무한도전하품] 이것이 바로 인셉션이다?
2010/09/25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이불의 필수조건!

2010/08/22 - [고양이의 주말미션] 4단계 수면유도-당신도 할 수 있다!!!
2010/10/10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비밀의 버튼
2010/10/02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고양이에겐 없는 병!!!

 



3줄 요약


1. 몽실양은 쉬운 고양이가 아니다, 깜찍이는 순하다..가 1위를 다투고 있음.

2. 우리집 고양이는 털이 안빠져요는 당연히 집사거짓말 0 순위!!!

3. 우리집 고양이는 화장실을 셀프로 치워요..는 과한 거짓말..ㅠㅠ

거짓말에 공감하신다면 다음뷰 추천 꾸욱!!
손가락 추천 클릭은 로그인 안해도 됩니다

2011/04/01 - [만우절고양이] 깜찍양의 실체는 하악하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