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시지 않은

달달한 생크림 요플레


그래서 더 좋다고!!!





햇살 아래 딩굴딩굴하던


초롱군을 소환하는 건






졸린 눈으로

부시시 일어나서


힘겹게 소파를 내려오게 만드는 것 중 하나






한달음에 부엌에 와 있는..;;


뭐니 너






이렇게 신나게 먹어도 되는거니?







이렇게 진지하게


식탁 아래서 갑툭튀해서





초초초초초


집중모드








감질나게 뚜껑 핥고 나면

한스푼 더 주고


또 한스푼 더 줄 때도 있지만






요플레 맛의 진수는


뚜껑에 있다면서






만족스럽게 먹고 


다시 자러간답니다.


흔한.... 19살 고양이의 일상이죠








2018/04/24 - [적묘의 고양이]캣닙도 입맛대로!,묘르신 3종세트,개취, 개박하 취존

2018/03/05 - [적묘의 고양이]묘르신 입맛,초롱군의 이상한 요플레사랑,고양이 맞아?

2017/07/17 - [적묘의 고양이]묘르신들 간식엔 순서가 없다,현란한 할짝할짝

2017/01/17 - [적묘의 고양이]18살 노묘의 정체는 냥아치, 장수묘의 비결은 생크림!!!

2017/11/09 - [적묘의 고양이]아빠 생신에 초롱군은 딸기 생크림~


2017/04/17 - [적묘의 고양이]노묘들에게 간식을 주는 이유, 늙어서 즐거움이란(feat,츄르)

2017/01/26 - [적묘의 고양이]노묘와 딸기,딸기향에 심쿵! 설연휴 특식은 딸기~

2011/07/15 - [고양이와 딸기의 상관관계] 초롱군을 낚는 미끼!

2010/08/18 - [고양이의 보양식] 인육을 즐기며 더위를 이겨요!




3줄 요약


1. 뭐든 먹어줘. 뭐든 ... 한입 더!!!


2. 초롱군이 맛있게 먹고 있으면 동생들이 슬쩍 왔다 보고 간답니다.

 

3. 그런데 말야 +_+ 요플레 뚜껑이 제일 맛난거 맞나봐!!!

 


 적묘 인스타  친구  유툽구독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443
Today410
Total5,982,888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