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선이 뜨겁다


긴장을 늦추지 않는다


마징가귀가 내려가지 않는 중



귀를 살포시 내리는데까지 걸리는 시간






눈을 조용히 감고


꿈뻑 졸기도 하지만







왔다갔다 하는 동안에도


눈을 동그랗게 뜨고


계속 움직임을 따라온다








이 거리감과 

이 긴장감을


담아내려면


무조건 망원렌즈 장착







첫날은 그야말로


숨박꼭질





문 저쪽


화장실 좌변기 뚜껑 위






없는 줄 알고

성큼 다가왔다가






급당황해

다시 나가려는 


급턴까지!!!!


술래에게 잡히긴 싫은 거지!






어디로 갈 것인가!!!


어떻게 살 것인가!!!


무엇을 할 것인가!!!






결론은 세탁기 위로!!!








그래도 24시간 지났다고


하악은 안함 +_+






이젠 슬쩍 이불 위로 자리를 이동해서

편하게 뜨뜻한 자리에서


숨기 시작






또 24시간 더 지났다고


봉인해제


간식 좀 주고 놀아주고

그랬더니..



만져라 인간!!!!


드디어 망원렌즈를 표준렌즈로 바꿀수 있었답니다 ^^






2018/02/17 - [적묘의 고양이]2018년 담초, 친구님네 노랑둥이,갈등 중,간식이냐 하악이냐!!!

2016/03/07 - [적묘의 고양이]10년 거리 좁히기, 망원렌즈가 필요할 때,골이와 담초

2016/02/16 - [적묘의 고양이]골이,검은 고양이 사진을 잘 찍기 위한 필수조건

2011/04/25 - [적묘의 고양이]지요님네 골이, 드래곤 길들이기,올블랙 고양이의 포스


2011/02/02 - [적묘의 고양이]담초,꼬리의 비밀, 그대에게만 살짝 알려줄게요

2011/01/26 - [적묘의 고양이]검은 고양이,저주의 실체분석, 그것을 알려주마,골이,담초

2010/12/30 - [적묘의 고양이]2006,담초, 2011년에도 진리의 노랑둥이





3줄 요약


1. 13살 묘르신과 숨박꼭질 좀 하고, 망원렌즈 좀 사용하고!!!


2. 저보다는 카메라에게 긴장하는 거랍니다~ 눈 똥글똥글~~~

 

3. 낯가림 끝, 마징가귀 해제, 하악 종료~ 편안한 발라당 장착 완료 ^^

 


 적묘 인스타  친구카카오채널 구독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23
Today771
Total5,865,692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