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5일 근무하고

토요일은 공부하고

일요일은 늦잠 자고


티비 보려고 슬슬 내려와보면


소파에 앉을 자리가 없다






여기 내 자리야!!!!!





안들림






아무것도 안들림






그렇구나


우리집엔


격하게 아무것도 하지 않고

격하게 더 아무것도 하지 않는 존재들이....





이리 누웠다

저리 누웠다





자는게 너무 너무 피곤하니까....


집사는 그냥 밥이나 채워주고

간식 좀 집어주고

와서 부비부비 좀 해주고


그리고 니방 가서 쉬어라~






소파에 집사 자리는 없음


소파는 주묘님께 양보하세요 +_+






다 그런거 아닌가요???





집사가 옆에 앉으면 

후딱 일어나서 이동해버리는


나쁜 고양이들..ㅠㅠ






2016/09/01 - [적묘의 고양이]찬바람이 불면, 계절맞이 위치이동 중

2016/08/16 - [적묘의 고양이]계단 위 생체 부비트랩 조심. 대리석타일 비용은 절약

2016/08/02 - [적묘의 고양이]노묘 3종세트를 움직이는 힘! 무더위엔 캣닙!

2016/07/05 - [적묘의 고양이]반려동물 사진찍기 힘든 이유,11살 러블 나쁜 모델인 이유

2016/06/27 - [적묘의 고양이]위아래없는17살 오빠와 11살 여동생의 캣닙전쟁


2016/03/16 - [적묘의 고양이]무한도전 하품은 계속된다

2015/11/14 - [적묘의 고양이]정원에 가을이 내린다

2016/01/05 - [적묘의 고양이]겨울 3종 세트 고정좌석, 침대필수요소

2015/11/02 - [적묘의 고양이] 진리의 노랑둥이와 함께 가을은 노랗다




3줄 요약


1. 요즘은 주말도 지치네요. 뉴스를 끊어야 하나...

2. 티비 보면서 기운 빠지니 소파 아래 앉아서 주묘님 사진 찍어봅니다.

3. 이렇게 꼬리를 감고 따스하게 있는 풍경이 마냥 좋네요.


카카오채널에서  구독+친구해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jackie 2016.09.12 09: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첫 사진부터 건치를 자랑하시는 초롱옹!!! 소파인들 어떠리.. 의자인들 어떠리.. 건강만 하다면 다~ 내줄거라죠 ㅎㅎ

  2. 냐옹 2016.09.12 17: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맞아요
    소파를 비롯해 폭신한 의자는 모두 냥님들께 양보하는게 집사의 미덕이죠
    어쩌다 눈치없이 앉아 있다 냥님들 레이저 발사하면
    즉시 엉덩이를 들고 철수해야죠
    암요!!!

  3. 이고 2016.09.15 21: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웅!~~^^
    사랑스러비~♥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23
Today545
Total5,865,466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