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무리 한국보단 따뜻하다고 해도

 

겨울은 겨울

 

20도에서 15도까지 떨어지고

해가 나지 않아서 우울한 시간들

 

더운 날은 멀찍이 떨어져서 자지만

이런 으슬으슬한 날들은

꼭 끌어안고 그릉그릉

 

 

 

 

 

 

살짝 다가가서

 

애들아~ 하고 흔들어 깨워봅니다~

 

 

 

 

 

화들짝 놀라서

 

바라보는 건 정말~

 

 

 

 

1초..ㅠㅠ

 

그냥 바로 외면당합니다~

 

춥다~ 졸린다~

 

절루 가~

 

 

 

 

 

 

다시 골뱅이로 변신!!!

 

 

 

아웅~

 

왜 깨워...왜 봐...

 

신경 쓰이잖아~

 

 

 

 

아하하하하하~~~~~

 

하~~~~품~~~~

 

 

 

 

아유 이뻐라~~~

 

아직 청소년 고양이들이 많아요.

 

 

 

 

 

올 초에 태어난 고양이들

 

이제 한해가 지나고 겨울을 무사히 지나길

 

어린 고양이들이 체온을 나누고

 

사람들이 마음과 사료를 나눠주면...

 

괜찮을거예요.

 

 

 

 

 

 셔터 소리가 신경 쓰이지만~

 

다시 잠들면~ 끝!!!

 

 

 

온기를 나누며

 

 

 

 

그 옆에도...

저 옆에도..

 

 

 

 

2012/07/18 - [적묘의 페루]하얀 고양이의 시원한 기지개 

2010/10/01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꼬리를 탐한 댓가 

2013/10/09 - [적묘의 페루]고양이 공원 골뱅이들처럼 잠자기 

2013/09/01 - [적묘의 페루]고양이 꼬리와 나쁜 손~느낌 아니까~ 

2012/01/27 - [적묘의 고양이]같이 자기 전에 확인해 볼 것!!! 

2011/04/16 - [수면더블샷]고양이에겐 불면증이 없다 

2011/03/31 - [침대의 필수요소] 묘체공학 고양이베게

 

2010/08/22 - [고양이의 주말미션] 4단계 수면유도-당신도 할 수 있다!!! 

2010/09/25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이불의 필수조건! 

2014/05/13 - [적묘의 페루]딩굴딩굴 고양이가 잠든 공원 풍경,미라플로레스 

2013/08/22 - [적묘의 페루]고양이가 차를 타는 방법,미라플로레스 성당 옆 

2013/07/06 - [적묘의 페루]나를 사랑했던 그 사람, 리마 고양이공원에서 

2013/06/06 - [적묘의 페루]고양이 공원은 데칼코마니 낮잠모드,미라플로레스

 

 

 

 

3줄 요약

1. 예쁘게 하품하는 예쁜 고양이들, 따뜻한 터럭들. 그래도 겨울은 추워요

2. 사료와 물을 주는 사람들이 꾸준히 있어서, 공원 고양이라는 독특한 형태의 삶!!

3. 한국에서도 길고양이 사료 후원이 많더군요!!! 모두 화이팅!! 살아남아요~

 ♡ 세상의 고양이들에게 사료 한줌을!! 적묘의 발걸음에 힘을 보태주세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53
Today0
Total5,862,167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