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들은 기분이 좋을 때
꼬리를 꼿꼿하게 올리고
살랑살랑 한답니다

이렇게 기분 좋게 만드는 것은 무엇?

당연히 맛있는 음식!

그렇게 음식을 배달해주는 사람들은
집사라고도 하고, 캣맘, 캣 대디라고도 하지요.
미라플로레스 고양이 공원에는
고양이 봉사단체도 있답니다.
일요일 저녁은 특식을 마련하는 사료셔틀로 변신하는
봉사자들, 많은 사람들이 노력하고 있답니다.


 


갑작스럽게
치클라요에 갔던 학생이 돌아오면서
연락을 해온 덕에
오랜만에 일요일 공원 풍경을 보게 되었답니다.

 


나무 위나 꽃밭 사이에
속속 숨어있던 고양이들이
이렇게 쪼르르르르

 


한쪽에 밥 나눠주고 물 주고
발길을 옮기는 중

 


이 형아는 참 멋쟁이라며
졸졸졸졸 따라가는 잘 생긴 노랑둥이!

 


날래날래 따라오라우~

 


그 뒤
그 사이
빛의 속도로~

 


성큼성큼 달려가는 고양이 동생들

오빠 멋쟁이~

 


냥냥냥냥
우리 같이 가요오

 


건너편 풀밭에도
이미 자리잡고 기다리는 동생들

 


형님 오셨습니까~
오빠 기다렸어요~

 


다들 신나서 꼬리가 하늘 위로
살랑살랑~

 


그리고 오랜만에 보는 아수라 냥이도~

멋지게 의자 위에 앉아서 모델포즈를!

 


장사 하루 이틀하나..

맨날 와서 밥주고 물주고
햄이랑 캔이랑 간식도 주고
다른 사람들이 와서 자꾸 건드리면 야단도 치고

우리 고양이들을 위해서 일하는
저 두발로 걷는 종족은
우리의 노예가 아니던가!!!

 


그러니 빨리 빨리 꺼내서
냉큼 대령하라고!!!

 


2013/07/29 - [적묘의 페루]고양이 공원에서 미모 노르웨이숲고양이
2013/05/15 - [적묘의 페루]고양이 공원에 버려진 고양이들을 슬퍼하다
2012/12/11 - [적묘의 페루]개와 고양이,그리고 쥐.빗자루 수사 성 마르틴
2012/09/10 - [적묘의 페루]사료금지가 된 리마고양이공원, 케네디 공원의 현실
2012/06/18 - [적묘의 페루]고양이를 위한 뜨개질, 그리고 불편한 진실
2012/05/19 - [적묘의 페루]진리의 노란고양이가 필요한 리마 주말
2013/10/09 - [적묘의 페루]고양이 공원 골뱅이들처럼 잠자기
2013/10/07 - [적묘의 페루]요가 고양이 기지개로 월요병 이기기

2013/09/30 - [적묘의 페루]고양이 공원 봉사활동단체가 있다~!
2012/12/10 - [적묘의 페루]고양이가 기다리는 그녀를 이해주세요
2013/02/25 - [적묘의 페루]아수라 고양이 풀서비스는 망원렌즈로~케네디공원
2013/09/11 - [적묘의 페루]보면 보이는 고양이 나무, 미라플로레스
2013/08/28 - [적묘의 페루]고양이 관절염 예방 및 치료를 위한 스트레칭
2013/09/01 - [적묘의 페루]고양이 꼬리와 나쁜 손~느낌 아니까~
2013/08/22 - [적묘의 페루]고양이가 차를 타는 방법,미라플로레스 성당 옆
2013/08/11 - [적묘의 페루]고양이 입양욕구 폭발! 밀당 천재아기고양이 +ㅅ+

 


3줄 요약

1. 빗자루 수사 성 마르틴 페루성인은 언제나 개와 고양이, 쥐에게 음식을 나눠줬다지요.

2. 훈훈한 풍경, 그리고 고양이들이 밥을 편히 먹을 수 있도록 지켜주는 시선들 +_+

3. 이들의 노력으로 케네디 공원이 고양이 공원이 되고, 관광명소가 된 것이지요.

 

♡201310 글+지도 수정, 고양이 밥 셔틀에 동참해 보아욧! 야옹~^ㅅ^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메리카 페루 | 리마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애쉬 2013.10.14 08: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양이들이 영역 다툼하지않고 저렇게 잘 지내게하는 방법이 궁금해요 ㅎㅎㅎ
    먹이 공급량일까요?

    • 적묘 2013.10.14 09: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애쉬님 영역 싸움 흔히 보이던데요?
      다만 고양이의 경우 그걸 개들보다는 좀 적게 차지하는 편이랄까요?
      동시간대에 공유하지 않으면 괜찮습니다.

      싸우는 모습이나 심한 상처도 종종 보입니다.
      여기도 야생이나 다름없는 생존 경쟁의 장이니까요.

  2. 미호 2013.10.14 09: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 곳이라도 맘 놓고 쉴 수 있는 공간이 있다는 것이 얼마나 감사한지..
    이제 페루는 겨울이 끝나가려나요?

    • 적묘 2013.10.15 01: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미호님 그래서 저도 이곳을 좋아한답니다 ^^
      페루는.... 11월 말쯤? 12월 초쯤 짧은 봄이 지나가고
      12월 말쯤 여름이 된답니다 ^^

      근데 이런 리마쪽이 그렇고 시에라랑 셀바는 우기가 시작된답니다~

  3. 아스타로트 2013.10.16 10: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고양이들이 저렇게 밥먹으러 올 때 꼬리를 치켜들고 있는게 좋더라고요~
    힘든 삶이라도 저렇게 낙이 있다는 건 참 다행이에요~

    • 적묘 2013.10.16 13: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스타로트님 설이는 항상 저리 꼬리를 들고 있나요?
      아니면 세번째 다리처럼 그냥 바닥에 깔고?

      정말 신기한 묘체랍니다~

      저런 대규모 밥쇼를 해보고 싶긴한데...
      그 전에 울 어무니가 절 파양할 가능성이 100000%라서 ...
      그냥 열심히 바라보면서 홧팅만 하게 되네요 ^^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1,273
Today680
Total5,842,670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