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마다 상황이 다르고
저마다 취향이 다르고
저마다 위치가 다르다

같은 이라도 그때 누구와, 어느 곳에 있었느냐에 따라서
아쉬워지는 것이 다르듯

카메라를 고르는 것은
환절기, 비가 올지 해가 뜨거울지 모르는 어느 새벽에
밤까지 나가 있기 위해 옷을 고르는 것보다
조금 더 까다롭습니다.

손에 편하게, 꺼내기 쉽게 작고,
그런데 사진은 완벽하게 찍혔으면 좋겠고
선예도가 높고 어두워도 흔들리지 않길 바라면서
실내에서도 선명하게 찍히고, 움직이는 새나 나비도 완벽했으면
그리고 가격이 싸면 정말 꼭 사겠어....

라는 마음은 누구나 다 마찬가지라서..;;;;



 


미루고 또 미루고

특히 외국에서 생활을 해야 할 경우라던가
또 다른 나라와 다른 나라로 여행을 계속 할 경우...
더더욱
주의가 필요한 부분이 아닐 수 없지요

 


제가 페루에 올 때
가지고 온 카메라들과 렌즈들 중에서
과반수가..;; 치명적인 문제...
조리개에 이상이 생기더군요.

그리고 몇 나라를 다니다 보니
충전을 하는 것도 힘들다는 판단이 들면
과감히... 가방에서 빼놓고 이동

결국은 항상 들고 다니는 카메라는
적당히 작고 적당히 베터리 오래가고
삼각대는 아예 끼워주지도 않고....

차 없이 이동하는 뚜벅이 여행자+배낭여행
이런 느낌에서는 체력이 안된다는 걸 급 인정?

 


이 여권으로 다녀온 나라래 봐야..;;
한국, 미국, 페루, 볼리비아...

그때 마다 제가 데리고 간 카메라는
결과적으로

하이브리드 카메라 올림푸스 펜 2 랍니다.
-디지털 렌즈 교환식 카메라로
기존의 dslr 보다 사이즈가 작고 렌즈가 가볍답니다-

 



그러나 일상적으로 사진을 담으면서
망원렌즈가 굳이 필요하지 않으면서
가방이나 주머니안에 쏙 집어 넣기엔 확실히...
똑딱이로도 충분합니다.

 


이런 일상 음식 사진은 dslr의 단렌즈로 찍으면 예쁘지만
그렇다고 해서 빛 좋은 창 옆에서 뭘로 찍은들.... 달라지겠어요?
얘네가 도망갈 것도 아니고, 순간 포착을 할 필요 없으니
맘 편하게 셔터 하나 천천히 눌러주면 될 때
그냥 평범한 똑딱이로 충분합니다.

제가 사용하는 똑딱이는 루믹스 DMC-FH2랍니다.

물론 눈이 고급이 되면서
저 입자의 거칠음이 거슬릴 수도 있습니다.
그건 그냥..마음을 달래보아요..ㅠㅠ

 


나중에 정말 질 좋게 큰 사이즈의 사진을 뽑아내려면
아무래도 dslr을 따라갈 수 없습니다.

제껀 또 연식도 오래되고 오래 사용했고 렌즈도 이번엔 기본렌즈만 가져와서
-들고 왔던 다른 렌즈는 이미 조리개 문제로 한국에 보냈답니다.
다른 사람들의 신형 카메라 사진들의 색감과 선예도가 그저 부럽고 부럽기만 합니다만
새로 구입하려고 하니
또 제가 있는 곳에서 자유롭게 카메라를 마구마구 들고 다닐 것도 아니고
휴가도 일년에 몇일 없어서 이제 여행갈 일도 없어서....
업그레이드는 귀국 후로 미뤘고

그래도 이런 행사들에게 순간 포착을 하려면 역시
기계식 카메라의 빠른 셔터 속도가 필요합니다.
서랍 안에 넣어두었던 오래된 연식의 350d를 꺼냅니다.


 


아웃포커싱과
사진의 느낌은 역시 렌즈가 좌우합니다.

베트남 갔을 때 사용했던
망원렌즈가 아쉽긴 합니다만

번들렌즈와 쩜팔단렌즈 두개로 감당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이런 다른 나라 갈 땐 포기
왜냐하면
카메라 가방이 너무 커지니까요.

여행자들에 따라서 잘 들고 다니시는데
저는 꽤 장거리를 걸으며 사진을 찍는 편이라서
다녀보니 카메라 가방이 무거우면 지쳐서 신경질적이 되고
일정을 포기하고 싶어질 때가 있더라구요.
무엇보다 남미의 안데스 산맥의 힘이 큽니다....
고산병의 직접적인 원인 중 하나가 바로 커다란 카메라거든요 ^^:;

순간 속도도 아쉽고 선예도도 아쉽고 모든게 아쉬워도 방법 없습니다.
집이나 스튜디오에서 찍는게 아니니까요.
장기전으로 걸어야 한다면 체력이 감당하는 무게의 카메라가 가장 적당하니까...
여행의 조건에 따라서 카메라를 바꾸게 될 줄이야..ㅠㅠ 저도 몰랐어요.

 


2013/07/19 - [적묘의 페루]무료사진전,여행의 단계 혹은 정지,paskanas
2013/07/02 - [적묘의 페루]왜 한국보다 따뜻한 나라에서 감기에 걸릴까?
2013/06/26 - [적묘의 페루] 여행과 생활의 차이
2013/02/18 - [적묘의 여행tip]기내용짐싸기,반입 가능 화장품과 식품류
2012/12/03 - [적묘의 카메라]올림푸스 펜2, E-PL2 번들렌즈 수리기
2012/10/18 - [적묘의 코이카]해외봉사 이유와 한계,불편한 진실
2012/09/08 - [적묘의 카메라]루믹스 DMC-FH2와 차차폰
2012/09/04 - [적묘의 카메라리뷰]20배줌 캐논, 파워샷 SX 240HS
2012/05/19 - [적묘의 사진]페루에서 한국사진전을 준비하며 느끼는 아쉬움
2012/04/14 - [적묘의 카메라]렌즈교체형과 폰카에 대한 고민

2012/02/11 - [적묘의 CHACHA사용기]HTC 차차의 장점! 핸드폰 고리와 배터리 교환
2011/12/18 - [적묘의 카메라tip]여행 스타일과 카메라 선택의 상관관계
2011/09/29 - [적묘의 카메라 고민] 추가 배터리, 정품을 해야 할까?
2011/07/26 - [적묘의 사진tip] 고양이 몰카를 위한 망원렌즈의 필요성 pl2+40-150mm
2011/07/25 - [적묘의 카메라] 하이브리드 미러리스 올림푸스 펜,E-PL2+14-42mm
2011/07/21 - [적묘의 사진이야기] OLYMPUS E-PL2,바디+14-42mm+40-150mm
2011/07/11 - [적묘의 사진이야기,소니 NEX-5] 안동하회마을, 대한민국 미소파도타기
2011/04/30 - [350D] 세월의 흔적, 추억의 무게
2011/04/23 - [캐논 dslr프린터] P&I 사진기자재전에서
2011/03/24 - [지름신강림] 카메라 구매 전 꼭 해야 할 것!!!
2011/03/26 - [렌즈추락+수리기] 두동강이 쩜팔렌즈 다시 쓰기
2011/01/06 - [베트남,다낭] 해와 바다, 망원렌즈가 필요할 때


3줄 요약

1. 한국 돌아가면 아마도 카메라 가방이 다시 커지겠지요~

2. 외부상황이 카메라를 결정하게 되는 상황 ^^ 보급형 카메라로 만족할수 밖에...

3. 손에 쏙 들어오면서 야경촬영 20배줌 망원이 흔들림없이 된다면..꿈이죠..ㅠㅠ


♡ 지금은 350d 한국에 가져다놓고 pl2와 디자이어hd 폰카로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메리카 미국 | 뉴욕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히티틀러 2013.09.28 22: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카메라를 사야하는데 계속 미루고 있네요.
    저는 카메라에 대해서는 전혀 모르기 때문에 화각이나 아웃포커싱이니 이런 말은 전혀 몰라요.
    주로 여행을 다닐 때 카메라를 들고 다니고, 워낙 게으르다 보니까 카메라가 크거나 무겁거나 하면 사진을 잘 인 찍고, 나중에 여행기 쓰려고 하면 후회되는 경우가 많더라고요.
    그래서 가볍고 편하고 가격 저렴한 똑딱이를 주로 선호해요.
    요즘 카메라는 야간 촬영 기능도 괜찮고, 음식 촬영 기능도 있어서 좋더라고요ㅎㅎ

    • 적묘 2013.09.29 08: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히티틀러님 저는 그래서 방법 없이 그냥..;;
      하이브리드를 사용하고 있지만
      초고가형 똑딱이들이 자꾸 나와서... 지름신이 팍팍..ㅜㅜ

  2. 아스타로트 2013.09.29 18: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언젠가 DSLR 장만하고 싶습니다!
    하지만 지금은 주머니가 가벼우니 똑딱이로;; 사실 이것도 기능을 다 못쓰고 있죠;;
    그나저나 똑딱이로 찍으신 사진들도 제 눈엔 다 빛나 보이기만 하네요~

    • 적묘 2013.10.02 10: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스타로트님 모든 것은 후보정의 힘으로 ㅎㅎㅎ
      그리고 낮에 찍으면 사실 빛이 좋을 땐.;;;
      제 디에셀알은 워낙에 오래되서
      지금 제가 가지고 있는 똑딱이보다 사진 크기도 작답니다 ^^;;

      요즘 똑딱이들 참 좋더라구요!

  3. 임팩타민 2014.06.10 11: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외부상황에 카메라를 ㅎㅎㅎ DSLR이 아님에도 사진이 살아있는 느낌입니다.

    • 적묘 2014.06.10 12: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임팩타민님 그래도 딱 봤을 때 느낌이 확 좋은 사진
      디테일이 살아있는 걸...350d, 다른 게시물에서 보면 650디나 5디는
      팍팍 튀어요.

      역시 뭉게지는 걸 후보정으로 커버하기엔 한계가 있더라구요~

  4. 개굴개굴왕 2014.06.13 11: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블로그 내용이 좋아서♡ 메타블로그 서비스인 블로그앤미(http://blogand.me)에 등록했습니다.
    원하시지 않으면 삭제하겠습니다 ^^

    • 적묘 2014.06.14 0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개굴개굴왕님 왜 그런 메타블로그를 운영하시고 맘대로 등록하시나요?
      궁금합니다. 메타블로그로 인한 수익이 꽤 큰가요?
      남의 블로그들을 맘대로 등록하는건 뭐 때문인가요?

      선등록 후통보는 또 언제부터인지..;;

  5. 2014.06.17 14: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적묘 2014.06.18 14: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개굴개굴왕님 네, 후통보에 당황했습니다.
      그런데 베타 테스트 후엔 수익이 배너광고형식으로 붙는건가요?
      궁금합니다~

  6. 2014.06.18 16: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적묘 2014.06.19 12: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개굴개굴왕님 하하하..;; 인터넷이 워낙에 느려서
      오늘도 인터넷이 되다 말다 하네요.

      제 블로그 운영도 힘들답니다~
      하하~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906
Today116
Total5,893,073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