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야기만 듣다가
이제사 가본 곳입니다.

산보르하 쪽이고,
주소는 제일 아래 사진에 있어요.

두번 다 초대로 가서 ^^
덕분에 잘 먹고 왔습니다.

저녁 할인 42솔로 한국돈으로 2만원 정도
만족스럽습니다.

3만원대의 메리어트랑 비교해 볼 때,
해산물을 더 좋아하면 메리어트
중식이랑 디저트에 더 관심있으면 여기, 만다린 추천!

회는 없지만 다양한 디저트와
중국음식, 페루 음식들이 있습니다.



항상 지나가면서
그냥 카지노라고 생각했는데




하비에르 프라도에 바로 인접해 있습니다




1층 카지노, 2층 레스토랑입니다.


페루에는 200년 전부터
중국 이주민이 많았습니다.

그래서 페루는 정말, 중국음식점도 많고
동양계 얼굴도 많이 보인답니다.

안쪽 장식도 중국풍


레스토랑 간판도 그렇고~


들어가면

저 대나무 뒤쪽이 음식이 전시되어 있어요.


가운데 홀 말고도
좌우로도 룸이 따로 있어서
가족 단위나 회사모임 등
다양하게 행사가 있더라구요.


뒤쪽 음식들

제일 안쪽에 스시롤, 파스타,
그리고 스테이크를 바로바로 구워주는 곳


중국 음식과 페루 음식이 있고
디저트류가 정말 다양합니다.


두번 갔는데
그때 그때 다른 듯


페루식 디저트는
대부분 유럽식 달콤한 케익들

그리고 아이스크림도 있지요~


다양한 음식들


여러 사람이 먹은 거라서
다양한 사진들이 있습니다 ^^


딤섬이 두종류, 그리고 팥빵도 있어서
행복 +_+



달콤한 소스의 탕슉 종류도
정말 맘에 들었고
저 한 귀퉁이의 훈제오리도 만족 대 만족!!


롤 종류가
몇가지 없지만
그래도 있는게 어디!!!!


그리고 무엇보다!!!
쇠고기 스테이크!!!

구워주는 분에게
씬 쌀!! 해주세요.
sin sal

소금을 따로 안 뿌려도
다른 사람들 고기 구울 때 이미 소금이 묻어있어서
꽤 짭짤합니다.


살짝 익혀 달라고 하려면..
메디오~
그러면 됩니다 ^^ 아...괴기만 열심히 먹어도 본전 뽑아요!


제가 좋아하는...
따끈한 수프~~~

추페라고 합니다.
추페 데 마리스코스
쌀밥이랑 다양한 해물들이 들어있는 매콤한 수프


저녁에 잘 안 나가는데
굳이 밤에 나간 이유는

평소엔 60솔 정도인데
그 돈이면 그냥 얼마 더 내고 메리어트 호텔 뷔페 갑니다.


그런데 저녁엔
42솔이니까, 사실 이 정도면 정말 만족!!!

항상 가격대비 성능비 ^^

 

 
참 그리고 중국식이다 보니~



이런 행운의 과자도 준답니다.
포춘 쿠키라고 하지요.

파삭 깨면 그 안에 명언이나 속담이 들어있어요~

입맛이 없을 때, 여행 중에 너무 힘들 때
그럴 땐 이런 중국음식 정말 도움됩니다.

향이나 음식들이 안 맞아서 힘들 때
가장 그래도 입을 달래 줄 수 있는 것이
중국음식이거든요 ^^



2013/07/07 - [적묘의 베트남]자몽 먹는 방법, Buoi(부어이)는 가위와 소금이 필수!
2013/06/25 - [적묘의 페루]리마 한인마트, 서울떡집에서 먹은 떡볶이~
2013/06/10 - [적묘의 페루]아구아둘세에서 먹는 해물탕 추페와 세비체,남미음식
2013/06/05 - [적묘의 페루]안띠꾸초 철판구이 수레 앞엔 언제나 큰개가 한마리~
2013/04/30 - [적묘의 페루맛집]윌슨거리, 레알플라사의 프랑스식 레스토랑
2013/05/30 - [적묘의 페루]길거리음식,주말시장의 피스코 사워
2013/02/20 - [적묘의 페루]무한리필 스시롤,와사비wasabi,리마맛집

2012/12/18 - [적묘의 페루]바랑코,도미노 피자 한판 값으로 두판먹기~
2012/10/16 - [적묘의 페루]리마 바리오치노에서 먹는 우동,김밥,찹쌀떡
2012/10/12 - [적묘의 페루]minka,쇼핑카트가 있는 농수산물 재래시장,까야오
2012/06/29 - [적묘의 페루]리마 한식당,아리랑에서 보쌈 먹기
2012/04/02 - [적묘의 맛있는 페루]론리플래닛의 카페 파즈,LA PAZ에 가다.
2011/12/26 - [페루 맛집]세계적인 레스토랑, TANTA에서 페루전통음식을!
2011/12/09 - [적묘의 페루맛집]바삭바삭한 빵 속에 크림소스 가득_La Baguette
2012/09/15 - [적묘의 페루]리마 JW 메리어트 호텔 30달러 점심 뷔페


3줄 요약

1. 예약은 필요 없고, 저녁은 7시 30분부터 입장됩니다. 음료수 가격 비포함, 음료 비싸요.

2. 하비에르 프라도 에스떼 1860, 리플레이 백화점 옆이예요~

3. 둘다 아파서 골골하면서 열심히 먹고 기운 차렸답니다!!! 선건강 후봉사!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손가락 클릭 눌러 추천해주시면 글쓰는 즐거움과 보람이 한층 up

http://v.daum.net/my/lincat79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미호 2013.07.18 11: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잇는거 먹고 힘내야 학생들 가르치죠 ^^
    달달한 디저트 보니 아이들이 정말 좋아하게 생겻어요 특히 우리집 ㅠㅠㅠㅠ
    더구나 고기!! *.*
    한국하곤 반대네요 요긴 저녁이 더 비싸던데...

    • 적묘 2013.07.18 11: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미호님 다른 데도 저녁이 더 비싼데 여긴 다르더라구요.
      보통은 점심 할인이 더 큰데 말이죠....

      뭐때문인지 궁금하긴 해요 ^^
      디저트가 참 만족스러웠어요~~~~~

      아이스크림이랑 케익들이랑 다 만족!

  2. 七支刀 2013.07.18 12: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른 것보다 디저트가... 하앍하앍....

    • 적묘 2013.07.18 13: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칠지도님 정말 디저트 맘에 들었어요 ^^
      여기 팥빵도 있어서 좋았답니다!!!

      그리고 슈크림류를 워낙에 좋아하는데
      여기 슈크림 맛있어요!!!! +_+
      그리고 작은 에그타르트도 진짜 최고!!!! 입에 딱 맞게 달아서 행복 ^^
      원래도 여기 차이나 타운에서도 에그 타르트 맛있거든요.
      중국식당에서 만들어서 팔아요.

      대신에 음료가 포함이 아니라서
      미리 커피를 내려서 들고 갔어요.

      진하게 내린 커피랑 같이 먹으니까 딱 좋더라구요 ^^
      대신에 배부르고, 커피 많이 마셔서..ㅡㅡ 밤에 잠을 못잤다는 건 참...민망 ㅎㅎ

  3. karikas 2013.07.19 22: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거보니까 상해가서 훠궈먹었던 기억이 나네요. 울나라 사람은 중국요리라면 다들 뻔하게 기억하는 맛이 있는지라.... 다른 나라에서 먹어보면 많이 다르더라구요 ㅎㅎ

    • 적묘 2013.07.21 23: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karikas님 오리지날은 몽골인데
      정작 몽골에선 샤브샤브를 하는 식당은 한식당이었던 기억이 납니다.

      태국 수끼나 중국 훠궈나 다 저마다 독특하지요.
      베트남에서도 그 나름의 샤브샤브인 러우가 있거든요.
      저마다 다르지요.

      음식은 문화와 지역의 반영이란 말이 정말 정답인 듯!

      여기도 중국 부페지만 한쪽엔 쭈욱 페루 요리가 있거든요.

      그래도 제일 비슷한 딤섬이랑 탕슉 종류, 훈제 오리등은 맛이 같아서 좋았어요 ^^ 행복행복!

  4. 예진 2013.07.19 22: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포춘쿠키!먹어보고싶어요..ㅋㅋ맨날 게임으로나 해보고.. ㅠㅠ
    여기저기서 좋은 경험 많이하시는것같아서 부럽네요

    • 적묘 2013.07.21 23: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예진님 제가 나이가 좀 많습니다~
      전 지금 예진님 나이가 부럽네요 ^^
      경험은 나이와 함께 갑니다.
      경력 쌓고 외국 나오기 시작하면 그땐 나이드는게 무서운거지요.

  5. J-soft 2013.07.20 03: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요즘 저도 한국에서 어느 캐나디언 타르트집에 푹 빠져있지요.
    덕분에 요즘은 식사비용보다 디저트 비용이 더 나가는거 같아요.^^*
    그래서 그런지 그곳 디저트에 자구 눈길이 가는군요^^* 그쪽은 달게 먹는 편인가요?

    • 적묘 2013.07.21 23: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J-soft님 페루뿐 아니라 남미가 전체적으로 간이 세요
      짜고 달고...

      그래서 이 집이 간이 입에 맞아서 좋았답니다.
      맛있게 달아요~

      제 블로그에 페루비안 디저트가 좀 있는데 보시면....
      헉...싶으실거예요.

      둘이나 셋이 같이 먹고도 다 못 먹고 버릴때도 있습니다 ㅎㅎㅎ

  6. 나오젬마 2013.07.20 12: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만원에 이정도면 정말 가격대비 훌륭하네. 고기와 수프에서 눈에 딱_멈췄....
    정말 입이 행복했겠다ㅠㅂㅠ

    포춘쿠키엔 어떤 말이 적혔을라나...? :D

    • 적묘 2013.07.21 23: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나오젬마님 그냥 격언같은 건데 하나는

      파티없는 인생은 여관없는 여행길과 같다, 라는 거였어요.
      여러개 받아서 ㅎㅎㅎㅎ

      입은 정말 행복했지요^^ 특히 고기랑 디저트류가!!!
      스프에는 뭐라고 하나..저 고수풀이 여기도 있거든요.
      그래서 같이 간 친구는 못 먹었어요.
      그 냄새가 그렇게 싫다고 하네요.

  7. Daisy 2013.07.20 13: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팥빵을 좋아하시는군요 ㅎㅎ
    홍콩에서 맛난 팥빵을 대접해 드리고 싶습니다ㅋ_ㅋ
    일주일에 삼일이상이 밤늦게까지 근무하는 경우가 많은 직업이다보니 늘 신선한 팥빵을 먹을 기회를 놓칩니다 ㅜㅡ
    한꺼번에 사다가 냉동실에 얼렸다가 전자렌지로 데워서 아침으로 대신할떄가 많답니다.

  8. karikas 2013.07.20 14: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춘쿠키에서 뭐 좋은 말 좀 나왔나요 ㅋㅋ 금년에 로또 맞는다든가~

  9. 도라에몽 2013.07.20 22: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뷔페가면... 저렇게 깨끗하게 음식을 담는게 어렵더라고요 ㅠㅠ.. 참 맛나게 담으시네요 ㅋㅋㅋㅋ 맛잇겟네요 ㅠㅠ

    • 적묘 2013.07.21 23: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도라에몽님 진짜 예쁘게 담진 못했고..
      열심히 먹기 위해서 담았지요 ^^

      잘 담는 분들은 정말 예술적으로 담으시더라구요!

  10. HyeMi Jung 2013.07.26 08: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있어 보이네요~ 혹시 평일 점심도 하나요? 하면 가격이 어떻게 되나용?

    • 적묘 2013.07.27 16: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HyeMi Jung님 글에 나와있습니다.
      60솔 정도고
      홈페이지 주소도 저 사진 안에 있으니까
      직접 들어가서 확인해 보세요.

      언제 가실지 모르지만 그때 그때 달라질 수도 있으니까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762
Today570
Total5,967,390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